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
 
회원가입 비번찾기 인증메일재발송
     
 
총 게시물 3,753건, 최근 0 건
   
[팝] 사랑 그 쓸쓸함에 대하여, Ja Esta
글쓴이 :  지여                   날짜 : 2020-04-15 (수) 15:55 조회 : 269 추천 : 3 비추천 : 0
지여 기자 (지기자)
기자생활 : 3,399일째
뽕수치 : 482,770뽕 / 레벨 : 48렙
페이스북 : herenow111@naver.com


https://play-tv.kakao.com/v/403735825

포르투칼어 아는 단어 하나  "빵"

아는 문장 하나  " Ja Esta "  자에쓰따   - '이젠 됐어요'

양희은이 부른 '사랑 그 쓸쓸함에 대하여' 에 홀딱 반한 포르투칼 여가수 Bevinda가 자국어로 의역해 부른 노래

-------------------------

연예방.  演藝 란?   '연기와 예술' 인데

선비가 가져야 할 여섯가지 藝(재주) 육례(六藝) 로

禮(예절), 射(활, 弓術), 御(승마), 書(서예), 數(무예, 권법), 다섯에

樂(악).. 풍류까지 배워야 할 필수과목 여섯으로 선정했다.

음악, 노래,  춤...총칭하여 '풍류' 라 칭했음직하다

방탄소년단으로 대표되는 케이팝, 케이드라마, 한류열풍이 우연이 아님이다.

===============

매번 공손하기만 하거나, 예의만 지나치게 중시하면 <위선  僞善>으로 흐른다 고 수천년전 공자가 말씀하셨다.

논어 禮記에

樂子爲同, 禮者爲異 (음)악은 공감하는 것, 예절은 다름을 인정하는 것이다 

同則相親, 異則相敬 음악에 공감하면 친해지고, 다름으로 서로 존중한다

한국과 포르투칼은 노래로 친해졌고....  

https://youtu.be/7WNDgnN7utM

흑인가수  Harry Belafonte 의 'Venezuela' 를 듣다보면,

베네주엘라, 스페인, 한국/흑인 백인 황인 다름을 존중하는 예의바른 사이가 될 것이다.

예술품을 만드는 과정은  切 (자르고), 磋(다듬고), 琢(쪼고), 磨(갈아야) 하는

절차탁마  기승전결 이 있다.                              


#######

禮가 없는 樂은 광란이고, 樂이 없는 禮는 구속이다.

모름지기 풍류를 잊지말자.  상식을 지키자 

貧 而 樂,   富 而 好 禮

가난한 사람도 풍류를 즐기고, 부자라도 원칙과 상식을 지킨다.





본 기사는 펌질을 금한다 (펌질은 아래 퍼나르기 소스만 허용되며 박스 클릭하면 전체선택된다)

후원계좌
<우리은행 : 1002-884-004842>
글쓴이 :  지여                   날짜 : 2020-04-15 (수) 15:55 조회 : 269 추천 : 3 비추천 : 0

   

