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
 
회원가입 비번찾기 인증메일재발송
     
 
총 게시물 898건, 최근 0 건
   
[기타] 스포츠 관련 이런저런 이야기
글쓴이 :  지여                   날짜 : 2016-05-20 (금) 01:21 조회 : 6544 추천 : 4 비추천 : 0
지여 기자 (지기자)
기자생활 : 3,428일째
뽕수치 : 497,863뽕 / 레벨 : 49렙
페이스북 : herenow111@naver.com


 3S - Sports,  Sex, Screen ; 국민을 우민화시켜 독재자가 지 맘대로 통치하기 위한 수단으로 사용한다는 수단.  나쁜 의미가 있다.

 

그러나, 현대사회에서 피할래야 피하기 힘든, 이미 우리네 일상사가 되어 버린..

영화, TV, 스포츠........

 

"피할 수 없으면 즐겨라" ......

 

- 수구 보수화된 우리 사회에서 영화인들이 그나마, '민주', 남북 화해의 가치 있는 작품을 생산해 낸 긍적적인 면도 있다.- 실미도, 변호인, J S A, 효자동 이발사  등등 ...

 

미국의 서부영화 screen 이 초기 미국사회에  "정의" 라는 가치를 미국국민들에게 심어준 좋은 효과가 있었다. 거의 같은 시기에 미국 서부영화가 쇠퇴하면서 미국의 정의로움도 쇄락해 간 것이 우연의 일치만은 아닌 것 같다.  

 

- 올림픽이 인간회복, 르네상스의 기치를 내세워 인류화합, 인류 평화에 기여한 점도 있다.  

===========================

일본이 1964년 동경올림픽을 유치하여, 2차대전 패전국의 상처를 딛고 선진국으로 진입하는 계기가 되었지만,

 

한국의 경우 1988 년  올림픽 유치는 일본의 우익 전범출신인 "세지마 류조" 가 전두환에게 아이디어를 제공하여 3s - 국민들 관심을 정치에서 스포츠로 돌리게 한 효과가 컸다. 그러나 올림픽을 유치하면서 세계의 이목이 집중되어 1987년 민주항쟁때 더 악독한 군사진압이나 계엄령 선포의 장애물이 된 역설적인 효과도 엄연한 현실 - 역사는  역설의 패러다임으로 움직인 경우가 많다.

 

2002년 월드컵,역시..정몽준이라는 유력한 대선후보를  떠오르게 하는데 결정적 동기가 되었지만, 정작 결과는 정몽준은 사라지고 역설적으로 <노무현> 이라는 민주 지도자가 대통령에 당선되는데  히딩크와 월드컵 4강이 (결과적이지만) 일등공신이 되었다.

 

골프 라는 생활스포츠의 재미가 이해찬 국무총리의 낙마에 결정적 빌미가 되었고 ( 골프 상대가, 하필이면 영남제분 오너... 쩝 ~ )

 

안철수의 거짓말시리즈에 "고교시절, 최동원 야구선수 반대편 응원했다." 가

한 건 더, 조선일보에게 딱 걸려, 창피 당한 사례부터, 노무현의 (소박한) 1인 요트 취미를 호화요트 로 왜곡 과장하여 보도한 조선일보의 치사한 짓거리까지 우리생활 속  사소한 스포츠활동이 역사적 사건에 영향을 끼치기도 한다.

==============================

음악이나 미술, 스포츠,

초보 1단계는 감상하는 즐거움에서 출발하지만,

본인이 직접 연주하고, 그림 그리고, 운동하는 재미에 크게 못 미친다.

 

박태환 사태에서 보듯, 엘리트 체육에 매달리면, 후진국이고,

일반대중의 생활스포츠가 주 관심사가 되는 것이 선진국인 증거이다.

 

그런 면에서, 대한민국 국민은 복받은 국민이다. 대 도시 인근에 언제든지 등산할 수 있는 여건이 되는 나라 거의 없다. 북경, 뉴욕, 런던, 동경 어딜 가도 서울의 북한산처럼 내 집에서 걸어서 바로 숲속, 등산을 할 수 있는 환경은 되지 못한다. 기껏해야 도심 속, 공원 정도...

 <등산> 이라는  운동을 할 수 있는 여건,

한반도에 국가를 건설한 조상님들에게 감사해야 할 터...

