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
 
회원가입 비번찾기 인증메일재발송
     
 
총 게시물 5,686건, 최근 0 건
   
[컴맹탈출] MS 서페이스 vs. Apple 아이패드
글쓴이 : 팔할이바람                   날짜 : 2020-05-28 (목) 08:25 조회 : 353 추천 : 5 비추천 : 0
팔할이바람 기자 (팔기자)
기자생활 : 3,313일째
뽕수치 : 882,103뽕 / 레벨 : 88렙
트위터 :
페이스북 :


으흠.............입술이 도톰하니................ㅡㅠㅡ:
...

논술: MS사의 Surface와 Apple사의 iPad 차이점에대해 논하시오.


내가 지금 뭘 살까...생각중인데...

내가 생각하는 용도:
1. 워드, 파워 포인트, 엑셀 용도.
2. (일반인들은 잘 모르겠지만, 비교적 무게가 가벼운) 통계 프로그램, 프리즘.
3. PDF파일 위주의 서류논문읽고 펜을 이용하여 메모
4. 인터넷 서핑
5. 게임은 절대 안함
6. 노트북쪽을 생각해 보기는 했으나, 거추장스런 노트북을 살바에야 데스크탑을 사겠다는 주의임.
7. 현재 쓰고 있는 MS사의 Surface 3는 다른 용도로 쓸 예정이라, 업그레이드 버전인 Surface 시리즈중 하나나, iPad를 구매할까 생각중임.


하여....
질문이유:
아직은 MS 서페이스밖에 써본 경험이 없으가, 1) 아이패드와의 차이점을 잘 모르겠고 2) 인터넷 쇼핑몰을 보믄 "아이패드"에 대한 호감도가 (MS 서페이스에 비해) 상당히 높던데 그 이유를 잘 모르겠음. 뭔가 더 뛰어난 기능이 있는가?


여튼, 위에 언급한 나의 용도에 더욱 부합하는 쪽을 추천.설명해주는 동지에게 "뽕폭탄"으로 후사하겠으니 꼼꼼한 댓글 바람......


뜬금없이 끝.


본 기사는 펌질을 금한다 (펌질은 아래 퍼나르기 소스만 허용되며 박스 클릭하면 전체선택된다)

후원계좌
<우리은행 : 1002-884-004842>
글쓴이 : 팔할이바람                   날짜 : 2020-05-28 (목) 08:25 조회 : 353 추천 : 5 비추천 : 0

 
 
[1/16]  순수 2020-05-28 (목) 10:29
ㅋㅋ
날뽕묵글라구~~~
ㅎㅎㅎ

그래도 나름 인증된 아이패드가 좋지 않을까???

MS는 좀더 기다려 봐야 좋을것 같다..
아직 써보지는 않았지만..

난 노트북 고급사양이면 된다.
물론 핸펀도 고급사양..
ㅋㅋ
 
 
[2/16]  바다반2 2020-05-28 (목) 13:51
컴맹이라 컴 은 모르겠고  팔할님은 어쩌면 저런 처자들을  델꼬오는지 늘  신기함
 
 
[3/16]  순수 2020-05-28 (목) 14:14
바다반2/
ㅎㅎㅎ
ㅋㅋ
담에 만나면 어떻게 이쁜 처자를 데리고 오는지 물어 봐야겠군..
내가 들으면 알려줄께~~
 
 
[4/16]  팔할이바람 2020-05-28 (목) 14:54
뭐지?
위 둘의 사이의 은근 땃땃한 분위기는?

...
...


아니 근데....
유효답글 다는 영감덜 하나 없네...ㅡㅡ:.
 
 
[5/16]  박봉추 2020-05-28 (목) 23:20
팔할 박사가 써 보고 난 해설 기다리고 있음

내가 아는 건,

오장동 냉면이냐 함흥냉면이냐
필동면옥 편육이냐 을지면옥 제육이냐
사오정 갈빗살이냐 저팔옥 갈매깃살이냐

뭐 이런 수준인데

1. 서피스는 ms os + 오피스가 번들로 공짜 아님?
2. 애플 패드는 아이폰으로 클라우드 연동, 구글 드라이브로  ms를 대체하고도 남는 거 아님?

서피스는 빌게이츠 한풀이 욕심 아닐까?
아니, 난 정말로 하나도 모름.
 
 
[6/16]  항룡유회 2020-05-28 (목) 23:47
츠자 발목이 안보이가

대답 안해줌
 
 
[7/16]  팔할이바람 2020-05-29 (금) 00:00
ㅡ현재 스코어ㅡ

뜬금문돌 박봉추영감 = 5,000뽕 획득.
새로운 본글을 올리는대로 뽕지급 예정.

다른 영감들도 어여어여 "유효댓글'달아 뽕따세~~~~
날마다 오는 장날이 아니여~

p.s.
같은 사람이라도,
유효댓글을 또 올리믄 뽕을 또 지급함.