총 게시물 3,753건, 최근 0 건
번호 사진 제목 글쓴이 점수 조회 날짜
연예 게시판 안내  미래지향 1 29232 2013
09-17
3753 블랙핑크 신곡 [1]  팔할이바람 2 123 07-04
3752 관짝소년단 EDM - SAZA [4]  땡크조종수 4 186 06-27
3751 사랑의 불시착 광풍 [5]  팔할이바람 6 312 06-21
3750 영화에서 펌: 공개구혼 [7]  팔할이바람 6 267 06-21
3749 베사메 무쵸 [3]  팔할이바람 4 301 05-26
3748  타향살이, 기-승-전-결 [7]  지여 3 313 05-23
3747 한국 옌예산업 부흥기  팔할이바람 4 219 04-28
3746 사랑 그 쓸쓸함에 대하여, Ja Esta  지여 3 270 04-15
3745  별이 빛나는 밤에 - 최장수-누가누가 잘하나 [4]  지여 4 366 04-07
3744 시무라켄 코로나로 사망 [1]  팔할이바람 3 384 03-30
3743 On 커버댄스 모음 [2]  팔할이바람 3 350 03-27
3742 BTS: 한국어 교육방송 런칭 [2]  팔할이바람 5 357 03-27
3741 바버렛츠 [8]  팔할이바람 2 422 03-26
3740 춤이라면 디스코지 [7]  팔할이바람 4 474 03-15
3739  BTS: 경이로운 혁명적 기록 [3]  팔할이바람 5 576 03-02
3738 마이니치 신문: 한국문화의 힘 [5]  팔할이바람 4 544 02-28
3737 인생이란 무엇인가? [9]  팔할이바람 8 572 02-26
3736  문화효과: 마당극 그리고 한국의 힘 [6]  팔할이바람 7 573 02-24
3735 BTS 안무: 단 하루만에 커버댄스 등장 [1]  팔할이바람 4 524 02-23
3734 BTS 컴백: 전세계 석권 [2]  팔할이바람 5 654 02-23
3733 아서파 [8]  팔할이바람 6 575 02-18
3732 봉준호 감독 수상소감 중에서 [4]  팔할이바람 6 546 02-17
3731 배우 심은경: 일본 영화제 여우주연상 [5]  팔할이바람 6 528 02-16
3730 문화효과: 아카데미측 자세 [3]  팔할이바람 5 547 02-14
3729 문화효과: 아리랑 [4]  팔할이바람 5 544 02-13
3728 문화효과: 영화 기생충 [3]  팔할이바람 4 543 02-12
3727 오스카 관련 유머 2 [3]  팔할이바람 3 570 02-10
3726 아카데미 기생충 뒷이야기 [1]  지여 3 565 02-10
3725 이미경 오스카상  박봉추 4 435 02-10
3724 2020 오스카 4관왕: 기생충 [2]  팔할이바람 4 566 02-10
3723 2020 오스카 각본상: 기생충 [1]  팔할이바람 4 510 02-10
3722 술주정이다... [4]  땡크조종수 2 627 2019
12-15
3721 미스 리  팔할이바람 2 518 2019
12-09
3720 김어준이 공익신고자를 궁지로 몰다 [3]  박봉추 3 843 2019
11-04
3719 영화 박치기: 임진강 [1]  팔할이바람 3 855 2019
10-21
3718 화양연화 명장면 [4]  팔할이바람 3 1165 2019
09-09
3717 뺏긴 아비, 션찮은 아들 [2]  박봉추 3 885 2019
09-05
3716 꼬깃꼬깃해진 편지 [2]  팔할이바람 3 943 2019
08-31
3715 인민은 자유를 필요로 하지 않는다 [1]  팔할이바람 2 923 2019
08-27
3714 독일 여자들 [3]  팔할이바람 3 995 2019
08-24
3713 정찬성 선수 테마송 [2]  팔할이바람 2 904 2019
08-23
3712 난봉가 2 [1]  팔할이바람 3 898 2019
08-21
3711 난봉가 [2]  팔할이바람 3 956 2019
08-18
3710 배우 조용원 [4]  팔할이바람 4 1179 2019
08-07
3709 요즘 시국에 생각나는 영화대사 [1]  팔할이바람 3 1018 2019
07-31
3708 정소리: 여러분 [1]  팔할이바람 2 1147 2019
07-20
3707 미국 뉴욕 케이콘 2019 [2]  팔할이바람 2 1071 2019
07-10
3706 탁현민 인터뷰 느낌 [2]  팔할이바람 5 1114 2019
06-26
3705 홍콩: 임을 위한 행진곡 [3]  팔할이바람 2 1140 2019
06-18
3704 악마는 프라다를 입는다 [3]  지여 5 1023 2019
06-11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아파트쿠데타 심각성을 아직 …
 커피타는 차별부터 없애야 - …
 김종인
 소음 정당 정의당
 고 박원순 시장님의 명복을 빕…
 아파트 쿠데타
 추미애 대모벌 독침
 아파트투기 못잡으면 대선 위…
 부동산 - 김수현
 죽기 10분전, 집앞 잡초 제거
 박지원의 소회글를 읽고
 블랙핑크 신곡
 박지원 국정원장
 미국대표 비건 한국방문
 한국단독 + EU 정상회의
 추미애
 2년 후 대선, 위험하다
 윤석열 마무리
 윤짜장을 보믄서 드는 생각
 임종석 전실장의 직책은?
<사진영상>
클래식 ▼
팝 ▼
가요 ▼
한국연예 ▼
외국연예 ▼
영화 ▼
연극뮤지컬등 ▼
 
 
 
ⓒ 2013 디어뉴스 dearnewsnet@gmail.com ㅣ 개인정보취급방침 ㅣ 회원약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