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
 
회원가입 비번찾기 인증메일재발송
     
 
총 게시물 6,557건, 최근 0 건
   
[일상] 도전 vs. 안정
글쓴이 :  팔할이바람                   날짜 : 2020-02-26 (수) 07:57 조회 : 358 추천 : 5 비추천 : 0
팔할이바람 기자 (팔기자)
기자생활 : 3,219일째
뽕수치 : 868,099뽕 / 레벨 : 86렙
트위터 :
페이스북 :


음~~~~......................ㅡㅠㅡ:

중앙이냐 지방이냐.
대학졸업후, 지금까지 주욱 도전하는 자세로 살아 왔건만 결혼하고, 애가 생기고, 나이먹고 하다보니, 한번도 생각해 본 적이 없는 "안정"이라는 단어가 어느새인가 내 머리속에 자리를 잡더군. 미국내 연구분야의 직종은 (연구환경 측면에서) 크게 나누어 두가지, 1) 중앙 2) 지방으로 나뉘는데, 중앙은 일반적으로는 상상할 수 없는 높은 연봉과 고퀄 생활환경은 보장하나, 하루하루를 정말 피튀기는 연구업적을 위해 일해야 한다. 반면, 지방은 중산층의 연봉과 유유자적한 시골생활 그리고 평범한 연구업적으로 충분하게 조용히 살면서 일할 수 있다. 

이직을 준비하며, 다행히 그간 미국내에서 내가 쌓아온 연구업적을 인정받아 중앙과 지방 양측에서 접촉을 해왔는데 조만간 내가 결정을 해야 한다. 인생 2라운드를 어떻게 해야 하는가? 자.....어느쪽인가.......

신세를 질때는 확실하게 지자.
미국국가는 국가대로 "백그라운드 체크"라하여 여러방면에서 내 뒷조사를, 연구조직은 연구조직대로 내 연구능력 및 인성을 보다 자세히 알기위해 미국대학이나 연구소에 근무중인 현직학자들에게 "나에 관한" 레퍼런스를 받아 면밀한 검토중이고 말이지. 하여, 이바닥에서 내가 알게된 학자들이 그 바쁜 시간을 내서, 나에대해 어떤 학자이며, 어떤 업적이 있고, 어떤 인성인지를 거의 보고서 수준으로 써서 중앙과 지방 연구소 양측 조직에 제출한 상태....

마....미국내 현직 책임 연구원들이나 교수들이 얼마나 이리저리 갈리며 살고 있는지를 나도 잘 알기에 그 바쁜 시간을 내서 나에 관한 추천 및 보고서를 작성해 준 것에 대한 고마움도 고마움이지만 솔직히 귀중한 시간을 내줬다는 것에 더 미안한 마음이 들더만. 

연구직 직업병:
나이가 들면 남들은 갱년기나 우울증 증세가 있어 눈물이 많아진다고 하는데, 연구직 종사자들은 속된 말로 "뇌가 찟어진다"고 하고, 일반적인 말로 "뇌가 다 탄 상황(Burn-out)"이 중년즈음에 온다. 이때는 새로운 발상도 떠오르지 않고 무기력증에 빠지기 쉬운데 이때는 더 이상 정상적인 연구가 불가능하게 된다. 이때는 안식년(Sabbatical Year)이라하여 휴식을 갖거나 여행을 하는게 보편적인 해결방법이다. 

나이는 들었는데 남들은 다 거치는 갱년기도 안오고, 감성도 풍부해지지 않아, 눈물도 모르는 중년. 이것도 어찌보면 참 슬픈 일이다. 그래도 (육체적으로) 나이를 먹으니 50견은 때맞춰 알아서 오더만......ㅡ..ㅡ:

뜬금마무리
텍사스는 추운 겨울이 가고 날씨가 조금 풀리니까, 하루살이떼들과 모기들이 아주 발광을 하네...그냥......ㅡㅡ^....쯥....


뜬금없이 끝.


본 기사는 펌질을 금한다 (펌질은 아래 퍼나르기 소스만 허용되며 박스 클릭하면 전체선택된다)

후원계좌
<우리은행 : 1002-884-004842>
글쓴이 :  팔할이바람                   날짜 : 2020-02-26 (수) 07:57 조회 : 358 추천 : 5 비추천 : 0

 
 
[1/12]   빨강해바라기 2020-02-26 (수) 08:33
팔할 선생은 능력이 되니 도전하는 삶에서 지천명하시길...
 
 
[2/12]   박봉추 2020-02-26 (수) 10:51
1.
오십견이 출발선이다.
근육 운동을 해야한다.
이때부터는 근육이 나이!

2.
짤은 혹, 십리길에 만난 오리냐?
웰케 이쁘냐...
머리칼 흩어져 나부끼는...
 
 
[3/12]   항룡유회 2020-02-26 (수) 12:49
짤은 서기?
 
