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
 
회원가입 비번찾기 인증메일재발송
     
 
출장안마,출장마사지,바나나출장안마이미지
총 게시물 902건, 최근 0 건
   
[야구] 프리미어 12
글쓴이 :  이상형                   날짜 : 2015-11-09 (월) 02:32 조회 : 16071 추천 : 9 비추천 : 0
이상형 기자 (이기자)
기자생활 : 4,842일째
뽕수치 : 306,314뽕 / 레벨 : 30렙
트위터 :
페이스북 :


프리미어 12

 

프리미어 12(Premier 12)는 세계 야구 소프트볼 총연맹 (WBSC)이 주관해 쫌 아까 막 열린 국제 야구 대회이다.

 

프리미어 12는 폐지된 야구월드컵을 대신하여 개최된 첫번째 국제 야구 토너먼트이다. IBAF랭킹 1~12위만 참가할 수 있는 대회로 국제야구연맹에서 야구를 올림픽으로 복귀시키기 위한 하나의 시도라고 할 수 있다. 첫회 대회는 2015년 11월 대만과 일본에서 개최된다.


WBSC는 프리미어 12에 참가하는 모든 국가 대표팀에 총 수백만 달러의 상금을 보장하고 참가 비용(항공료, 숙박비 등)을 전액 부담하고 동시에 참가 선수에는 프리미엄 서비스와 시설을 제공 한다.

 

개최시기를 11월에 정한 이유는 각국의 국내 리그의 시즌을 끝내어 프로야구 선수들이 10-12 일 동안 경기에 참여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서다. 개최 기간 중 세계의 프로야구 리그의 일정에 영향을 주지 않고, 대만의 기후가 선수, 국가 대표팀의 활약에 적합하다고 판단되었다.

 

프리미어 12의 경기 진행은 토너먼트 방식으로 치뤄지는데 총 38경기가 개최 예정이며 6팀 당 2개의 그룹으로 나누어 각 팀이 5경기 씩 (총 30 경기)로 진행된다.

각 그룹의 상위 4개국이 다음 라운드에 진출, 결승 토너먼트전을 실시한다. (준준결승, 준결승, 결승) 또한 3위 결정전도 개최 예정이다.

 

프리미어 12는 항상 하계 올림픽 전년에 개최해 올림픽 종목으로 복귀 시 올림픽 예선 대회로 실시 할 수 있다.

WBSC에서는 프리미어 12가 전 세계적으로 방송시 시청자는 수억 가구에 이를 것으로 예측하고 있으며, 대회 개최를 위해 개발 중에 있는 여러 언어로 이루어진 (영어, 스페인어, 일본어 3 개 국어) 온라인 / 디지털 플랫폼을 통해 수백만 명 이상의 젊은 사용자의 이용을 기대하고 있다.

 

한국어, 중국어는 향후 검토 예정 중에 있단다.


본 기사는 펌질을 금한다 (펌질은 아래 퍼나르기 소스만 허용되며 박스 클릭하면 전체선택된다)

글쓴이 :  이상형                   날짜 : 2015-11-09 (월) 02:32 조회 : 16071 추천 : 9 비추천 : 0

 
 
[1/10]   이상형 2015-11-09 (월) 02:37
올 정규시즌 코리안시리즈 완벽하게 다 분석해노코.. 결과 기다리다가..(머 늘 그러트시.. 내가 글치무.. 똥댓지무..)
원정도박땜에..


겨우 이걸로 땜빵ㅎ.. ㅡ.ㅡ
 
 
[2/10]   순수 2015-11-09 (월) 11:22
이상형/
ㅎㅎ
살아 있구만~~~
지들만의 놀이터에서 놀구 있구만~~
 
 
[3/10]   라임 2015-11-09 (월) 14:11
프리미어12 어제 오대영으로 진 거?

드라마 '애인있어요' 야구 중계로 결방이드만 저거 땜이구만

어제 야구가 저것이란 걸 상영이 기사로 알았네
(뭐 그냥 그런 친선 야구인지 알았드만...ㅋㅋㅋ)




 
 
[4/10]   줌인민주 2015-11-09 (월) 14:35
어제 5회까지 봤는데, 강민호는 어제 정신을 딴 데 두고 온 것 같고, 김현수는 몸쪽 높은 공에 헛방망이질.. 일본넘들이 아주 전력 분석을 잘했어...
 
