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
 
회원가입 비번찾기 인증메일재발송
     
 
총 게시물 1,676건, 최근 0 건
   
[정치] 미국보다 절실한 한국
글쓴이 :  지여                     날짜 : 2021-01-13 (수) 11:57 조회 : 248 추천 : 4 비추천 : 0
지여 기자 (지기자)
기자생활 : 3,628일째
뽕수치 : 562,229뽕 / 레벨 : 56렙
페이스북 : herenow111@naver.com


지구상 최초 유일한 democracy 民治 나라이었던
미쿡의 맛탱이가 가고 있다.  국회의사당 습격, 수수방관하는 (백인)경찰 또라지
---------------------
목숨걸고.. 절실한 한반도가 
民治   데모크라시를 미국 대신, 세계를 이끌어야, 이끌 수 있는

,  , ,   .... ... 

(연전에 쓴 글이 떠올라 리바이벌 해 본다) 
#########

 (건강은 머리가 아니다, 몸이다) 

미쿡 욕하기는 쉽다베트남 전쟁이 어떻고, 통킹만에 미국조작이 어떻고.. 신자유주의가, 자본주의가, 왜 나쁘고...부랴~부랴~ 

미국이란 나라가 어떠케 시작한 나라인지 알지? 머리로는....

주류인 영국본국에 대항한 비주류들의 반란..

.어떤 이유로든, 전과자이든, 하층 빈민이든, 개뿔 지성인이든 공통점은 본국 영국이나 모국인 유럽 주류인 어느 나라를 뛰쳐 나온거다아무나 하는거 아니다.

 '용기 있는 남자가 미인을 얻는다' 는 속담 생각해보라.

동양공자손자병법 지피지기? 다 알지... 몸이 이니고 머리로... 미국이 적이면? ... 적에 대해서 아냐 ?   지식자랑질, 말장난 말고..........

철없는 지지자 덕에 대통령 당선되고 나서 청와대에서 한 말

" 이 자리는 목숨 걸어야 되는, 박정희도 목숨 걸었고, 김대중도 목숨 걸었고,

김영삼도 나름 단식투쟁 등, 반목숨 걸었고,

말이 씨가 되었던가? 노무현 결국 목숨 바쳤다.

봉팔이가 노무현 이전에 체게베라 존경했다. 그러나 지금은 '노무현이 체게베라보다 훨씬 위대한지 안다. 성북동에서 대한문 오가며 통곡했다" 

징기스칸 시리즈로 잘난체하는 오마이뉴스 이하 머리로, 글빨자랑? ~식 웃음밖에.... 몽골에서 목숨걸고 만주로 이주한 사람들, 만주에서 다시 한반도로, 한반도에서 625 때 목숨걸고 38선 넘어 남한으로, 목숨걸고 현해탄 건넌 사람들, 영국본토에서 대서양을 건너 미지의 땅 아메리카로 간 그들의 용기를 가슴으로 느껴본 적 있는가성공한 후손들의 립서비스 말고, 그때 그시절 그사람들의 심정을..

 목숨걸고절박했다, 먹고살기 경제든, 소신이든, 아님 또 다른 이유이든지,

 배부른 식물은 꽃을 피우지 않는다. 척박한 토양에 메마른 공기에서, 꽃을 피우지 않으면 내 자녀, 그 다음 세대가 없어질 절박한 환경에서,

자연은, 역사는, .활짝~ 아름다운 꽃을 피운다

 목숨 걸만큼 절박한가. 머리가 아닌 가슴으로.....

 호주 시드니는 기후 경제 정치 어떤 이유로도 지구상 살기 좋은 대표적 도시로 꼽힌다. 시드니 란 도시 명칭은 영국의 사형수 정치범 흉악범을 영구 종신형으로 보내는 법안을 통과시킨 영국의 정치가 이름이다. 지상천국 시드니는 수백년전 종신형 장기수들의 감옥이었다.

