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
 
회원가입 비번찾기 인증메일재발송
     
 
총 게시물 3,788건, 최근 0 건
   
[가요] 방탄 소년단: Mic Drop
글쓴이 :  팔할이바람                   날짜 : 2018-10-20 (토) 09:46 조회 : 1286 추천 : 2 비추천 : 0
팔할이바람 기자 (팔기자)
기자생활 : 3,177일째
뽕수치 : 852,188뽕 / 레벨 : 85렙
트위터 :
페이스북 :


어떤 경쟁이나 공연등에서 승리했다는 일종의 퍼포먼스,
마이크 드롭(Mic Drop).

두가지.
하나: 실력은 기본이고, 독창성과 (상대를 압도하는) 자신감.
이미 수많은 히트곡을 가지고 있지만서도, 방탄 소년단(BTS)이 컴백을 하면서 미국에 데뷰하는 곡으로 발표한 마이크 드롭(Mic Drop). 곡 타이틀도 그렇치만 노래가사도 상당히 도전적으로 기존의 음악계와 세계를 향해 "니들이 잘 모르는것 같은데, 우리는 이미 세계 최고다"라는 가사로 노래를 부른다. 나아가, 후렴쪽에 가서는 영어로 부른다. 서양 양키들에게 우리는 세계 최고라고.

마이크 드롭

ㅡ,.ㅡ::
얼마나 좋아해야 노래를 듣고
울 수가 있지?


둘: 예술의 경지
대중음악을 하는 신세대 가수로, 자기가 하고 있는 것을 예술의 경지까지 끌어 올리는 수준까지 도달한 아이돌들이다. 이는 기존의 아이돌이나 젊은 가수들에게는 없던 일로 이또한 파격이자 새로운 문을 열고 있는 대중음악계의 파이오니아다. 대중음악과 무대예술의 접목.

Boy meets evil MAMA 


지금, 방시혁 사단이 이끄는 Big Hit사에서 방탄 소년단을 지원하는 그룹 인원수만 약 100명이 넘는다는데, 방탄 소년단 멤버의 자질과 조직의 지원이 지금 수준으로 지속된다면, 방탄 소년단의 인기는 당분간 지속될듯.


뜬금없이 끝.


본 기사는 펌질을 금한다 (펌질은 아래 퍼나르기 소스만 허용되며 박스 클릭하면 전체선택된다)

후원계좌
<우리은행 : 1002-884-004842>
글쓴이 :  팔할이바람                   날짜 : 2018-10-20 (토) 09:46 조회 : 1286 추천 : 2 비추천 : 0

 
 
[1/3]   순수 2018-10-20 (토) 12:59
노래 들어도 잘 모르겠더라~~~
내가 나이를 먹었나??
ㅋㅋㅋ
 
 
[2/3]   팔할이바람 2018-10-20 (토) 14:06
순수/
하~~~~~
이 영감탱이.....ㅋㅋㅋㅋ
 
 
[3/3]   순수 2018-10-21 (일) 13:22
팔할이바람/
팔할은 다 알아 듣나 보네~~~
ㅋㅋㅋ
오리는 잘 알테고..
   