 
[5/10]   이상형 2015-11-09 (월) 15:41
순수/ 살아잇는듯.. 아닌듯.. ;;

라임/ 어.. 제대로 깨졋다네.. 나름 국제대회인데.. 일본넘들 잔머리에 참가하기도 안하기도 멋한 대회임.. 그보단 야구땀시 드라마 결방하는기 더 짜증나지? ㅋ

줌인민주/ 난 올해 코리안시리즈도 안밧.. ㅠㅠ
이번 대회는 일본넘들 잔치로 끈나야 대는 시나리오에 엑스트라로 참가한거나 마찬가진데.. 과연 대회가 끈난후 결과에 따라 먼말들이 나올지..
 
 
[6/10]   미나리 2015-11-09 (월) 21:27
아이고~~ 이사장~~ 이거 정말 반갑구만 반가워요~~
머한다고 인자 글 쓰고카노

한국이 요새 죽쑤고 있는 스포츠구만
 
 
[7/10]   라임 2015-11-09 (월) 22:33
글치 당근이지 야구가 뭐라고 들마를...ㅋ

미나리 댓글에서 혜리가 보인다 ㅋㅋㅋ
 
 
[8/10]   미나리 2015-11-10 (화) 01:19
라임/
참내,, 테레비 보고 반가버서켔지
혜리고 머고
당시에 칭구들하고 놀았던거 아이가
라이미 닌 아나 저 때 개그
알면 하나 해 보셈~~~
 
 
[9/10]   라임 2015-11-10 (화) 22:16
미나리/ 당근 알지 왜 모르것냐
그거 '음메 기죽어~ 음메 기살어~'  그런거 오래되서 잘 생각이 안나지만서두 ㅋ

그나 니 함씩 욕구불만있냐?

내가 요새 글디 차카게 살자고~ 차카게! ㅋㅋ
 
 
[10/10]   미나리 2015-11-11 (수) 10:00
라임/
함씩 욕구불만있는것처럼 보이나?
내 원래 이렇다
아,, 착하고 미지근한 사람들이 보기엔 그럴수도 있겠다
   

