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
 
회원가입 비번찾기 인증메일재발송
     
 
총 게시물 902건, 최근 0 건
 
[농구.배구.구기등] 테니스 여기저기 이거저거
글쓴이 :  이상형                   날짜 : 2022-07-12 (화) 04:04 조회 : 410 추천 : 4 비추천 : 0
이상형 기자 (이기자)
기자생활 : 4,217일째
뽕수치 : 306,104뽕 / 레벨 : 30렙
트위터 :
페이스북 :


댓글 보기전에 트로피 잘 기억해놔라


조코비치, 2022 윔블던 남자단식 우승  


조코비치는 11일 영국 올잉글랜드클럽에서 끝난 윔블던 남자 단식 결승에서 닉 키리오스를 3-1(4-6, 6-3, 6-4, 7-6<7-3>)로 물리치며 다시 한번 정상에 올랐다.  


이로써 조코비치는 2018·19년, 2021년에 이어 윔블던 4연속 우승과 함께 28연승에 성공했다. 2020년 윔블던은 코로나19로 인해 취소됐다. 윔블던에서 4연패는 2003년부터 2007년까지 5년 연속 정상에 오른 페더러 이후 16년 만이다. 
 
통산 21번째 메이저 우승으로 공동 2위였던 페더러(20회) 제치고 나달(22회)에 1회 차이로 근접했다. 또, 윔블던에서만 일곱번째 정상에 오르며 이 대회 최다 우승인 페더러(8회) 기록도 1회 차이로 추격했다. 피트 샘프러스(은퇴·미국)도 윔블던에서 7번 정상에 올랐다. 


리바키나, 윔블던 여자단식 우승 


엘레나 리바키나(23)가 카자흐스탄 선수로는 최초로 윔블던 정상에 올랐다. 리바키나는 9일 열린 2022 윔블던 여자 단식 결승에서 온스 자베르(28·튀니지)에 2-1(3-6 6-2 6-2)로 역전승을 거두며 우승했다. 리바키나에겐 생애 첫 메이저 대회 우승이다.   


카자흐스탄 최초 메이저 우승자로도 올라섰다. 다만, 리바키나는 카자흐스탄 태생이 아니라 모스크바에서 러시아인 부모로부터 태어난 순수 러시아 태생 선수다. 이에 러시아 테니스협회장은 “리바키나의 우승을 축하한다. 우리가 올해 윔블던에서 이겼다”고 숟가락을 얹으려 했다. 오냐오냐오냐 그래그래그래.
 
조세혁, 윔블던 14세부 남자단식 우승 

 
조세혁은 10일 윔블던 14세부 남자 단식 결승에서 커렐 오브리엘 은고노에(미국) 2대0(7-6<7-5>, 6-3)으로 제압하고 우승을 차지했다. 이로써 조세혁은 올해 신설된 윔블던 14세부에서 초대 챔피언으로 이름을 올리는 영예를 안았다. 


조세혁은 작년 아시아테니스연맹(ATF) 이덕희배 요넥스코리아 14세 국제주니어대회와 이형택재단 아시아 14세부 국제주니어대회 남자 단식에서 각각 정상에 섰고, 현재 ATF 14세 이하 남자 랭킹 1위에 올라 있다. 국제테니스연맹(ITF) 주니어 세계 랭킹은 1079위다.   


한국은 그동안 윔블던 주니어(18세 이하) 대회에선 1994년 여자 단식에서 전미라, 2013년 남자 단식에서 정현이 각각 준우승을 차지했다. 윔블던에선 이형택이 3회전에 진출(2007년)한 것이 최고 성적이다. 


14살때 우승했으면 24살 34살때도 우승할 수 있다. 잘 키워보자.


장수정, 노디아오픈 단식 우승 


장수정은 9일 스웨덴 베스타드에서 열린 WTA 125K 시리즈 노디아오픈 단식 결승에서 리베카 마사로바(146위·스페인) 2-1(3-6 6-3 6-1)로 꺾고 우승을 차지했다. 