 
[4/12]   팔할이바람 2020-02-26 (수) 13:18
(하여간.....영감탱이덜 밝히기는.....ㅡ..ㅡ)

신빙성이 있는지 없는지는 모르겠지만서도, 매년 각분야에 랭킹을 메기는 Wonderslist라는 곳에서 발표한 작년 2019년도판 "세상에서 제일 아름다운 여성"중 랭킹 6위를 한 처자여.

1. 한데 에르첼 (Hande Ercel)
2. 리사 소베라노 (Liza Soberano)
3. 셀레나 고메즈(Selena Gomez)
4. 아나 디 아르마스(Ana de Armas)
5. 디피카 파두콘(Deepika Padukone)
6. 임진아(한국배우)
7. 프리앵카 촙프라(Priyanka Chopra)
8.케서린 렝포드(Katherine Langford)
9. 임윤(중국배우)
10. 에밀리아 클라크(Emilia Clark)
 
 
[5/12]   길벗 2020-02-26 (수) 14:06
김*기할배야

마음 다 정해놓고 무슨 소리하노?



돈은 뒤로 미루고

하고 싶은 걸 하되, 왜 하는지 자문해보면 더 확실해 지잖아.
 
 
[6/12]   팔할이바람 2020-02-26 (수) 15:16
빨강해바라기/
길벗/

일주일만 젊었서도 선택에 헤깔림이 없을텐데, 무릎에서 바람이 나오는 나이가 되다 보니......ㅡㅡ:.


 
 
[7/12]   술기 2020-02-26 (수) 18:24
달라이라마가 다음 지도자로 지목한 까르마파 존자.
인도로 돌아가지 못하고 지금 미국에 머물고 있음.
중국과 앙숙이라는 것이 무색할 정도로 인도가 알아서 눈치보기 때문인듯.
머 그렇다 치고.

이 까르마파 존자가 유명 교수승에게 물었다. 잠들 찰나에 나는 알아차리지 못하곤 하는데 이에 대해 불경에 (수행기가) 나와있는가? 이 교수승은 깜짝 놀랐다. 그런 내용도 없었을 뿐더러 그 비슷한 물음을 어떤 스님들에게서도 받아 본 적 없기 때문이다.

까르마파 존자는 최근 3년 ReTreat을 들어갔다고 한다.

빨강의 말처럼 자신의 분야에서 간혹 리트릿을 할 것이냐...그래도 <인생을 허비하지 않을까>. 이 메인스트림을 벗어난다는 것이 실체가 있긴 한 건가.

팔할이 자신의 분야에서 BTS 봉준호 노무현 문재인이 되리라는 것을 디어러들은 마음속 깊이 다짐하고 기도할 것이다. 나도 그렇고.

최근 내 주변에서 이 메인스트림을 걷어낸 젊은이가 마침 있었기에 군더더기 하나 붙여 본다.

팔박사. 힘!
 
 
[8/12]   길벗 2020-02-26 (수) 21:54
[ 잠들 찰나에 나는 알아차리지 못하곤 하는데 ]

==============>


이건 뭐.....


 
 
[9/12]   길벗 2020-02-26 (수) 22:09
팔기할배야

할배 심정은 아무도 모린다. 그래서 고독한거 아이가.
 




그래도 여기 노빠들이

자기 깜냥만큼

그런 거 겪고, 겪으며 살고 있으니

너무 외롭게는 생각지 마라.



어떤 결정을 내려도 뒤돌아보지는 마라. 돌아보면 뭐하겠노.


뿌린 만큼, 언제 걷어도 걷는다.

질량보존의 법칙이 있는데...





다만 좋은 밭에 뿌려야 된다.


무릎은 갈아끼아라. 할배야.

대한민국 영감들은 전부 사이보그다.
 
 
[10/12]   팔할이바람 2020-02-27 (목) 11:39
대한민국 영감들은 전부 사이보그다.


...뭐가 가심에서 바람이 분다.
 
 
[11/12]   만각 2020-02-27 (목) 11:46
조심할 것 두 개--- 팔랑귀,한눈 파는 것 그리고 보너스로 욕심

미쿡의 백그라운드 체크에서 팔할의 정치적 스탠스를 파악했는지?
팔할: 노빠, 문빠, 유빠---- 기승전 이문덕!
 
