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
 
회원가입 비번찾기 인증메일재발송
     
 
총 게시물 3,785건, 최근 0 건
   
[영화] 버닝
글쓴이 :  바다반2                   날짜 : 2018-08-16 (목) 13:48 조회 : 1199 추천 : 4 비추천 : 0
바다반2 기자 (바기자)
기자생활 : 3,224일째
뽕수치 : 63,270뽕 / 레벨 : 6렙
트위터 :
페이스북 :


버닝 - 이창동(감독)

타고 있다/ 태우고 있다 ...어느쪽일까 영화를 끝나고 좀 생각을 정리할 시간이 필요했다 충분히 고민? (감독은 해석이라고) 하게 만든 영화이었다.

원작자(무라카미)가 누그든  난 그저 영화가 나에게 뭘 말하려고 하는지에 더 집중하는 편이고 그것에 고민하고 깨닫고 감동을 주면 난 그 감독을 좋아한다.

이창동 감독은 주로 나에게 그동안 좋은 메시지와 감동을 주었다 

이번 작품은 감동보다는  내가 그동안 갖고있던 사회의 부정적 가치관만 더 노골화 시켜주어서  슬펐지만 그나마 마지막 장면에서 위로를 받았다 .


해미는 little hunger로 읽혔고 종수는 great hunger 로 변화하는 것으로 보였다

little hunger-경제적 굶주린자들 특히 여성은  버려진 비닐하우스 처럼  가진자들의 유희 오락대상물로 태워진다 / 아니면 스스로 타고 있던지.

 little hunger 에서 진화한 great hunger들 -삶의 본질에 굶주린자들은  자신의 고향인 little hunger들에게 애정과 연대감을 갖는다.  

해미를 찾으려 버려진 비닐 하우스를 찾아다니는 종수의 애절한 눈빛이 왜그리 속상한지 잔상이 한참 남는다

우리사회에 great hunger들이 종수처럼 절실하게 버려진 비닐하우스를 찾아다니기는 할까  그나마 영화에서 보여주는 희망이겠지만  결국 종수는 해미를 찾지도 살리지도 못한다  다만  벤을 죽일뿐.... 난 그나마 이 장면이 유일한 위로가 되었다 이 끝장면이 없었으면 감독을 정말 미워했을 것이다

난 벤을 죽이고 벌벌 떨면서 범행지를 떠나는 종수의 모습에서 안도감을 찾았다.

난 great hunger 가 되기는 아주 글러먹었다는 것을 또한 깨달았다 ㅎ ^^




본 기사는 펌질을 금한다 (펌질은 아래 퍼나르기 소스만 허용되며 박스 클릭하면 전체선택된다)

후원계좌
<우리은행 : 1002-884-004842>
글쓴이 :  바다반2                   날짜 : 2018-08-16 (목) 13:48 조회 : 1199 추천 : 4 비추천 : 0

 
 
[1/2]   아더 2018-08-17 (금) 17:15
하여간 마지막 장면은 시원하드라는.....

나는 뭐 영화를 별 생각없이 보는 사람이라.
 
 
[2/2]   꿀먹는부엉이 2018-08-17 (금) 23:37
버닝은 보지 않았지만, 사실 유아인이 주인공이래서 안봤음
지극히 사심이 많이 들어가 있음

