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
 
회원가입 비번찾기 인증메일재발송
     
 
총 게시물 3,647건, 최근 0 건
   
[자연응용과학] 줄기세포 회사: Celltex
글쓴이 :  팔할이바람                   날짜 : 2017-07-18 (화) 19:44 조회 : 3945 추천 : 9 비추천 : 0
팔할이바람 기자 (팔기자)
기자생활 : 3,392일째
뽕수치 : 876,489뽕 / 레벨 : 87렙
트위터 :
페이스북 :


성체 줄기세포 회사 셀텍스(Celltex)
홈페지주소: http://celltexbank.com/
..............

간만에 줄기세포를 이용한 질병치료에 관한 최신 이야기를 해볼까 한다 (한국언론도 잘 모르는 최신 이야기임).

미국 텍사스주 휴스턴에 셀텍스(Celltex)라는 성체 줄기세포를 이용한 치료 전문회사가 있는데, 휴스턴에 있는 본사는 줄기세포 생산을, 치료는 휴양지로 유명한 멕시코, 칸쿤이라는 곳에서 하고 있다.

이 회사의 넘버 2가 스탠리 (Stanley C. Jones)박사인데, 본인이 질병(백페인; 요통이라고도 하며, 자가면역 질환중의 하나다)을 앓다가 줄기세포 치료를 받고 나은 케이스다. 하여, 줄기세포 성령(?)을 정작 본인이 직접 체험을 하고 나니, 줄기세포 치료에대한 광적인 전도사가 되어, 텍사스주에 사는 부자중의 한명인 데이비드 (David G. Eller)를 꼬득여(?) 줄기세포 치료 전문회사를 세우게 된다.

회사자체가 정치력(로비력)도 대단한데, 새라 휴(Sarah hughes)라는 아가씨가 태어날때부터 소아 류마티스성 관절염(Juvenile arthritis)이 있어 성인때까지 휠체어를 타고 다녀야만 했는데, 셀텍스 회사에서 줄기세포 치료를 받고 완쾌되어, 일상생활은 물론 수영하고 말타는 것까지 가능하게 되었는데, 이 아가씨를 셀텍스 회사가 정치 로비를 하여 몇달전에 있었던 미국 대통령 트럼프 점심 식사회에 참가시켜 대통령 앞에서 줄기세포를 이용한 치료 간증(?)을 하게 했다.

세라 휴 아가씨의 간증 프로모션 영상


이에, 기업가 출신인 대통령 트럼프는 최소한도 텍사스주에서라도 줄기세포 치료를 허가해야 한다는 입장으로, 현재 입법추진중이라 한다(현재, 미국내 줄기세포 치료는 불법이다. 하여, 셀텍스 회사가 줄기세포 생산은 미국내 휴스턴에서, 줄기세포 치료는 국외인 멕시코 칸쿤에서 하고 있는 이유다).

줄기세포 치료 전문회사, 셀텍스 프로모션 영상(줄기세포 은행사업도 하고 있다).


지난달, 이 회사가 옵화가 개발한 신 줄기세포 치료법의 특허권과 기술이전을 원하믄서, 기본 3년간 연구비(옵화 연봉포함)를 지원하기로 했다는....ㅡㅡ+.

뜬금없이 끝.


본 기사는 펌질을 금한다 (펌질은 아래 퍼나르기 소스만 허용되며 박스 클릭하면 전체선택된다)

후원계좌
<우리은행 : 1002-884-004842>
글쓴이 :  팔할이바람                   날짜 : 2017-07-18 (화) 19:44 조회 : 3945 추천 : 9 비추천 : 0

 
 
[1/6]   꿀먹는부엉이 2017-07-19 (수) 00:16
추카드림~~~ 자본주의사회 돈더미에 앉게 되시길 ㅎㅎㅎ


 
 
[2/6]   아더 2017-07-19 (수) 09:37
어디서 주워들은 얘기를 이런 전문가 한테 물어봐도 될랑가 몰라..뽕주께

미국은 복음주의적 경향이 강해서 생명공학에 대해서는 상당히 보수적이다.