장수정의 이번 우승은 한국 선수로는 1982년 이덕희의 WTA 투어 포트마이어스 오픈 이후 무려 40년 만의 WTA 대회 우승이다. 한국 여자 단식 세계랭킹 최고 순위(45위) 기록했던 조윤정이 2002, 2003, 2006년 세 차례 WTA 투어 단식에서 결승에 올랐지만 모두 준우승을 차지했다.  


WTA 125K 시리즈 대회는 WTA 투어 바로 아래 등급 대회로 세계랭킹 100위권 선수들이 출전한다. 남자프로테니스(ATP)로 치면 챌린저에 해당한다. 


장수정은 11일 발표된 WTA 단식 세계 랭킹에서 6월 말 155위보다 41계단이 오른 114위가 됐다. 


본 기사는 펌질을 금한다 (펌질은 아래 퍼나르기 소스만 허용되며 박스 클릭하면 전체선택된다)

글쓴이 :  이상형                   날짜 : 2022-07-12 (화) 04:04 조회 : 410 추천 : 4 비추천 : 0

 
 
[1/6]   이상형 2022-07-12 (화) 04:07


아놔~ 14세라고 트로피 너무 짝은거 아녀.. ㅡ.ㅡ
 
 
[2/6]   박봉추 2022-07-12 (화) 13:18
363뽕이 있다. 외상이다.
 
 
[3/6]   이상형 2022-07-12 (화) 22:15
박봉추/ 아무래도 장부를 따로 써야.. 까묵지 싶다..

 
 
