자동
 
회원가입 비번찾기 인증메일재발송
     
 
총 게시물 3,782건, 최근 0 건
   
[인문사회과학] 짧은 단상: 손실회피 심리에 대하여
글쓴이 :  팔할이바람                   날짜 : 2022-05-28 (토) 01:09 조회 : 639 추천 : 4 비추천 : 0
팔할이바람 기자 (팔기자)
기자생활 : 4,078일째
뽕수치 : 852,394뽕 / 레벨 : 85렙
트위터 :
페이스북 :


인간의 심리학.

인간은 대개 타인의 성공에서 배우려 하지 아니하고, 실패에서 배우려고 한다. 이것도 손실회피 심리다. 무언가를 얻었을때 보다, 무언가를 잃었을때 오는 심리적 동요가 훨씬 크다. 이것도 손실회피 심리다.

마케팅쪽으로 가보자믄, "이것이 마지막 기회입니다. 꼭 구매하세요" 이것도 손실회피  심리다. 뭔가를 잃치 않으려는 (잠재적이여서, 자기자신도 모르는) 인간 심리적 동요를 자극하는 마케팅 기술중의 하나이기도 하다.

그뿐이랴.....
처자와의 릴레이션쉽, 그러니까 썸타기도 마찬가지다. 잘 해주다가 갑자기 남자가 연락을 끊거나, 데면데면하게 대하면, 처자의 마음속에 "손실회피 심리"에의한 심리적 동요가 크게 발생하게 된다. 

이러한 손실회피 심리가 문제(?)가 되는 것은 2가지때문이다.

하나
위에 언급했듯, 얻는 것보다 잃는 것에 대한 일종의 두려움에 오는 심리인데, 이건 얻는 것에서 오는 만족감보다 잃는 것에 대한 상실감이 최소 10배이상 높다는 것.
:
이러한 심리상태는 무의식적이라, 대개의 경우 상당히 "불합리적"인 경우가 많아 불합리적인 결정을 내리기 쉽다는 점이다.

p.s.
그럼, 그러한 "손실회피 심리"같은 일견 불합리한 것을 피하기 위한 방법은 있는가?에 대한 생각을 하는 동지들이 있을텐데, 물론 있다. 

앞을 알수 있는건 뿐이다라는 명제아닌 명제를 깨부수믄서 등장한 "리스크관리"라는 학문으로 수학적으로 말하믄, 확률통계가 그 정수다. 내가 좋아하는 분야이기도 하다.


뜬금없이 끝.


본 기사는 펌질을 금한다 (펌질은 아래 퍼나르기 소스만 허용되며 박스 클릭하면 전체선택된다)

후원계좌
<우리은행 : 1002-884-004842>
글쓴이 :  팔할이바람                   날짜 : 2022-05-28 (토) 01:09 조회 : 639 추천 : 4 비추천 : 0

 
 
[1/7]   박봉추 2022-05-28 (토) 09:23
 
 
[2/7]   만각 2022-05-28 (토) 12:15
문장(기사)끝에--< 뜬금없이 끝 >-->이거슨 팔할의 지적재산권?

정말 한참만에 ㄸㄱㅇㅇㄲ 이 문자를 보니 감개무량!!!

한동안은 디어에서 팔할이 날라다닌 때가 있었는데---뭘 연구하시느라 바쁘다니--

그래도 가끔은 출몰하여 어린 백성을 불쌍히 여겨....즐거움을 주기 바랍니다
 
 
[3/7]   팔할이바람 2022-05-28 (토) 13:29
만각/ 뽕은?

봉추영감은 없는 살림에도 저리 뽕을 주는디....
 
 
[4/7]   만각 2022-05-28 (토) 22:13
팔할이바람/ 뽕타령에 뽕 쐈다....재미난 글을 팔할체로 재창조...
 
 
[5/7]   팔할이바람 2022-05-29 (일) 03:05
 
 
[6/7]   땡크조종수 2022-05-29 (일) 21:58
팔할이바람/ 약속했던 뽕이다...