..이게 웬뽕이냐~
 
 
[8/16]  땡크조종수 2020-05-29 (금) 01:35
서피스3을 써봤는데 차이를 모른다?
이해가 안되네... ㅋㅋ

서피스는 노트북이고
아이패드는 타블릿이고

참고로 땡크는 13" LG 그램과 34"울트라와이드 모니터를 조합해서 쓴다.. ㅋㅋ
 
 
[9/16]  팔할이바람 2020-05-29 (금) 02:00
-현재 스코어-

땡크조종수 영감 = 1,000뽕 획득.
새로운 본글을 올리는대로 뽕지급 예정.

땡크조종수/
서페이스 3는 써본게 아니라, 지금 쓰고 있다고.

아이패드가 타블릿이라고는 하지만 요즘은 서페이스와 같이 키보드 + 펜 입력으로 쓰고 있다고.....ㅡㅡ:....서페이스와 사용방법에 뭔 차이가 있는지.

요는 이거여....
아이패드에 대한 선호도가 서페이스보다 높지? 뭐 뛰어난 기능이라도 있나?



좀더 자세이 썰좀 풀어봐.
 
 
[10/16]  땡크조종수 2020-05-29 (금) 11:13
팔할이바람/ 부가 입력 장치(키보드+마우스+펜)을 쓸거면 타블릿의 탈을 쓴 서피스가 좋고...
타블릿에 붙어 있는 펜만(자유로운 이동) 쓰고 싶다면 아이패드고...

기능성만 따진다면 아이패드 입장에 서피스는 넘사벽이지...

타블릿이 어찌 랩탑이나 데스크탑을 기능으로 이기겠나...
단지 타블릿의 본 목적이 휴대성이니...
목적에 부합하는 관점에서 보면 서피스보다 아이패드라는 얘기...

다만 최신 버전의 서피스 프로나 고2를 보면 이제는 ‘글쎄다’ 고민할 정도로 휴대성도 근접했더만...

본체+키보드로 쓴다쳐도 1Kg 조금 넘는 정도고 본체만 쓰면 500g 내외인데...
왠만한 건 펜으로 해결이 되더만...

가격이 사악해서 그렇지... ㅋㅋㅋ
 
 
[11/16]  팔할이바람 2020-05-29 (금) 13:39
-현재 스코어-

땡크조종수 영감 = 5,000뽕 획득. 합이 6,000뽕
새로운 본글을 올리는대로 뽕지급 예정.
....

호........
...그렇군.


땡크영감 의견, 참고가 많이되네. 땡큐!!!
 
 
[12/16]  미나리 2020-05-29 (금) 16:04
서피스


 
 
[13/16]  박봉추 2020-05-29 (금) 17:18
서피스로 기우는구먼

근데 가격이 중저 사양이 120만원이 넘네
 
 
[14/16]  웹마스터 2020-06-05 (금) 13:00
팔할이바람/
우선, OS가 다르니 완전 다른 장비 입니다.
땡크님 말씀처럼. 서피스는 노트북에 가깝고,.. 아니 서브노트북이라고 봐도 되고.
아이패드는 쉽게 얘기하면, 노트북을 대체하고 싶어하는 고성능 휴대폰에 가깝습니다.
(너무 비약이 심할지도 모르겠지만..)
아무튼 현재 서피스3을 사용중이셨고, 오피스 업무가 주라면, 당연히 서피스4로 가야죠.
아이패드는 노트북 보조용이나, 업무보조용, 학습보조용으로 사용하기 적합하고.
서피스4는. 노트북(보조X) 이나, 학습(보조X)용, 업무(보조X)용으로 사용 가능합니다.

그리고 무엇보다... OS가 다르잖아요.
iPadOS와 Windows10은 ... Golf 와 5 series를 비교하는 것처럼 어색합니다.
차라리 macOS가 E-Class급이니 Windows10과 비교가 되겠지만..

사족: 전세계는 엑셀을 제대로 쓰기 위해 Windows를 사용합니다. ^^
MS오피스를 주로 사용해야 한다면 아이패드는 대안이 될 수 없습니다.
 
 
[15/16]  팔할이바람 2020-06-05 (금) 13:07
이야.....
전문가의 조언을 들으니..더욱..화악~ 와닿네요.

...이해완료.
 
 
[16/16]  항룡유회 2020-06-05 (금) 20:22
웹마의 답글에 뽕을 주고싶을 정도다.

   