총 게시물 3,788건, 최근 0 건
번호 사진 제목 글쓴이 점수 조회 날짜
연예 게시판 안내  미래지향 1 28650 2013
09-17
3788 인생이란 무엇인가? [5]  팔할이바람 4 103 02-26
3787  문화효과: 마당극 그리고 한국의 힘 [4]  팔할이바람 5 171 02-24
3786 BTS 안무: 단 하루만에 커버댄스 등장 [1]  팔할이바람 4 137 02-23
3785 BTS 컴백: 전세계 석권 [2]  팔할이바람 5 259 02-23
3784 아서파 [8]  팔할이바람 6 211 02-18
3783 봉준호 감독 수상소감 중에서 [4]  팔할이바람 6 156 02-17
3782 배우 심은경: 일본 영화제 여우주연상 [5]  팔할이바람 6 161 02-16
3781 문화효과: 아카데미측 자세 [3]  팔할이바람 5 187 02-14
3780 문화효과: 아리랑 [4]  팔할이바람 5 180 02-13
3779 문화효과: 영화 기생충 [3]  팔할이바람 4 184 02-12
3778 오스카 관련 유머 2 [3]  팔할이바람 3 209 02-10
3777 아카데미 기생충 뒷이야기 [1]  지여 3 186 02-10
3776 이미경 오스카상  박봉추 4 186 02-10
3775 2020 오스카 4관왕: 기생충 [2]  팔할이바람 4 214 02-10
3774 2020 오스카 각본상: 기생충 [1]  팔할이바람 4 171 02-10
3773 술주정이다... [4]  땡크조종수 2 288 2019
12-15
3772 미스 리  팔할이바람 2 256 2019
12-09
3771 김어준이 공익신고자를 궁지로 몰다 [3]  박봉추 3 493 2019
11-04
3770 영화 박치기: 임진강 [1]  팔할이바람 3 424 2019
10-21
3769 화양연화 명장면 [4]  팔할이바람 3 717 2019
09-09
3768 뺏긴 아비, 션찮은 아들 [2]  박봉추 3 528 2019
09-05
3767 꼬깃꼬깃해진 편지 [2]  팔할이바람 3 555 2019
08-31
3766 인민은 자유를 필요로 하지 않는다 [1]  팔할이바람 2 568 2019
08-27
3765 독일 여자들 [3]  팔할이바람 3 610 2019
08-24
3764 정찬성 선수 테마송 [2]  팔할이바람 2 527 2019
08-23
3763 난봉가 2 [1]  팔할이바람 3 536 2019
08-21
3762 난봉가 [2]  팔할이바람 3 572 2019
08-18
3761 배우 조용원 [4]  팔할이바람 4 748 2019
08-07
3760 요즘 시국에 생각나는 영화대사 [1]  팔할이바람 3 668 2019
07-31
3759 정소리: 여러분 [1]  팔할이바람 2 759 2019
07-20
3758 미국 뉴욕 케이콘 2019 [2]  팔할이바람 2 687 2019
07-10
3757 탁현민 인터뷰 느낌 [2]  팔할이바람 5 755 2019
06-26
3756 홍콩: 임을 위한 행진곡 [3]  팔할이바람 2 763 2019
06-18
3755 악마는 프라다를 입는다 [3]  지여 5 652 2019
06-11
3754  할시가 수상해 [7]  팔할이바람 3 743 2019
06-10
3753  미국 댄스곡 하나 [10]  팔할이바람 2 688 2019
06-07
3752 중국 댄스곡 하나 [7]  팔할이바람 1 958 2019
06-03
3751 일본 트로트 한 곡 [3]  팔할이바람 2 825 2019
05-27
3750 중국 트로트 한 곡 [2]  팔할이바람 2 792 2019
05-25
3749 나까시마 미카  팔할이바람 2 562 2019
05-13
3748 혼다 히토미 [1]  팔할이바람 3 711 2019
05-10
3747 국뽕: 방탄효과 [3]  팔할이바람 3 757 2019
05-06
3746 세계 팝계의 주류: 방탄 소년단 [5]  팔할이바람 3 803 2019
05-04
3745 브람스를 좋아하세요?(Aimez vous Brahms?) [8]  지여 3 995 2019
04-16
3744 이거 실화: 방탄 소년단 [2]  팔할이바람 4 842 2019
04-14
3743 일원삼류 [3]  팔할이바람 4 1121 2019
02-13
3742 아이콘 [3]  팔할이바람 1 973 2019
02-11
3741  미드: 문재인 대통령 [1]  팔할이바람 3 955 2019
02-09
3740  스카이캐슬 - 춘향전 [6]  지여 3 1025 2019
02-07
3739 여름궁전 [2]  팔할이바람 1 1040 2019
01-30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떡 먹다 체한 기레기
 조훈현이 달밤에 바둑을 두면?
 일본발표: 한국 경상도 대구 …
 종교의 정부탄압이 코로나사태
 인생이란 무엇인가?
 도전 vs. 안정
 BTS: 뉴욕 현대차 광고
 미운 놈 떡 하나 더
 노암촘스키의 '미국이 진…
 (특별한 것 없고 새로운 것 없…
 신천지 유감2
 목사들아 정신 좀 챙겨라
 전광훈 구속에 즈음하여
 방심위 "KBS 정경심 보도, 객…
 경 진광훈 구속 축
 다들 화가 나시는 모냥인데
 빵즈의 어원
 문화효과: 마당극 그리고 한국…
 BTS 안무: 단 하루만에 커버댄…
 백서향
<사진영상>
클래식 ▼
팝 ▼
가요 ▼
한국연예 ▼
외국연예 ▼
영화 ▼
연극뮤지컬등 ▼
 
 
 
ⓒ 2013 디어뉴스 dearnewsnet@gmail.com ㅣ 개인정보취급방침 ㅣ 회원약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