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
 
회원가입 비번찾기 인증메일재발송
     
 
총 게시물 1,289건, 최근 0 건
   
[연예] 영화 기생충, 미국배우 조합상 수상
글쓴이 :  팔할이바람                     날짜 : 2020-01-21 (화) 10:10 조회 : 192 추천 : 4 비추천 : 0
팔할이바람 기자 (팔기자)
기자생활 : 3,177일째
뽕수치 : 852,366뽕 / 레벨 : 85렙
트위터 :
페이스북 :


외국 영화로는 사상 최초, 
미국배우 조합 최고상, "앙상블"상 수상.

KBS
‘기생충’ 美영화배우조합 최고상 ‘앙상블상’ 영예…오스카도 기대
입력 2020.01.21 (09:42)수정 2020.01.21 (09:46)
본기사링크 <-- 여기

"패왕별희"를 찍은 첸카이커감독과를,
"붉은 수수밭"을 찍은 장이모우촬영과를.
"타락천사"를 찍은 왕가위미술과를 졸업한 사람들이다. 젊은 시절 대학에서 저마다 배운 학문적 토대위에 영화를 찍어 저마다의 영화색깔(때깔)이 확실한데......

한국의 봉준호 감독은 대학에서 "사회학"을 전공한 사람이다. 혹자는 봉준호 감독의 대표작으로 "살인의 추억"을 꼽기도하는데, 봉감독의 젊은 시절 학문적 토대를 보믄, 현대사회의 문제를 파고든, 그의 창조적 이번 작품 "기생충"이 그의 대표작이라 나는 감히 말할 수 있다.

맨날,
수퍼맨, 원더우먼, 쥬라식 파크, 어벤져스같은 거밖에 찍을줄 몰랐던 미국 영화업계 관련자들이 봉준호 감독의 "기생충"을 보고 상당히 쇼크를 먹었다는 후문이다.

한국영화가, 역사상 최초 외국영화로 미국 배우조합 최고상인 "앙상블상"을 받다니......정말 대한민국 "국운 융성기"인갑다. 

앙상블상 수상장면

두가지
1) 한국말로 하는 수상소감도 감동이고,
2) 영어 통역하는 여인....영어 정말 무지막지하게 잘한다....오오오오...

뜬금없이 생각나 덧붙히는 글:
3) 봉감독 및 배우들의 워딩 및 서양애들 앞에서의 태도가 무지 당당하다는 것.
4) 그 예로, 봉감독에게 어떤 기자의 질문 "한국영화가 이렇게 좋은데 그동안 칸이나 오스카등에 잘 알려지지 않은 이유는 무엇이라고 생각하는가?"

이에,
봉감독의 대답: "오스카상이 뭐 국제적으로 메이져인 걸로 아나본데. 그건 별게 아니다. 걍 하나의 로컬이다(니덜 만의 리그다...라는 뜻) " 

아나...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지리지 않냐?

.....

작은 것들을 위한 시/ 대만언니들

대한민국 문화융성 광풍시절에,
김구 선생님
김대중 대통령님
노무현 대통령님이 안계셔서 아쉽다......


뜬금없이 끝.


본 기사는 펌질을 금한다 (펌질은 아래 퍼나르기 소스만 허용되며 박스 클릭하면 전체선택된다)

후원계좌
<우리은행 : 1002-884-004842>
글쓴이 :  팔할이바람                     날짜 : 2020-01-21 (화) 10:10 조회 : 192 추천 : 4 비추천 : 0

   