-----------------------

일본의 후지산 아소산 등산과

한국의 지리산 북한산 등산은 근본적으로 품질이 다르다.

생활체육으로서 가능한지 ?  그 차이 크다.

 

일본의 국기.. '스모 = 일본씨름 "

극소수만이 할 수 있는, 독특한 운동이다.

일본은 "배 = 해군" 의 문화이다. 유도나 스모 나 딱 한판 ! 

방심하다가는 순식간에 배에서 나가 떨어져 바다속 물귀신이 되는,

또는 사무라이 검객의 한칼에 목이 잘려 나가는 살벌한 단판 승부...

 

일본의 일상생활과 스포츠 취미생활에도 배의 문화, 한판승부가 많다.

 

그에 비하면,

한국의 씨름

초딩 중고생 남녀노소 아무나 할 수 있는 민주적인 운동이다.

유도의 한판, 스모의 단판이 아니라..

항상 삼판양승 내지 5판 3승제이어서 한번 실패하더라도 다시 도전할 기회를 주는 사람냄새 나는 흐뭇한 민속경기이다.

==================================

스포츠란에서 , 스크린은 쬐금 언급했는데,

3S 중  sex 가 빠지면 좀 서운할 듯해..

 

일본성인의 월평균 섹스 횟수는 3.0 회.

전세계 성인 월평균 섹스 횟수는 8.1 회

 

일본인의 일생동안 섹스 상대자 수 - 10.2 명

전세계 평균 - 7.7 명

  ( 미국 14.3 명,  프랑스 - 13.2명, 중국 - 2.1 명,  대만 - 3.3명)

   ** 10년전 자료통계인데 최근 통계는 모르겠고...***

 

 

 

 

 

 

 

 

 

 

 

 

 

 

 


본 기사는 펌질을 금한다 (펌질은 아래 퍼나르기 소스만 허용되며 박스 클릭하면 전체선택된다)

후원계좌
<우리은행 : 1002-884-004842>
글쓴이 :  지여                   날짜 : 2016-05-20 (금) 01:21 조회 : 6544 추천 : 4 비추천 : 0

 
 
[1/2]   만각 2016-05-20 (금) 11:38
스포츠,문화,예술도 결국은 정치와는 불가분의 관계이네...정치는 모든 것이리라

나와는 릴리 무관한 일이지만 궁금한 것: 세계 평균이 7회면 한국은 몇회? 아리송해!!
 
 
[2/2]   바다반2 2016-06-06 (월) 14:59
정치 스포츠 영화 섹스...다 중요하군화 / 정치를 저 쓰리에스 처럼 생각하면 참 좋을 듯....한달에 정치면에 얼마나 관심을 갖나 하는 조사는 ....
   

