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
 
회원가입 비번찾기 인증메일재발송
     
 
총 게시물 22,124건, 최근 0 건
   
[정치] 서울시청에서 박원순시장을 만나고 왔다
글쓴이 :  순수                   날짜 : 2020-07-12 (일) 20:21 조회 : 2562 추천 : 5 비추천 : 0
순수 기자 (순기자)
기자생활 : 3,875일째
뽕수치 : 194,915뽕 / 레벨 : 19렙
트위터 : rain20kk
페이스북 : rain20k


당신은 우리를 두고 멀리 떠나 갔습니다.

편하지 않은 길을 걸어서 멀고 먼길을

오셨다가 허망하게 가셨습니다.


안타까운 마음에 그저 먼 하늘만 바라볼 뿐 입니다.

모든 것을 짊어지시고 무거운 발걸음을 보았습니다.

진보의 멸망을 바라지 않기에 택하신 길일 것입니다.


그 뜻을 받들어 올바르고 정의로운 길을

우리는 가야 합니다.


부디 그곳은 번뇌와 허망의 세계는 아니라 믿습니다.



오늘 오후 아내와 함께 서울시청에 가서 박원순 시장을 만나고 왔다.

수많은 추모객의 발길이 끝이 없이 이어져 있었다..

약 50분 정도 걸려서 조문을 하였다.

많은 사람들의 흐느낌과 분통함을 몸으로 알았다.

 마음속의 분노를 억제하면서 차분하게 보내드렸다.


이제는 당하지 말자..

사소한 잡음도 내지 말도록 스스로 지켜야 한다.

수구꼴통들은 부끄러움을 모른다.

언제든 수구들의 먹잇감이 될 수 있으니 주변을 주의깊게 살펴야 한다.


슬프다.

이렇게 험한 세상이 된것이 모두 욕심인데..

욕심을 버리고 살련다..


함께한 아내가 언제나 고마울 따름이다.





이 상황에서도 박원순 시장을 폄하하는 작자들이 있다.

슬프다..

저건 인간도 아니다..




시청 건물 뒷편과 지하철 입구쪽까지 긴 줄의 추모객이 이어져 갔다.


조희연 서울시교육청장이 상주를 맏고 있다.


그동안 짊어진짐 편히 내려 놓으소서..



당신은 우리를 두고 멀리 떠나갔습니다.

편하지 않은 길을 걸어서 멀고 먼길을

오셨다가 허망하게 가셨습니다.


안타까운 마음에 그저 먼 하늘만 바라볼 뿐 입니다.

모든것을 짊어지시고 무거운 발걸음을 보았습니다.

진보의 멸망을 바라지 않기에 택하신 길일 것입니다.


그 뜻을 받들어 올바르고 정의로운 길을

우리는 가야 합니다.


부디 그곳은 번뇌와 허망의 세계는 아니라 믿습니다.



오늘 오후 아내와 함께 서울시청에 가서 박원순 시장을 만나고 왔다.

수많은 추모객의 발길이 끝이 없이 이어져 있었다..

약 50분 정도 걸려서 조문을 하였다.

많은 사람들의 흐느낌과 분통함을 몸으로 알았다.

 마음속의 분노를 억제하면서 차분하게 보내드렸다.


이제는 당하지 말자..

사소한 잡음도 내지 말도록 스스로 지켜야 한다.

수구꼴통들은 부끄러움을 모른다.

언제든 수구들의 먹잇감이 될 수 있으니 주변을 주의깊게 살펴야 한다.


슬프다.

이렇게 험한 세상이 된것이 모두 욕심인데..

욕심을 버리고 살련다..


함께한 아내가 언제나 고마울 따름이다.




본 기사는 펌질을 금한다 (펌질은 아래 퍼나르기 소스만 허용되며 박스 클릭하면 전체선택된다)

후원계좌
<우리은행 : 1002-884-004842>
글쓴이 :  순수                   날짜 : 2020-07-12 (일) 20:21 조회 : 2562 추천 : 5 비추천 : 0

 
 
[1/5]   아더 2020-07-13 (월) 08:16
미통당 애들 정말 답 없다...그것만 남았다.
 
 
[2/5]   팔할이바람 2020-07-13 (월) 09:43
 
 
[3/5]   순수 2020-07-13 (월) 14:20
아더/
그러게..
철면피보다 더 두꺼운 짐승들..

강용석 다시 고소하여 콩밥 더 먹여야 한다..
개만도 못한넘덜...
 
 
[4/5]   순수 2020-07-13 (월) 14:20
팔할이바람/
고맙네..

마음이 아리다..
 
 
[5/5]   바다반2 2020-07-14 (화) 15:39
하늘이 잠시 내려놓았다....너무 가슴이 무겁다  머리가 어질하고 마음이 자꾸 운다...오늘 바람에 가볍게 가시길.... 좁디 좁은 이 가슴에 비석들만 세워져간다    힘들다
   