2년전 "난 용기가 없어...죽을 용기가 없어... 그분은 살아 있어야 하는데, 할 일이 너무 많고 도움을 줄 주변사람도 많은데... 도움 줄 능력도 용기도 없는 주변사람들에게 별 도움 될 일도 없는, 나는 살아있고.. 능력 용기 다 있는 사람이 왜 먼저 죽는거야"

대성통곡하던 ..........그녀는 진심이었다.. 지금도,

미국의 서부영화가 미국을 지탱한 힘이었다. 지금은 맛이 깄지만...

'빅 칸츄리' 스잔 헤이워드, 그레고리 펙, 챨톤 헤스턴 명배우가 출연한 서부영화인데, 그 흔한 결투신 없고, 2시간동안 총소리조차 거의 없는 특이한 서부영화이다. 잔잔한 진행속에 마지막 장면에 악당인 아들을 아버지가 총으로 쏘아 죽이는 장면이 나온다.

아버지가 자신의 아들을 죽인 탓에 주인공이 살아난다. 미국대중에 어필한

"서부의 총잡이는 뒤에서 총쏘는 것은 용서하지 읺는다. 내 아들일지라도... "

명대사가 나온다  

(총을 뒤에서 쏘던, 아래서 쏘던 돈, 돈 돈,  작금의 미쿡  vs 그래도 절반의 민심이 돈보다 정의, 義를 우선하며 맛탱이 간 절반과 절실하게 싸우고 있는 한국) 


본 기사는 펌질을 금한다 (펌질은 아래 퍼나르기 소스만 허용되며 박스 클릭하면 전체선택된다)

후원계좌
<우리은행 : 1002-884-004842>
글쓴이 :  지여                     날짜 : 2021-01-13 (수) 11:57 조회 : 248 추천 : 4 비추천 : 0

 
 
[1/1]   항룡유회 2021-01-26 (화) 13:10
뒤에서 쏘던
앞에서 쏘던
총 맞으면 죽는다.

세상에서 제일 좋은 총은
미국이 갖고있다.
   