총 게시물 898건, 최근 0 건
번호 사진 제목 글쓴이 점수 조회 날짜
스포츠 게시판 안내  미래지향 2 11200 2013
09-17
898  랭킹 150위가 세계대회우승 [2]  명림답부 2 106 08-03
897 스포츠민주화 (속편) [2]  지여 3 148 07-22
896 야구용어 빠던? [2]  항룡유회 4 304 05-09
895 빠던 [2]  팔할이바람 5 341 05-07
894 프로스포츠 [2]  항룡유회 2 343 04-24
893 동경 올림픽 축하공연 음악가는?  팔할이바람 2 398 02-05
892 유현진, 류현진 [2]  지여 2 556 01-22
891 요단강변 춘장집 [4]  박봉추 4 818 2019
12-10
890 정찬성 vs. 오르테가 [2]  팔할이바람 4 801 2019
10-18
889  이준구 와 이준구 [4]  지여 7 1051 2019
08-08
888 황의조 보르도 영입 확정 [2]  팔할이바람 6 1058 2019
07-16
887 죠코비치 이겨라 ! 한 계기 [3]  지여 2 1031 2019
07-15
886 육상 수퍼루키 등장, 양예빈 선수 [6]  팔할이바람 3 6542 2019
07-06
885 0 ; 4 에서 5; 4 역전 드라마(축구) [1]  지여 1 1028 2019
06-25
884 UFC 정찬성 선수  팔할이바람 1 744 2019
06-23
883 붉은 악마에게서 희망을 보았다 [2]  지여 4 1056 2019
06-11
882 U20 세네갈전을 보고 [3]  팔할이바람 3 1143 2019
06-09
881 U20 한일전을 보고 [7]  팔할이바람 4 1203 2019
06-05
880 자전거로 퇴근하는 금요일 [2]  박봉추 3 1122 2019
05-03
879 일본의 시선: 손흥민 [3]  팔할이바람 4 1415 2019
02-11
878 커제의 셀프 싸대기  팔할이바람 3 1140 2019
02-03
877 하세배: 박정환 프로 우승 [1]  팔할이바람 2 1415 2019
02-02
876 스포츠민주화-기레기패, 깨시민승 [3]  지여 5 1394 2019
01-20
875 스포츠민주화-서울대와 안익태 [2]  지여 3 1356 2019
01-16
874  스포츠민주화-조재범 심석희 대학간판 [6]  지여 5 1992 2019
01-09
873 스포츠민주화 - 골프스윙  지여 3 1104 2019
01-06
872 코리안 시리즈 [2]  아더 6 1411 2018
11-06
871 대통령의 바둑 실력 [4]  술기 3 1676 2018
10-04
870 축구 국가대표 선수, 이민아 [2]  팔할이바람 4 1861 2018
08-26
869 촛불 -월드컵 단상 [6]  지여 5 1764 2018
06-28
868 장현수 쉴드 한번 치자 [1]  아더 5 1747 2018
06-26
867 정현!! 사상 첫 메이저8강!! [3]  땡크조종수 5 2602 2018
01-22
866 신문선 해설 [3]  아더 7 2970 2017
12-19
865 러시아전 감상  아더 2 1689 2017
10-08
864 스포츠도박과 생활스포츠 [3]  지여 6 3772 2017
02-16
863 김성근 감독의 정에 끌린 야구 [7]  줌인민주 6 5866 2016
09-23
862 김성근 야구의 씁쓸함 [15]  줌인민주 8 6557 2016
08-25
861 올림픽 수영메달수 - 인종차별 [4]  지여 7 7112 2016
08-08
860 넥센야구 시스템과 김성근야구 [5]  지여 4 6099 2016
07-24
859 스포츠 관련 이런저런 이야기 [2]  지여 4 6545 2016
05-20
858  장장근-한국스포츠의 강점 [2]  지여 6 8050 2016
05-08
857  야구장에서 애국가, 어케 생각해? [6]  지여 12 7275 2016
04-28
856 안젤라 리 [3]  팔할이바람 6 12499 2016
03-29
855 (UFC 193) 론다 로우지 VS 홀리 홈 [9]  이상형 7 8434 2015
11-16
854  프리미어 12 [10]  이상형 9 11285 2015
11-09
853 넥센 김민성 12월 12일 결혼 축하 [7]  줌인민주 5 6537 2015
11-04
852 테니스 이변 [6]  떠돌이 9 9722 2015
09-12
851  진정한 상해한인 최고수를 가린다! [13]  이상형 10 8114 2015
09-02
850 제15회 베이징 세계육상 선수권대회 [5]  이상형 6 9504 2015
09-01
849  이창호-창하오, 상하이서 맞수 대결 [5]  이상형 9 9492 2015
08-21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긍정 낙관의 힘
 켈리포냐에서 우낀거 봄
 "고마 해라 ! 마이 무따 아이…
 노무현 = 시스템
 뿔난 30대 - 정신차려라 청와…
 분홍원피스와 꼰대질
 악마는 ...
 한줄: 마스크
 황우석 - 이재명 - 윤석열
 친일인명사전 속 박정희
 김홍걸, 주진형
 랭킹 150위가 세계대회우승
 좌회전 신호대기, 우회전 신호…
 백신과 치료제
 우종창 그놈이 바로 그놈이네
 조직범죄 - 투기 - 투자
 지성과 교양은 학벌과 무관하…
 신천지
 윤석열이 자초한 일이다
 그 놈 목소리 - 민주당내 간첩
<사진영상>
축구 ▼
야구 ▼
농구배구등 ▼
격투기 ▼
레포츠 ▼
게임바둑 ▼
기타 ▼
 
 
 
ⓒ 2013 디어뉴스 dearnewsnet@gmail.com ㅣ 개인정보취급방침 ㅣ 회원약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