총 게시물 1,289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점수 조회 날짜
1289 일본발표: 한국 경상도 대구 거주자 입국거부 [8]  팔할이바람 5 143 02-26
1288 종교의 정부탄압이 코로나사태 [3]  지여 5 114 02-26
1287 BTS: 뉴욕 현대차 광고 [1]  팔할이바람 4 92 02-25
1286 (특별한 것 없고 새로운 것 없는) 개독 비판 [1]  땡크조종수 5 96 02-25
1285 신천지 유감2 [1]  길벗 4 80 02-25
1284 목사들아 정신 좀 챙겨라 [3]  아더 5 90 02-25
1283 방심위 "KBS 정경심 보도, 객관성 위반..징계 결… [2]  명림답부 4 82 02-24
1282  경 진광훈 구속 축 [7]  아더 8 112 02-24
1281  다들 화가 나시는 모냥인데 [13]  박봉추 3 138 02-24
1280  길벗에게 - 세조의 군사적 뻘짓에 대하여 [4]  항룡유회 3 114 02-23
1279 신천지 유감 [7]  길벗 4 169 02-22
1278 "신천지, 스파이처럼 일반 교회에도...출석 정보 … [4]  명림답부 3 127 02-22
1277 김남국 수호 - 검찰개혁 정면돌파 [3]  지여 4 163 02-20
1276 일본의 개차반 모습 [2]  팔할이바람 3 159 02-20
1275 기독자유당 대표 "코로나19 감염예방 협조 요청은… [4]  명림답부 4 130 02-19
1274 김남국 변호사는 [10]  팔할이바람 4 207 02-19
1273 김어준의 뉴스공장: 자가 격리 후일담  길벗 4 100 02-19
1272 김어준 뉴스공장 : 자가격리, 담당과장 인터뷰 전… [1]  길벗 5 96 02-19
1271  코로나-19 진단키트 [6]  팔할이바람 7 212 02-18
1270 동경 올림픽 개최여부 [2]  팔할이바람 4 148 02-17
1269 그 국민에 그 아베정권 [3]  팔할이바람 4 166 02-17
1268 이탄희 파이팅! & 빅토리! [2]  지여 4 128 02-16
1267 크루즈선 승선자 필요 물품 2차 전달.."56개국 중… [1]  명림답부 5 110 02-15
1266 미국, 일본으로 전세기 보낼 예정 [1]  팔할이바람 4 148 02-15
1265  코로나-19: 일본본토 감염증가 [5]  팔할이바람 3 191 02-14
1264 미국의 뒤통수 [4]  팔할이바람 3 210 02-13
1263 이런 기사들 [1]  팔할이바람 6 249 02-11
1262 오스카 관련 유머  팔할이바람 5 162 02-10
1261  이미 한풀 꺾였다 [13]  팔할이바람 6 345 02-08
1260 한일차이: 마스크 대란 [2]  팔할이바람 4 213 02-08
1259 한국, 전염병 대응능력 세계 9위’…우리 언론 왜… [4]  명림답부 3 212 02-08
1258 일본 크루즈선 문제 [6]  팔할이바람 8 240 02-07
1257 해설: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분… [2]  팔할이바람 2 231 02-05
1256 "MB가 탕진한 국민 세금 최소 189조원" - "MB의 … [4]  명림답부 6 192 02-03
1255 한국·새보수당, 신종코로나 정부대응 질타.."답… [4]  명림답부 3 224 02-02
1254 오늘의 단어: 의리 [2]  팔할이바람 5 213 02-01
1253 오늘의 뉴스: 미국독감 [3]  팔할이바람 4 224 02-01
1252 윤석열과 황교안의 대선경쟁-그림 좋다 [2]  지여 5 216 01-31
1251 오늘의 숫자: 213 vs 0 [4]  팔할이바람 3 226 01-31
1250 오늘의 선수: 15살 [5]  팔할이바람 5 252 01-30
1249 감- 문순이 버전 [1]  길벗 3 187 01-30
1248 오늘의 생각: 감 [3]  팔할이바람 4 202 01-30
1247 오늘의 지역: 아산 & 진천 [7]  팔할이바람 5 248 01-30
1246 사투리 [6]  팔할이바람 2 272 01-28
1245 코로나 바이러스와 산천어 축제 [1]  빨강해바라기 2 210 01-28
1244 오늘의 화두: 비디오 판독 [2]  팔할이바람 2 240 01-28
1243 미국, 일본 화이트국 제외  팔할이바람 3 178 01-27
1242 오늘의 개소리: 초딩 안철수 [1]  팔할이바람 3 247 01-26
1241 오늘의 인물: 이소영 변호사  팔할이바람 3 174 01-25
1240 오늘의 워딩: 이용우 카뱅대표 [2]  팔할이바람 3 233 01-25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노루귀
 떡 먹다 체한 기레기
 조훈현이 달밤에 바둑을 두면?
 일본발표: 한국 경상도 대구 …
 종교의 정부탄압이 코로나사태
 인생이란 무엇인가?
 도전 vs. 안정
 BTS: 뉴욕 현대차 광고
 미운 놈 떡 하나 더
 노암촘스키의 '미국이 진…
 (특별한 것 없고 새로운 것 없…
 신천지 유감2
 목사들아 정신 좀 챙겨라
 전광훈 구속에 즈음하여
 방심위 "KBS 정경심 보도, 객…
 경 진광훈 구속 축
 다들 화가 나시는 모냥인데
 빵즈의 어원
 문화효과: 마당극 그리고 한국…
 BTS 안무: 단 하루만에 커버댄…
 
 
 
ⓒ 2013 디어뉴스 dearnewsnet@gmail.com ㅣ 개인정보취급방침 ㅣ 회원약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