총 게시물 5,686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점수 조회 날짜
미래지향 '학교의 당연함을 버리다' 출간 [6] 웹마스터 10 1111 02-29
 눈팅(=디어뉴스 발전)을 위한 고언 [9] 지여 9 31795 2016
05-12
기자 캠프 게시판 안내 미래지향 4 34808 2013
09-17
게시물 삭제 요청시 원칙 미래지향 7 19443 2015
05-11
[공지] 디어뉴스 후원안내 [2] 웹마스터 13 112073 2012
03-31
5686  회비 [7] 미나리 4 192 06-16
5685 순수 기자님 왜 난 사진 넣기가 안될까? [7] 빨강해바라기 2 187 06-15
5684  뭐냐! 벌써 시간이.. [24] 다시라기 7 348 06-10
5683 길벗에게, 봄이 다 가고 있다. [10] 박봉추 5 322 05-31
5682 MS 서페이스 vs. Apple 아이패드 [16] 팔할이바람 5 354 05-28
5681  송금 [5] 지여 5 242 05-22
5680  세월 참... [8] 소금인형 9 283 05-15
5679  3333+11 [8] 박봉추 6 353 05-08
5678  고민정 국회의원 [11] 미나리 8 518 04-16
5677  아더편집장님 [7] 팔할이바람 4 404 04-09
5676 질문: 담배 [17] 팔할이바람 3 482 04-08
5675  '클락댄스' 국립중앙도서관 4월 추천 도서 선정 [4] 웹마스터 10 302 04-06
5674 혜성같이 떠오를 유튜버 소개 [5] 박봉추 7 454 03-30
5673  나머지는 후원금이다 [5] 항룡유회 7 370 03-23
5672 주식투자하는 길벗에게 [29] 박봉추 6 702 03-13
5671 미래지향 '학교의 당연함을 버리다' 출간 [6] 웹마스터 10 1111 02-29
5670  회비 납부 [13] 꿈™ 5 574 02-06
5669 늦었다 [4] 순수 5 493 01-29
5668 길벗, 타마쿠시たまぐし 내놔라! [12] 박봉추 4 573 01-22
5667 다함께데스크-추풍낙열-취재현장 [5] 지여 7 652 01-10
5666 2020년 새해가 밝았다 [5] 팔할이바람 8 596 01-01
5665 아더에게, 레카차 자진납세 [4] 박봉추 5 620 2019
12-23
5664  회비입금 [7] 명림답부 4 666 2019
12-05
5663 미래지향 '클락댄스' 출간 [7] 웹마스터 9 1030 2019
11-23
5662  회비입금 [4] 땡크조종수 4 863 2019
11-01
5661  등업요청 드립니다. [6] 뢰이 5 752 2019
10-14
5660  연회비납부 [5] 돌다리 7 840 2019
10-07
5659  회비 지각 납부합니다 [8] 만각 7 969 2019
09-17
5658 페이스북에 퍼가려고하면 [5] 항룡유회 2 892 2019
09-13
5657  경축: 조국 및 신임장관 임명 [8] 팔할이바람 7 965 2019
09-09
5656 이 병에 대해 아는 사람 있을려나... [21] 납딱콩 5 1409 2019
08-30
5655 심플이 생각나서 [2] 팔할이바람 5 968 2019
08-29
5654 팔할이바림, 빨강해바리 [3] 박봉추 3 985 2019
08-29
5653  조국 법무장관 된다 vs. 안된다 [8] 팔할이바람 4 1045 2019
08-28
5652  회비 입금 했습니다. [10] 빨강해바라기 6 888 2019
08-23
5651 Stand by Me [3] 팔할이바람 3 1037 2019
08-20
5650 길벗에게 부탁, 다마구시료! [15] 박봉추 5 1142 2019
08-15
5649 오늘 하루 종일 울었다. [6] 박봉추 5 1084 2019
08-06
5648 중국영감덜 [5] 팔할이바람 4 1213 2019
07-26
5647  회비 [13] 미나리 7 1098 2019
07-12
5646 술기와 팔할이바람 원고 청탁! [5] 박봉추 4 1064 2019
07-10
5645 악마기자 주진우 [3] 지여 5 1221 2019
06-18
5644 지여에게, 불안역학! [6] 박봉추 4 1224 2019
06-15
5643  돈 내따! [6] 땡크조종수 3 1090 2019
06-10
5642  교학사 소송 진행 상황 [3] 길벗 5 1011 2019
06-04
5641 아 ... 뭐라고 해야 하나.... [4] 길벗 2 1119 2019
05-29
5640  머릿니, 빈대, 1919년부터 싹 죽여주세요 [3] 박봉추 2 1273 2019
04-12
5639 머릿말, 안내 , 2019년으로 좀 바꿔주세요 [2] 다시라기 2 1227 2019
04-11
5638  회비납부 [3] 항룡유회 2 1204 2019
04-09
5637 교학사 소송참가 독촉 [3] 길벗 5 1271 2019
04-02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아파트쿠데타 심각성을 아직 …
 커피타는 차별부터 없애야 - …
 김종인
 소음 정당 정의당
 고 박원순 시장님의 명복을 빕…
 아파트 쿠데타
 추미애 대모벌 독침
 아파트투기 못잡으면 대선 위…
 부동산 - 김수현
 죽기 10분전, 집앞 잡초 제거
 박지원의 소회글를 읽고
 블랙핑크 신곡
 박지원 국정원장
 미국대표 비건 한국방문
 한국단독 + EU 정상회의
 추미애
 2년 후 대선, 위험하다
 윤석열 마무리
 윤짜장을 보믄서 드는 생각
 임종석 전실장의 직책은?
디어뉴스 사용법
디어뉴스 키워드
글쓰기 창 사용법
기사 작성법
컴맹탈출 - 컴퓨터 상식
회비 후원금 내역
사이트 순위
 
 
 
ⓒ 2013 디어뉴스 dearnewsnet@gmail.com ㅣ 개인정보취급방침 ㅣ 회원약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