국가에서 상당히 억제를 한다. 그래서 미국은 생명공학에서는 뒤쳐진다.

이 부분은 인도가 치고 들어와서 인도가 상당히 앞서 있다...뭐 이런 얘기.

요기에 대해 얘기좀 해줘.....
 
 
[3/6]   술기 2017-07-19 (수) 12:09
얼마전 빌게이츠 노인네가 다시 공부한다면
인공지능 에너지 생명공학을...
15년내에 에너지개발의 획기적인 전환...도 있을거라고 했다.


1994년에 했던 말 중 "금융은 필요하지만 은행은 아니다"라던 말도
본격적으로 현실화 되고 있다.

한국씨티는 올해 중으로 126개 점포 중 90개를 정리하기로 했다.
영국계 바클레이는 벌써 철수했고...

4차산업혁명 프레임
삼성의 핀테크-바이오테크-전산

프레임의 주도자들이 자신감이 섰다는 건가?

돌이켜 보니 황우석 사건도 의문부호로 남네.
 
 
[4/6]   만각 2017-07-19 (수) 13:32
추카! 추카!! 뜬금없다니? 간만에 뜬금있는 소식을 전해주니...실현가능한 꿈!!!
 
 
[5/6]   명림답부 2017-07-19 (수) 15:48
축하! 우리실생활에 빨리다가오는구나....근데
비용이 장난아니게 많이들것 같은데.....비용이 적게 할수 있을까?
많은 사람이 이용할려면 비용이 문제겠네....
 
 
[6/6]   앤드 2017-07-26 (수) 13:18
추카 추카!
   