총 게시물 902건, 최근 0 건
번호 사진 제목 글쓴이 점수 조회 날짜
스포츠 게시판 안내  미래지향 2 18520 2013
09-17
902 테니스 여기저기 이거저거 [6]  이상형 4 1779 2022
07-12
901 안세영, 천적의 벽을 넘다 [5]  이상형 4 1828 2022
07-11
900 '만년2위' 홍진호, 포커는 1위 [8]  이상형 5 1816 2022
07-01
899  전인지, KPMG 여자 PGA챔피언십 우승 [8]  이상형 4 1787 2022
06-29
898 2022-23 ‘경주 블루원리조트 PBA-LPBA 챔피언십… [17]  이상형 4 2573 2022
06-22
897 무에타이와 무에보란 [7]  팔할이바람 5 2728 2022
04-24
896 정두홍, 밝은 소식 - 신바람 [1]  지여 2 2486 2022
02-26
895 황명찬, 김현우 그리고 김연아 [1]  지여 1 2613 2022
02-26
894 중국 동계올림픽 심판 [1]  지여 2 2743 2022
02-08
893 부모마음과 자식마음 [1]  지여 3 2929 2022
02-01
892 거짓말(The Fix ; Soccer and organized Crime) [1]  지여 1 2813 2022
01-27
891 스포츠스타의 명언과 기레기  지여 1 1544 2021
12-29
890 2탄) 대마 잡는 법 안 잡는 법 [5]  술기 -2 3203 2021
12-25
889 골프 [1]  지여 1 2942 2021
12-15
888 다이빙 우하람과 유시민 [1]  지여 2 3024 2021
12-12
887 대마 잡는 법 안 잡는 법 [13]  술기 2 3203 2021
09-30
886 같은 4위 그러나 다른 모습 [2]  납딱콩 1 3302 2021
08-08
885 전설로 내려오는 저리가라 이 새끼야! [4]  납딱콩 3 3867 2021
05-24
884 쩍벌남은 비거리가 안나온다. [7]  박봉추 1 3745 2021
05-20
883 ㅡ(수정)5 월 19 일 류현진 (Hyun-jin Ryu) 7이닝… [2]  납딱콩 0 3568 2021
05-19
882 신민준 9단(22)이 엘지(LG)배 25회 우승 [2]  명림답부 2 4055 2021
02-07
881  랭킹 150위가 세계대회우승 [4]  명림답부 2 4496 2020
08-03
880 스포츠민주화 (속편) [2]  지여 3 4964 2020
07-22
879 야구용어 빠던? [2]  항룡유회 4 5337 2020
05-09
878 빠던 [2]  팔할이바람 5 4895 2020
05-07
877 프로스포츠 [2]  항룡유회 3 5323 2020
04-24
876 동경 올림픽 축하공연 음악가는?  팔할이바람 2 2843 2020
02-05
875 유현진, 류현진 [2]  지여 2 5853 2020
01-22
874 요단강변 춘장집 [4]  박봉추 4 5114 2019
12-10
873 정찬성 vs. 오르테가 [2]  팔할이바람 4 5098 2019
10-18
872  이준구 와 이준구 [4]  지여 7 6043 2019
08-08
871 황의조 보르도 영입 확정 [2]  팔할이바람 6 6301 2019
07-16
870 죠코비치 이겨라 ! 한 계기 [3]  지여 2 6542 2019
07-15
869 육상 수퍼루키 등장, 양예빈 선수 [6]  팔할이바람 3 11115 2019
07-06
868 0 ; 4 에서 5; 4 역전 드라마(축구) [1]  지여 1 6097 2019
06-25
867 UFC 정찬성 선수  팔할이바람 1 3072 2019
06-23
866 붉은 악마에게서 희망을 보았다 [2]  지여 4 6137 2019
06-11
865 U20 세네갈전을 보고 [3]  팔할이바람 3 5614 2019
06-09
864 U20 한일전을 보고 [7]  팔할이바람 4 5331 2019
06-05
863 자전거로 퇴근하는 금요일 [2]  박봉추 3 6131 2019
05-03
862 일본의 시선: 손흥민 [3]  팔할이바람 4 5610 2019
02-11
861 커제의 셀프 싸대기  팔할이바람 3 3450 2019
02-03
860 하세배: 박정환 프로 우승 [1]  팔할이바람 2 5440 2019
02-02
859 스포츠민주화-기레기패, 깨시민승 [3]  지여 5 6065 2019
01-20
858 스포츠민주화-서울대와 안익태 [2]  지여 3 6070 2019
01-16
857  스포츠민주화-조재범 심석희 대학간판 [6]  지여 5 7957 2019
01-09
856 스포츠민주화 - 골프스윙  지여 3 4236 2019
01-06
855 코리안 시리즈 [2]  아더 7 5133 2018
11-06
854 대통령의 바둑 실력 [4]  술기 3 5465 2018
10-04
853 축구 국가대표 선수, 이민아 [2]  팔할이바람 4 5580 2018
08-26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회비 납부 계좌
 굥의 미션
 가신(家臣) 과 노무현
 날뽕의 추억
 당신은 엘리트주의자인가요? -…
 운영자님께 고합니다
 지난해, 친구 2명의 자살과 병…
 시스템
 극문 X82 의 특징
 노무현을 좋아하는 ...
 지도자의 결단
 지난 20년의 교훈 - 실패를 즐…
 글쓰기
 악성 댓글러들과 조중동 휘하 …
 아더편집장님 그동안 수고하셨…
 아더 편집장의 마지막 인사
 사이트를 망치려는 악성 댓글…
 미래지향님, 회원 글들이 훼손…
 후원내역 (18년~22년)
 미래지향님 답변 고맙습니다.
<사진영상>
축구 ▼
야구 ▼
농구배구등 ▼
격투기 ▼
레포츠 ▼
게임바둑 ▼
기타 ▼
 
 
 
ⓒ 2013 디어뉴스 dearnewsnet@gmail.com ㅣ 개인정보취급방침 ㅣ 회원약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