유아인 연기를 보노라면 왜 내가 힘이 드는지 모르겠어요
   

총 게시물 3,785건, 최근 0 건
번호 사진 제목 글쓴이 점수 조회 날짜
연예 게시판 안내  미래지향 1 28640 2013
09-17
3785 BTS 컴백: 전세계 석권 [2]  팔할이바람 4 66 11:01
3784 아서파 [8]  팔할이바람 6 176 02-18
3783 봉준호 감독 수상소감 중에서 [4]  팔할이바람 6 131 02-17
3782 배우 심은경: 일본 영화제 여우주연상 [5]  팔할이바람 6 144 02-16
3781 문화효과: 아카데미측 자세 [3]  팔할이바람 5 171 02-14
3780 문화효과: 아리랑 [4]  팔할이바람 5 167 02-13
3779 문화효과: 영화 기생충 [3]  팔할이바람 4 170 02-12
3778 오스카 관련 유머 2 [3]  팔할이바람 3 195 02-10
3777 아카데미 기생충 뒷이야기 [1]  지여 3 169 02-10
3776 이미경 오스카상  박봉추 4 176 02-10
3775 2020 오스카 4관왕: 기생충 [2]  팔할이바람 4 199 02-10
3774 2020 오스카 각본상: 기생충 [1]  팔할이바람 4 156 02-10
3773 술주정이다... [4]  땡크조종수 2 276 2019
12-15
3772 미스 리  팔할이바람 2 249 2019
12-09
3771 김어준이 공익신고자를 궁지로 몰다 [3]  박봉추 3 480 2019
11-04
3770 영화 박치기: 임진강 [1]  팔할이바람 3 410 2019
10-21
3769 화양연화 명장면 [4]  팔할이바람 3 704 2019
09-09
3768 뺏긴 아비, 션찮은 아들 [2]  박봉추 3 517 2019
09-05
3767 꼬깃꼬깃해진 편지 [2]  팔할이바람 3 544 2019
08-31
3766 인민은 자유를 필요로 하지 않는다 [1]  팔할이바람 2 556 2019
08-27
3765 독일 여자들 [3]  팔할이바람 3 599 2019
08-24
3764 정찬성 선수 테마송 [2]  팔할이바람 2 511 2019
08-23
3763 난봉가 2 [1]  팔할이바람 3 521 2019
08-21
3762 난봉가 [2]  팔할이바람 3 557 2019
08-18
3761 배우 조용원 [4]  팔할이바람 4 737 2019
08-07
3760 요즘 시국에 생각나는 영화대사 [1]  팔할이바람 3 656 2019
07-31
3759 정소리: 여러분 [1]  팔할이바람 2 744 2019
07-20
3758 미국 뉴욕 케이콘 2019 [2]  팔할이바람 2 678 2019
07-10
3757 탁현민 인터뷰 느낌 [2]  팔할이바람 5 743 2019
06-26
3756 홍콩: 임을 위한 행진곡 [3]  팔할이바람 2 752 2019
06-18
3755 악마는 프라다를 입는다 [3]  지여 5 641 2019
06-11
3754  할시가 수상해 [7]  팔할이바람 3 736 2019
06-10
3753  미국 댄스곡 하나 [10]  팔할이바람 2 681 2019
06-07
3752 중국 댄스곡 하나 [7]  팔할이바람 1 948 2019
06-03
3751 일본 트로트 한 곡 [3]  팔할이바람 2 815 2019
05-27
3750 중국 트로트 한 곡 [2]  팔할이바람 2 781 2019
05-25
3749 나까시마 미카  팔할이바람 2 554 2019
05-13
3748 혼다 히토미 [1]  팔할이바람 3 698 2019
05-10
3747 국뽕: 방탄효과 [3]  팔할이바람 3 748 2019
05-06
3746 세계 팝계의 주류: 방탄 소년단 [5]  팔할이바람 3 788 2019
05-04
3745 브람스를 좋아하세요?(Aimez vous Brahms?) [8]  지여 3 984 2019
04-16
3744 이거 실화: 방탄 소년단 [2]  팔할이바람 4 832 2019
04-14
3743 일원삼류 [3]  팔할이바람 4 1112 2019
02-13
3742 아이콘 [3]  팔할이바람 1 962 2019
02-11
3741  미드: 문재인 대통령 [1]  팔할이바람 3 948 2019
02-09
3740  스카이캐슬 - 춘향전 [6]  지여 3 1014 2019
02-07
3739 여름궁전 [2]  팔할이바람 1 1027 2019
01-30
3738 첨밀밀  팔할이바람 1 778 2018
12-24
3737 로이 부케넌 [2]  팔할이바람 3 1162 2018
12-02
3736 방탄 소년단, 일본 음악차트 1위  팔할이바람 4 819 2018
11-13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백서향
 꼼수 비례자한당 대응(아이디…
 BTS 컴백: 전세계 석권
 길벗에게 - 세조의 군사적 뻘…
 신천지 유감
 "신천지, 스파이처럼 일반 교…
 비례정당 고스란히 상납하자는…
 검찰 뭐하니?
 김남국 수호 - 검찰개혁 정면…
 일본의 개차반 모습
 줄기세포 일본학계의 조급증
 심상정 봐라
 민주당 공관위에 경고합니다
 기독자유당 대표 "코로나19 감…
 경 이명박 구속 축
 한국형 정지궤도 위성성공 의…
 김남국 변호사는
 어탕국수/청양진영집/양평어죽…
 김어준의 뉴스공장: 자가 격리…
 김어준 뉴스공장 : 자가격리, …
<사진영상>
클래식 ▼
팝 ▼
가요 ▼
한국연예 ▼
외국연예 ▼
영화 ▼
연극뮤지컬등 ▼
 
 
 
ⓒ 2013 디어뉴스 dearnewsnet@gmail.com ㅣ 개인정보취급방침 ㅣ 회원약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