가진 것들이 더하다는 건 만고의 진리인 듯... ㅋㅋㅋ
 
 
[7/7]   팔할이바람 2022-05-30 (월) 01:55
   

총 게시물 3,782건, 최근 0 건
번호 사진 제목 글쓴이 점수 조회 날짜
문예, 과학 게시판 안내  미래지향 2 37035 2013
09-17
 노무현 대통령님의 글쓰기 지침 [22]  팔할이바람 30 78611 2014
01-15
3782 째라투스투라는 이렇게 생환했다. [3]  박봉추 4 534 06-04
3781  과학: 종교 반이성주의를 깨다 [3]  팔할이바람 6 558 05-29
3780  짧은 단상: 손실회피 심리에 대하여 [7]  팔할이바람 4 640 05-28
3779 짜라투스투라는 이렇게 비볐다. [5]  박봉추 1 736 04-30
3778  백혈병과 세포 치료제 [12]  팔할이바람 4 763 04-23
3777 사슴과의 포유류인디 개처럼 짖는 동물??? [1]  땡크조종수 3 655 04-19
3776 힐링 사색 - 멍때리기  지여 4 432 03-21
3775 사실과 진실 [1]  지여 1 951 02-27
3774 (장문주의) 억세게 운 좋은 사나이의 사주(업데이… [6]  술기 0 1119 02-21
3773 사랑보다 더 슬픈, 사랑보다 더 무거운....  지여 1 578 02-15
3772 반대말 알면, 세상이 달리 보인다  지여 1 606 02-12
3771 가장 한국적인 것이 가장 세계적이다 [2]  지여 2 1058 02-11
3770 까라마조프가의 똥꼬들 [2]  박봉추 3 1351 01-30
3769 삼3삼3 [2]  술기 2 1168 01-28
3768 억세게 운 좋은 사나이의 사주 [5]  술기 -1 1311 01-26
3767 witch hunts(마녀사냥)  지여 1 601 01-23
3766 반불교집회를 주도하는 사람 모친의 종교특 [14]  술기 0 1230 01-19
3765 정치철학, 철학이 있는 정치인이어야  지여 2 580 01-19
3764 김건희 녹취록을 보고 결정된 올해(음력)의 사자… [2]  술기 1 1259 01-16
3763 멸공짜, 생 공, 공, 공, 공  지여 1 568 01-14
3762 전지전능한 판검사님 그 이름을 거룩하게 하옵시…  지여 1 627 01-05
3761 새해부터 - 선도국민 언어습관  지여 1 598 01-03
3760 귀신 씻나락 까먹는 소리  지여 1 668 2021
12-27
3759 세뇌된 문구 - 뒤집어 보면, [1]  지여 1 1245 2021
12-26
3758 질문이 답변보다 중요하다 [1]  지여 2 1321 2021
12-22
3757 노무현과 10권의 책 [1]  지여 2 1364 2021
12-21
3756  노무현과 불교 [16]  술기 4 1428 2021
12-19
3755 생각의 속도, 정보의 속도, 광속  지여 3 662 2021
12-17
3754 월주스님 탄압 현대한국불교사 [10]  술기 0 1360 2021
12-14
3753 우주라는 책에 수학으로 쓰여진 철학 [1]  지여 5 1324 2021
12-14
3752 기생진향과 법정스님(7천평) [1]  지여 3 1387 2021
12-13
3751 아파트 神 [3]  지여 3 1345 2021
12-10
3750 고시촌, 기레기, 오리발 [1]  지여 2 1298 2021
12-05
3749 알페스 와 딥페이크 [1]  지여 2 1302 2021
12-05
3748 오미크론 [1]  지여 2 1243 2021
12-05
3747 박준 의 시 한편 감상 [1]  지여 2 1285 2021
11-30
3746 이만큼 살게 된게 누구 덕인데? - 순이 오빠 아버…  지여 2 683 2021
11-30
3745 이만큼 살게 된게 누구 덕인데?  지여 2 721 2021
11-30
3744 침몰하는 배에 관한 과학적 근거들 [3]  술기 2 1326 2021
11-21
3743 달반지 [3]  술기 1 1367 2021
11-12
3742 길벗은 이 글에 나타납니다 [36]  술기 0 1710 2021
11-12
3741 얼마 남지 않은 대통령의 사주 [2]  술기 2 1481 2021
11-06
3740 문문붇답 [14]  술기 2 1666 2021
10-12
3739 공짜로 봐 준다) 이재명사주 앞날은 [11]  술기 0 1493 2021
10-11
3738 마니산에 부는 바람 2 [14]  술기 1 1470 2021
10-09
3737 나를 수박통빨이로 만들어 준 시 한 편 [2]  술기 2 1462 2021
10-09
3736  화천대유여 어디로 가시나이까 [14]  술기 0 1708 2021
09-23
3735 대한민국 대통령의 사주 [1]  술기 3 1605 2021
09-18
3734 코로나 백신 부스터샷은 필요없다 [7]  팔할이바람 5 2099 2021
09-14
3733 대한민국의 사주팔자는 [2]  술기 5 1669 2021
09-08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뮨파
 "한일, 가장 가까운 이웃... …
 테니스 여기저기 이거저거
 안세영, 천적의 벽을 넘다
 [사진만평]빈화면 빈종이 빈머…
 굥각하의 NATA 외교력은 역대…
 '만년2위' 홍진호, …
 전인지, KPMG 여자 PGA챔피언…
 쨔슐랭
 민주당 전당대회
 이재명은 당 대표에 출마하라
 2022-23 ‘경주 블루원리조트 …
 정권이 바뀌니 이리 좋을 수가…
 회비입금
 선거가 끝나고
 유재석,강호동,김병만...
 '난중일기'와 소오 …
 선거 후기, 그리고
 째라투스투라는 이렇게 생환했…
 당권 투쟁
<사진영상>
도서관 ▼
세계사 ▼
한국사 ▼
미술 ▼
철학 ▼
문학 ▼
인문사회과학 ▼
자연응용과학 ▼
 
 
 
ⓒ 2013 디어뉴스 dearnewsnet@gmail.com ㅣ 개인정보취급방침 ㅣ 회원약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