총 게시물 22,124건, 최근 0 건
번호 사진 제목 글쓴이 점수 조회 날짜
정치 게시판 안내  미래지향 3 94509 2013
09-17
사이트 안내 [34]  미래지향 35 283068 2012
10-11
22124 뜻 있는 날  지여 1 50 10-26
22123 시대정신 [3]  지여 4 136 10-23
22122 바티칸과 귄타그라스  박봉추 2 140 10-19
22121 성균관 스캔들, 찍새 어깨 딱새 야바위 거간 꿀꺽  박봉추 6 134 10-18
22120 술기의 해골찬을 찾아서 삼만리 3 ㅡ,.ㅡ;;;; [1]  납딱콩 -4 162 10-16
22119 사사오입 리재명 박수추대가 그래서였어? [7]  술기 -1 186 10-16
22118 조국 "김웅 고발사주 지시자는 누구?"(feat,조성…  납딱콩 0 80 10-16
22117 문대통령 미국 중앙정보국 국장 접견 [2]  술기 2 165 10-15
22116 유시민 "이재명 캠프, 뜻 없다"  납딱콩 2 105 10-14
22115 배임죄 성립에 대한 공수처장의 대답은?  납딱콩 0 98 10-13
22114 사랑하는 민주당에 드리는 글 (ft. 이낙연) [3]  술기 2 158 10-13
22113 포카 못 치는 찌찌 [12]  납딱콩 -1 172 10-13
22112 결선투표 원하십니까 [4]  술기 -3 176 10-13
22111 김경수 봉와직염 병원 입원, 퇴원 후 교도소 치료… [8]  납딱콩 1 144 10-13
22110 <2보> 문대통령 "대장동 철저히 수사...실… [6]  술기 3 176 10-12
22109 문대통령 "대장동 철저수사...실체적 진실 규명 … [2]  술기 3 147 10-12
22108 현재 이재명이 유일하게 이긴 여론조사 [1]  술기 2 156 10-12
22107 혈세 꽁으로 쳐 묵으면서 혼자서도 잘 노는 늙은… [11]  납딱콩 3 158 10-12
22106 민주당 경선은 불공정 편파 경선이다 1 (feat, 송… [4]  납딱콩 1 135 10-12
22105  송영길 편파 경선 일지 [8]  납딱콩 0 149 10-12
22104 金만배SK불하최씨노태우노소영 이하 피농락민, 김…  박봉추 3 128 10-11
22103 이낙연 너무 한 거 아니냐? [8]  술기 1 190 10-11
22102 민주당 경선에서의 찌찌 [6]  납딱콩 0 154 10-11
22101 문평성대와 독재자들의 공존시대임 [2]  술기 -3 155 10-11
22100 술기의 해골찬을 찾아서 삼만리 2 ㅡ,.ㅡ;;;; [6]  납딱콩 -2 158 10-11
22099 술기의 해골찬을 찾아서 삼만리 ㅡ,.ㅡ;;;; [3]  납딱콩 -2 156 10-11
22098 참패 [3]  술기 0 166 10-11
22097 유시민 신라젠 관련 (feat, 술기 유어어) [5]  납딱콩 0 185 10-10
22096 정영학 회계사 녹취록 50억 클럽이 한 일 (새벼 … [8]  납딱콩 0 193 10-09
22095 이재명의 쇼쇼쇼 2 '초과이익 환수 삭제&… [4]  납딱콩 2 159 10-09
22094 이재명의 쇼쇼쇼 [4]  납딱콩 1 173 10-09
22093 술기가 낸 숙제 이해찬 [16]  납딱콩 -1 207 10-08
22092 술기글 4가지 이유 _ 유어어 [6]  납딱콩 -1 165 10-08
22091 유시민 4가지 이유 [7]  술기 0 211 10-08
22090 국힘 4강 중엔 누가 어필이 되나 [19]  술기 2 196 10-08
22089 청와대 민정 정무라인과 특정캠프가 이재명 죽이… [11]  술기 2 219 10-08
22088 남양유업 회장 국정 감사 출석 [1]  납딱콩 1 153 10-07
22087 마지막 슈퍼위크 투표 시작, 국민/일반 [3]  술기 0 199 10-06
22086 추미애의 오늘  납딱콩 0 127 10-04
22085 오늘부로 문대통령에 대한 지지를 철회한다 [5]  술기 2 251 10-04
22084 술기야... [6]  납딱콩 2 242 10-03
22083 문재인의 고구마가 맞고 이재명의 사이다는 독이… [1]  납딱콩 2 219 10-02
22082 전두환이 된 과거의 한국 [5]  술기 1 231 10-02
22081 박정희가 된 한국의 과거  술기 0 130 10-02
22080 이재명이 된 대한민국의 미래 [2]  술기 1 251 10-02
22079 제 73주년 국군의 날 기념식 [23]  술기 1 308 10-01
22078 추미애 , 제주에서 개혁의 바람을 일으켜 주세요!… [2]  납딱콩 2 207 10-01
22077 2차선거인단 받는 ARS투표 1일차 [3]  술기 1 211 10-01
22076 정치감각 제로 사면발이 이낙엽 [3]  납딱콩 1 213 09-30
22075 통진당스런 투표제도 [6]  술기 1 235 09-30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섬진강 용궐산
 아파트 비리- 한국과 일본만 …
 뜻 있는 날
 대장동 논평
 시대정신
 옛 말 틀린 거 없다
 윤석열 염색체가 궁금하다
 [단독]"초과이익 환수 조항, …
 [단독] "곽상도 현직이니 아들…
 길벗, 술기 니들 안나오면 나 …
 천하를 호령하는 대논객 의 위…
 찌찌 빠는 거
 바티칸과 귄타그라스
 대선 후보의 품격
 술기야
 성균관 스캔들, 찍새 어깨 딱…
 찌찌는 정치를 하면 안된다
 승질 뻗쳐 C 바 시즌2
 이재명 지사님 걱정되네.....
 이재명 대장동 SOC 920억 환수…
<사진영상>
<디어뉴스 만평>
논설 ▼
언론 ▼
정치 ▼
정치인 ▼
통일국제군사 ▼
경제환경 ▼
교육종교 ▼
의료복지 ▼
인권여성노동 ▼
 
 
 
ⓒ 2013 디어뉴스 dearnewsnet@gmail.com ㅣ 개인정보취급방침 ㅣ 회원약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