[4/6]   땡크조종수 2022-07-12 (화) 22:27
트로피도 14세인가?? ㅋㅋㅋㅋㅋ
 
 
[5/6]   이상형 2022-07-12 (화) 22:39
땡크조종수/ 그러이.. 넘한거 아이가.. ㅋㅋㅋㅋ
 
 
[6/6]   이상형 2022-07-12 (화) 22:49


장수정
 

총 게시물 902건, 최근 0 건
번호 사진 제목 글쓴이 점수 조회 날짜
스포츠 게시판 안내  미래지향 2 15899 2013
09-17
902 테니스 여기저기 이거저거 [6]  이상형 4 411 07-12
901 안세영, 천적의 벽을 넘다 [5]  이상형 4 372 07-11
900 '만년2위' 홍진호, 포커는 1위 [8]  이상형 5 430 07-01
899  전인지, KPMG 여자 PGA챔피언십 우승 [8]  이상형 4 439 06-29
898 2022-23 ‘경주 블루원리조트 PBA-LPBA 챔피언십… [17]  이상형 4 803 06-22
897 무에타이와 무에보란 [7]  팔할이바람 5 750 04-24
896 정두홍, 밝은 소식 - 신바람 [1]  지여 2 770 02-26
895 황명찬, 김현우 그리고 김연아 [1]  지여 1 914 02-26
894 중국 동계올림픽 심판 [1]  지여 2 1023 02-08
893 부모마음과 자식마음 [1]  지여 3 1092 02-01
892 거짓말(The Fix ; Soccer and organized Crime) [1]  지여 1 1092 01-27
891 스포츠스타의 명언과 기레기  지여 1 654 2021
12-29
890 2탄) 대마 잡는 법 안 잡는 법 [5]  술기 -2 1251 2021
12-25
889 골프 [1]  지여 1 1274 2021
12-15
888 다이빙 우하람과 유시민 [1]  지여 2 1260 2021
12-12
887 대마 잡는 법 안 잡는 법 [13]  술기 2 1700 2021
09-30
886 같은 4위 그러나 다른 모습 [2]  납딱콩 1 1873 2021
08-08
885 전설로 내려오는 저리가라 이 새끼야! [4]  납딱콩 3 2356 2021
05-24
884 쩍벌남은 비거리가 안나온다. [7]  박봉추 1 2256 2021
05-20
883 ㅡ(수정)5 월 19 일 류현진 (Hyun-jin Ryu) 7이닝… [2]  납딱콩 0 2112 2021
05-19
882 신민준 9단(22)이 엘지(LG)배 25회 우승 [2]  명림답부 2 2565 2021
02-07
881  랭킹 150위가 세계대회우승 [4]  명림답부 2 3034 2020
08-03
880 스포츠민주화 (속편) [2]  지여 3 3103 2020
07-22
879 야구용어 빠던? [2]  항룡유회 4 3329 2020
05-09
878 빠던 [2]  팔할이바람 5 3358 2020
05-07
877 프로스포츠 [2]  항룡유회 3 3403 2020
04-24
876 동경 올림픽 축하공연 음악가는?  팔할이바람 2 1920 2020
02-05
875 유현진, 류현진 [2]  지여 2 3699 2020
01-22
874 요단강변 춘장집 [4]  박봉추 4 3625 2019
12-10
873 정찬성 vs. 오르테가 [2]  팔할이바람 4 3645 2019
10-18
872  이준구 와 이준구 [4]  지여 7 4055 2019
08-08
871 황의조 보르도 영입 확정 [2]  팔할이바람 6 4200 2019
07-16
870 죠코비치 이겨라 ! 한 계기 [3]  지여 2 4097 2019
07-15
869 육상 수퍼루키 등장, 양예빈 선수 [6]  팔할이바람 3 9579 2019
07-06
868 0 ; 4 에서 5; 4 역전 드라마(축구) [1]  지여 1 4062 2019
06-25
867 UFC 정찬성 선수  팔할이바람 1 2337 2019
06-23
866 붉은 악마에게서 희망을 보았다 [2]  지여 4 4093 2019
06-11
865 U20 세네갈전을 보고 [3]  팔할이바람 3 4129 2019
06-09
864 U20 한일전을 보고 [7]  팔할이바람 4 3841 2019
06-05
863 자전거로 퇴근하는 금요일 [2]  박봉추 3 4070 2019
05-03
862 일본의 시선: 손흥민 [3]  팔할이바람 4 4077 2019
02-11
861 커제의 셀프 싸대기  팔할이바람 3 2709 2019
02-03
860 하세배: 박정환 프로 우승 [1]  팔할이바람 2 3953 2019
02-02
859 스포츠민주화-기레기패, 깨시민승 [3]  지여 5 4098 2019
01-20
858 스포츠민주화-서울대와 안익태 [2]  지여 3 3985 2019
01-16
857  스포츠민주화-조재범 심석희 대학간판 [6]  지여 5 5630 2019
01-09
856 스포츠민주화 - 골프스윙  지여 3 3035 2019
01-06
855 코리안 시리즈 [2]  아더 7 3734 2018
11-06
854 대통령의 바둑 실력 [4]  술기 3 3963 2018
10-04
853 축구 국가대표 선수, 이민아 [2]  팔할이바람 4 4174 2018
08-26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악성 댓글러들과 조중동 휘하 …
 아더편집장님 그동안 수고하셨…
 아더 편집장의 마지막 인사
 사이트를 망치려는 악성 댓글…
 미래지향님, 회원 글들이 훼손…
 후원내역 (18년~22년)
 미래지향님 답변 고맙습니다.
 박봉추님 글에 대한 답변
 회원님들께 드리는 글
 자연과학과 법대상대의대
 링컨과 노무현
 미래지향님 답변 바랍니다.
 환률과 물가
 가계대출
 회비 입금 합니다.
 뮨파
 "한일, 가장 가까운 이웃... …
 테니스 여기저기 이거저거
 안세영, 천적의 벽을 넘다
 [사진만평]빈화면 빈종이 빈머…
<사진영상>
축구 ▼
야구 ▼
농구배구등 ▼
격투기 ▼
레포츠 ▼
게임바둑 ▼
기타 ▼
 
 
 
ⓒ 2013 디어뉴스 dearnewsnet@gmail.com ㅣ 개인정보취급방침 ㅣ 회원약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