 
[12/12]   순수 2020-02-27 (목) 18:28
팔할이바람/
멀리 가지마~~~
ㅎㅎㅎ
가끔 만나기도 하려면~~~
ㅋㅋ
   

총 게시물 6,557건, 최근 0 건
번호 사진 제목 글쓴이 점수 조회 날짜
생활 게시판 안내  미래지향 2 35627 2013
09-17
6557 꽃대궐 [4]  박봉추 3 121 04-04
6556 우리 몸속 태양인 잠재인자 - 사상체질 [3]  지여 4 123 04-02
6555 매표... [3]  빨강해바라기 5 148 03-29
6554 국난극복이 취미라는데 [4]  항룡유회 2 150 03-27
6553 똥칠 김병로 관뚜껑 열고 [3]  박봉추 3 176 03-26
6552 응칠 안중근 의사 순국일 [2]  박봉추 3 134 03-26
6551  심심풀이 잡학 [2]  지여 6 144 03-25
6550  사진한장: 토론토 [8]  팔할이바람 4 209 03-24
6549 트럼프 기본소득 최근소식 [5]  팔할이바람 4 222 03-24
6548 그때 그 시절 - 유준영 [3]  지여 9 171 03-22
6547 코로나 단상 [1]  아더 6 169 03-21
6546 트럼프 기본소득 2천달러에 즈음하여2 [10]  길벗 5 221 03-20
6545 트럼프 기본소득 2천달러에 즈음하여 [1]  길벗 4 144 03-20
6544 공화국 전쟁 [5]  박봉추 5 182 03-20
6543 미국 상황 이야기 [3]  팔할이바람 5 204 03-19
6542 KF94 마스크와 이상한 조짐 하나 [15]  길벗 6 334 03-16
6541 춤래 불사춤 [5]  박봉추 5 249 03-15
6540 광교산의 봄 [6]  순수 3 183 03-14
6539  노빠간증 [7]  팔할이바람 4 268 03-13
6538 하나님 엄마, 하느님 아버지 [3]  지여 5 212 03-12
6537  앞으론 샤워만 하겠다. [4]  박봉추 4 252 03-08
6536  30년전 일본 이야기 [9]  팔할이바람 7 363 03-04
6535 5 시간 에너지 [5]  팔할이바람 7 283 02-29
6534 바바리맨 진중궈니 [2]  박봉추 4 347 02-27
6533 노루귀 [4]  순수 3 213 02-27
6532 조훈현이 달밤에 바둑을 둔다! [11]  박봉추 4 321 02-26
6531 도전 vs. 안정 [12]  팔할이바람 5 359 02-26
6530  전광훈 구속에 즈음하여 [4]  아더 5 246 02-25
6529 백서향 [6]  빨강해바라기 3 265 02-23
6528 경 이명박 구속 축 [9]  아더 7 335 02-19
6527 어탕국수/청양진영집/양평어죽집 [6]  박봉추 4 342 02-19
6526  그때 그시절 [4]  지여 4 257 02-18
6525  오랜만에 눈이 내렸다 [8]  순수 4 256 02-16
6524  청와대 방문기 [12]  순수 3 338 02-12
6523 샤론 최의 영어 [6]  팔할이바람 4 382 02-11
6522 할아버지 어디갔지? [2]  빨강해바라기 4 318 02-11
6521 진천에서 온 전화 [2]  빨강해바라기 5 346 02-03
6520 공처가와 가정폭력 [3]  지여 5 388 01-27
6519  걱정마라 우한폐렴 [12]  팔할이바람 8 782 01-27
6518 세뱃돈 [6]  항룡유회 5 383 01-24
6517 음식 맛, 말의 맛 [1]  지여 4 353 01-22
6516 개껌 질겅  박봉추 3 279 01-20
6515  왓슨과 검찰의 아날로그 [3]  빨강해바라기 4 336 01-14
6514 쎈 수학 [1]  빨강해바라기 2 345 01-14
6513 개 구충제에 대하여 [3]  팔할이바람 5 391 01-13
6512 뜬금질문: 영어&수학 [7]  팔할이바람 2 417 01-13
6511  컨닝, 윤춘장집 쌍권총 [4]  박봉추 5 464 01-10
6510  등대 [2]  빨강해바라기 6 357 2019
12-30
6509 권덕진 판사 기각 공문서를 위조한 조중동 [2]  박봉추 6 404 2019
12-27
6508 어린이 예방접종 [2]  항룡유회 2 414 2019
12-07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일본: 실제로는 100배다
 별 헤는 밤
 미통당 애들
 질문: 담배
 수염 난 심장, 땡크에게...
 임시정부수립기념
 사퇴요정
 핑크당 속사정
 별이 빛나는 밤에 - 최장수-누…
 이대로 가면 8만명 감염
 www.worldometers.info/corona…
 영국수상 중환자실 입원
 일본: 결국 긴급사태 선언
 코로나: 구충제 효과
 심심한데 노래나 한곡 2
 정의당 비례 대표 1번
 심심한데 노래나 한곡
 데니크레인, 미국에 살고 있었…
 마셜, 이낙연플랜은 왜 없나?
 장모 5
<사진영상>
인생 ▼
연애결혼가족 ▼
조리건강미용 ▼
여행등산해외 ▼
패션공예 ▼
IT생활 ▼
생활법률경제 ▼
반려동물, 식물 ▼
생활유머 ▼
 
 
 
ⓒ 2013 디어뉴스 dearnewsnet@gmail.com ㅣ 개인정보취급방침 ㅣ 회원약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