총 게시물 3,647건, 최근 0 건
번호 사진 제목 글쓴이 점수 조회 날짜
문예, 과학 게시판 안내  미래지향 2 28989 2013
09-17
 노무현 대통령님의 글쓰기 지침 [22]  팔할이바람 30 61693 2014
01-15
3647 슈바이처, 아인슈타인, 뉴튼  지여 2 99 09-18
3646 까라마꼬추의 형제들 [3]  박봉추 2 149 09-15
3645  방랑자 [4]  지여 3 231 08-30
3644 지성과 교양은 학벌과 무관하다 [3]  지여 3 289 07-31
3643 메타인지 - 착각퀴즈 [5]  지여 2 449 06-29
3642 메타인지 [3]  지여 5 407 06-28
3641 노무현과 슈바이처 [4]  지여 4 433 06-24
3640 코로나 치료제: 덱사메타존 [10]  팔할이바람 4 610 06-17
3639  그리울 때 낭송하는 네편의 시 [3]  지여 7 485 06-07
3638  항체 치료제 동물실험 성공 [3]  팔할이바람 7 593 06-03
3637 세계 제약사가 백신에 매달리는 이유 [4]  팔할이바람 4 599 05-18
3636  녹십자, 코로나 치료제 무상공급 발표 [3]  팔할이바람 3 611 05-18
3635  아베 간 [4]  팔할이바람 5 575 05-11
3634  의료용 면봉 [4]  팔할이바람 6 716 04-24
3633  한국만 살아 남을 거라는 증거 [6]  팔할이바람 6 840 04-21
3632  코로나 항체후보군 압축 [14]  팔할이바람 7 852 04-14
3631  별 헤는 밤 [5]  지여 4 658 04-08
3630 수염 난 심장, 땡크에게... [4]  박봉추 4 730 04-08
3629  코로나: 구충제 효과 [3]  팔할이바람 3 695 04-07
3628 수학적 기법을 사용한 코로나 예측 [4]  팔할이바람 4 777 04-02
3627 작가 유시민과 독자 노무현 [6]  지여 5 688 03-27
3626 코로나: 클로로퀸에 대하여 [5]  팔할이바람 5 783 03-20
3625 시인 강은교에게 바치는 오뎅국물 [2]  박봉추 3 710 03-18
3624 책소개: 반일한국이라는 환상 [3]  팔할이바람 4 780 03-09
3623  심상정에게: 갚으까? [9]  박봉추 4 884 03-04
3622  음악가 [10]  박봉추 5 834 03-02
3621 시인 [1]  박봉추 2 720 03-01
3620 [4]  박봉추 3 717 02-29
3619 뜬금영어: Hope vs. Wish [5]  팔할이바람 4 767 02-28
3618 노암촘스키의 '미국이 진정으로 원하는 것&#… [1]  지여 4 712 02-25
3617 빵즈의 어원 [2]  팔할이바람 3 799 02-24
3616 줄기세포 일본학계의 조급증 [7]  팔할이바람 5 803 02-20
3615 한국형 정지궤도 위성성공 의미 [4]  팔할이바람 6 835 02-19
3614 신사따라 일본여행 제작기製作記16-부록(5단異說2… [11]  길벗 2 763 02-05
3613 신사따라 일본여행 제작기製作記15-부록(5단異說)  길벗 2 460 02-05
3612 신사따라 일본여행 제작기製作記14-야먀토  길벗 2 443 02-04
3611  코로나 바이러스 유전자 분석완료 [3]  팔할이바람 8 794 02-04
3610 신사따라 일본여행 제작기製作記13-엑셀파일下 [1]  길벗 3 692 02-03
3609 신사따라 일본여행 제작기製作記12-엑셀파일上  길벗 2 507 02-03
3608  신사따라 일본여행 제작기製作記11-부록(4단異說) [3]  길벗 1 689 02-02
3607 신사따라 일본여행 제작기製作記10-부록(10단해설…  길벗 2 465 01-31
3606 신사따라 일본여행 제작기製作記(9)부록(4단해설) [3]  길벗 2 734 01-30
3605 신사따라 일본여행 제작기製作記(8) ★신대기(하) [3]  길벗 1 746 01-30
3604 신사따라 일본여행 제작기製作記(7) ★신대기(상) [4]  길벗 1 802 01-30
3603 신사따라 일본여행 제작기製作記(6) 시마네현과 … [11]  길벗 4 830 01-28
3602  펌)) 우한 폐렴의 정식 명칭은 신종 코로나 바이… [1]  술기 6 749 01-27
3601  신사따라 일본여행 제작기製作記(5) 시마네현과 … [2]  길벗 3 769 01-24
3600 신사따라 일본여행 제작기製作記(4) 시마네현과 … [1]  길벗 3 720 01-24
3599  신사따라 일본여행 제작기製作記( 3) 시마네현과 … [6]  길벗 4 792 01-23
3598 신사따라 일본여행 제작기製作記( 2) 응신천황 [1]  길벗 4 787 01-23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정은경은 도대체 우리에게 돈…
 야간 근무중 한컷
 민주국민 자격시험
 꽃무릇
 샌프란시스코 시민들이 정신질…
 가을, 나의 쉼터
 사실상 구제 요청?
 가슴을 파고 든 달마?
 외신과 국내 언론의 보도 제목
 데파 주세요.
 신문 티비 끊고 40개 입법 올…
 권위주의와 권위
 민주당 니네는 어쩔 수 없는 2…
 가을 초입 남한강 풍경
 개벽의 첫차를 타려면
 슈바이처, 아인슈타인, 뉴튼
 OECD "韓, 올해 성장률 –…
 조선일보 쌩큐~
 까라마꼬추의 형제들
 다음글에 맞는 속담 혹은 사자…
<사진영상>
도서관 ▼
세계사 ▼
한국사 ▼
미술 ▼
철학 ▼
문학 ▼
인문사회과학 ▼
자연응용과학 ▼
 
 
 
ⓒ 2013 디어뉴스 dearnewsnet@gmail.com ㅣ 개인정보취급방침 ㅣ 회원약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