총 게시물 1,676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점수 조회 날짜
1676 이런 저런 이야기 3 [3]  지여 3 53 02-25
1675 명보 형(兄) 한글자 빼면 세계 4강이다  지여 2 52 02-23
1674 여유(유머) - 지치지 않으려면 [1]  지여 3 93 02-20
1673  공정에 대하여- 권력분산 [4]  지여 3 113 02-19
1672  선진국위 선도국, 미개인밑 야만족 [2]  지여 2 91 02-19
1671 히딩크, 백기완, 노벨문학상, 노벨평화상  지여 2 101 02-17
1670 이런저런 이야기 2 [2]  지여 4 143 02-09
1669 빠순이, 노빠, 공돌이 [1]  지여 3 153 02-08
1668  판검사 발밑 얼음장 "뿌지직 ~" 소리 [4]  지여 4 228 02-03
1667 이런저런 이야기 [2]  지여 4 289 01-22
1666 의로운 민주당 의원들 [1]  지여 3 278 01-15
1665 미국보다 절실한 한국 [1]  지여 4 249 01-13
1664 미국은 한국을 다시 봐야 한다  명림답부 2 186 01-12
1663 오진과 오심 [2]  지여 3 284 01-11
1662 현재의 대한민국 [4]  명림답부 2 314 01-10
1661 코로나 방역 대만이 더 낫다? 한국 대응이 훨씬 … [2]  명림답부 3 283 01-10
1660 2051년 1월 8일  지여 2 189 01-08
1659 2025년 1월 7일 "즐거운 상상"  지여 2 196 01-07
1658 이병완 [6]  지여 4 352 01-04
1657 10년전 이해찬이 10년후 이낙연보다 10배 낫다 [3]  지여 4 298 01-04
1656  이명박,근혜 사면 안된다. [5]  빨강해바라기 7 307 01-04
1655 퍼즐이 플렸다(노영민=이낙연=박병석=최재형) [3]  지여 5 311 01-03
1654 우리는 비둘기파이다 - 강경파 프레임 [2]  지여 5 302 2020
12-31
1653  임정엽 판사 [5]  아더 5 325 2020
12-31
1652 열린공감 tv 노영민 추미애 - 일독 추천 [1]  지여 3 316 2020
12-28
1651 민주당 긴급회의, 검찰 수사권 완전 박탈 입법 추… [2]  명림답부 4 331 2020
12-26
1650 2020년 국내 제약·바이오기업 기술수출 '10…  명림답부 3 226 2020
12-26
1649 어떻게 싸울 것인가 [4]  지여 4 361 2020
12-25
1648 어떻게 싸울것인가? [1]  빨강해바라기 4 284 2020
12-25
1647 임정엽/권성수/김선희 - 제보자엑스 [1]  지여 4 307 2020
12-24
1646 아무것도 변한게 없다. [2]  빨강해바라기 6 296 2020
12-24
1645 21년차 대학 교수의 글 [2]  명림답부 4 307 2020
12-24
1644 역시나 [10]  길벗 5 326 2020
12-23
1643 개들아 미안하다 [2]  지여 5 326 2020
12-19
1642 notorious 2 [1]  지여 3 300 2020
12-12
1641  민주당이 기존 '공수처 법'을 이렇게 … [3]  명림답부 5 347 2020
12-09
1640 병졸이 죽어가는데 2 [5]  지여 3 357 2020
12-04
1639 병졸이 죽어 가는데... [2]  빨강해바라기 3 343 2020
12-03
1638 추미애 글 전파=기레기 청소 [4]  지여 3 364 2020
12-03
1637 검색과 정답 [2]  길벗 3 313 2020
12-02
1636 잘하고 있다 문재인 추미애 [2]  길벗 3 317 2020
12-02
1635 일개 검사 나부랭이가!!! [2]  땡크조종수 4 353 2020
12-01
1634 주호영아  아더 5 240 2020
11-29
1633 안되겠다 이러다 나라 망하겠다 다음에 꼭 민주… [1]  명림답부 3 319 2020
11-29
1632 검찰청 기자실 없애라 [4]  지여 4 335 2020
11-27
1631  쫄, 쪽, 쫀, 뻥, 뽕 [3]  지여 5 391 2020
11-15
1630 정성호 예결 위원장 나이값좀 하시라 [2]  빨강해바라기 4 393 2020
11-14
1629 3大조폭 30년 & 윤석 30년 [3]  지여 4 431 2020
11-04
1628 오세훈 [3]  아더 6 369 2020
11-04
1627 대주주 양도세 2 [8]  길벗 3 375 2020
10-28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ㅡ 공공의 적 ㅡ
 ㅡ 쌀 살 살 살 ㅡ
 욕설의 리얼리즘(신영복쌤 감…
 이런 저런 이야기 3
 ㅡ주식 이야기ㅡ
 명보 형(兄) 한글자 빼면 세계…
 ㅡ페이스북 이야기2ㅡ
 ㅡ7199 ㅇㅅㅇ 5ㅡ
 안철수와 박원순 & 박태준
 ㅡ7199 ㅇㅅㅇ 4ㅡ
 여유(유머) - 지치지 않으려면
 공정에 대하여- 권력분산
 선진국위 선도국, 미개인밑 야…
 ㅡ7199 ㅇㅅㅇ시리즈 3ㅡ
 ㅡ7199 ㅇㅅㅇ시리즈 2ㅡ
 ㅡ페이스북 이야기1ㅡ
 히딩크, 백기완, 노벨문학상, …
 ㅡ7199 ㅇㅅㅇ시리즈 1ㅡ
 푸에블로 - 북한과 미국 바로…
 니나노 백기완
 
 
 
ⓒ 2013 디어뉴스 dearnewsnet@gmail.com ㅣ 개인정보취급방침 ㅣ 회원약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