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
 
회원가입 비번찾기 인증메일재발송
     
 
총 게시물 123건, 최근 0 건
   
[기타] 마왕 신해철 사망
글쓴이 :  라임                   날짜 : 2014-10-27 (월) 22:02 조회 : 4926 추천 : 13 비추천 : 0
라임 기자 (라기자)
기자생활 : 3,239일째
뽕수치 : 91,216뽕 / 레벨 : 9렙
트위터 :
페이스북 :


 

 

마왕 신해철이 결국 사망했다.

 

지난 10월 17일 장협착 수술 후 지속적인 가슴과 복부 통증으로 입퇴원을 반복하던 중 22일 심정지로 병실에서 쓰러진 채 발견, 서울 아산병원 응급센터로 이송된 신해철은 당일 복부를 개복하고 장절제 및 유착 박리술 등을 받았으나 수술 후 현재까지 의식이 돌아오지 않았고, 결국 오늘 (10월 27일) 오후 8시 19분 사망했다.

 

한국 위키백과에선 그를 이렇게 소개했드라

신해철은 대한민국의 가수 및 음악프로듀서, 사회운동가이다.  대중에게는 1992년 결성된 록그룹 넥스트의 보컬로 가장 잘 알려져 있다.  이하 중략-

 

 

대중에게 잘 알려진 가수였음에도 누구보다 감정에 솔직했고 사회에 관심이 많았던 그가 오늘 영원히 잠들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넥스트 : 그대에게

 

 

내 마음 깊은 곳의 너

 

 

하나 더.  우리 대통령의 열렬한 지지자였던 그의

노무현전대통령 추모 공연 당시의 신해철

 


 


본 기사는 펌질을 금한다 (펌질은 아래 퍼나르기 소스만 허용되며 박스 클릭하면 전체선택된다)

후원계좌
<우리은행 : 1002-884-004842>
글쓴이 :  라임                   날짜 : 2014-10-27 (월) 22:02 조회 : 4926 추천 : 13 비추천 : 0

 
 
[1/14]   팔할이바람 2014-10-27 (월) 22:31
아이고......이런..
젊은 나이에........RIP.....

p.s.
Septic shock이 와서 동공이 풀렸으면,
그때이미 사망한 것....혹시나했드만은...

처음에
신해철을 수술한 병원은 법의 심판을 받아야...
이건 의료사고.
 
 
[2/14]   순수 2014-10-27 (월) 23:07
에효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부산대에서의 노짱님 추모제에서
마왕의 카리스마 있는 음악을 보고 듣고
무대 앞에서 봤는데
허무하게 가네
부디 잘 가시게

의료사고 가능성도 있네
에효
 
 
[3/14]   라임 2014-10-28 (화) 00:29
팔할이바람/ 향년 47세. 아직은 한창인 나이라 더 허망하고 안타깝고,
안그래도 신대철이 의료사고에 대해 책임을 지게 하겠다고 벼르더라구요.

순수/ 하고 싶은말 에두르지 않고 시원하게 바로 말하던 매력있던 사람이 너무나 허망하게 가버렸으요. ㅠㅠ
 
 
[4/14]   미나리 2014-10-28 (화) 00:29
젊은 나이에 늠 안타깝다

먼저 간 그 곳에 있는 사람들에게
음악 많이 들려 주시길..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5/14]   라임 2014-10-28 (화) 00:37
미나리/ 그가 이렇게 떠날지 누구도 예상하지 못했기에 더 허망한 것 같오.
죽음이라는 것이 예고 없다지만 그의 죽음은 정말 너무 안타깝다.
 
 
[6/14]   미나리 2014-10-28 (화) 01:03
그러게... 뒈져 마땅할 것들은 빨리 안 뒈지고 참..
 
 
[7/14]   만각 2014-10-28 (화) 11:43
진보적 개념있는 몇 안되는 롹커인데...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8/14]   나누미 2014-10-28 (화) 13:07
의료사고에 대한 얘기가 많더만.
빨리 가야 할 놈년들은 질기게 오래 살고
아까운 사람들은 너무 허망하게 가는구만.
이런걸 보면 악마는 있는지 몰라도 신은 없다라고 확신하게 돼.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9/14]   뭉크 2014-10-28 (화) 14:28
아까운 사람이 거짓말처럼 가버렸네
옳은 소리를 하는 용감한 사람이 계속 사람들에게 사랑을 받으면 좋겠다
 
 
[10/14]   다시라기 2014-10-28 (화) 15:35
 
 
[11/14]   줌인민주 2014-10-28 (화) 17:09
군대에서 날아라 병아리 즐겨 부르던 후배가 있었는데, 그 덕에 나도 가끔 부르곤 했었는데, 얄리처럼 가셨군요. 저 세상에서는 더이상 슬퍼하지 마세요. ㅠㅠ
굿바이...마왕! ㅠㅠ
 
 
[12/14]   피안 2014-10-28 (화) 21:20
실감이 안나고 맘이 너무 아프네...

조금 전에 일이 있어 듣보잡 sky병원앞을 지나는데...깜깜하더라...
아무 환자들이 다 나갔다싶을만큼...
 
 
[13/14]   바다반2 2014-10-28 (화) 22:39
어제 손석희 뉴스 중 속보로 나오면서 걱정을 많이 했지만 그래도 희망을 갖고 있었드랬는데 속보에  너무 많이 놀라고 가슴이 아팠어요  새벽에 잠시 노짱님께 서운하기도 하고...좀 도와주시지했드랬어요  다 의미없는 한탄이지만 그래도 넘 아프니깐.....  마왕  신해철....추모공연장에서 울면서 마이크 부여잡던 모습이 아직도 눈에 밟히네요  ....민물장어의 꿈을 들으며 눈물이 흐릅니다  저의 기도로 받아주세요
 
 
[14/14]   만각 2014-10-29 (수) 21:57
"인간은 가고 짐승들만 남았다" 는 시인의 독백이...
   

총 게시물 123건, 최근 0 건
번호 사진 제목 글쓴이 점수 조회 날짜
123  별이 빛나는 밤에 - 최장수-누가누가 잘하나 [4]  지여 4 273 04-07
122  문화효과: 마당극 그리고 한국의 힘 [6]  팔할이바람 7 479 02-24
121 On 커버댄스 모음 [2]  팔할이바람 3 265 03-27
120 마이니치 신문: 한국문화의 힘 [5]  팔할이바람 4 443 02-28
119 문화효과: 아리랑 [4]  팔할이바람 5 455 02-13
118 봉준호 감독 수상소감 중에서 [4]  팔할이바람 6 450 02-17
117 배우 조용원 [4]  팔할이바람 4 1069 2019
08-07
116 미국 뉴욕 케이콘 2019 [2]  팔할이바람 2 982 2019
07-10
115 방탄 소년단 티셔츠 논란 [2]  팔할이바람 3 1413 2018
11-10
114 조동진, 미완의 부고 [2]  술기 7 1929 2017
08-28
113 80~90년대 나이트장의 추억 [4]  팔할이바람 3 1831 2018
08-10
112 텍사스 연예 페스티벌: SXSW [3]  팔할이바람 8 1790 2017
11-04
111 드러머 라소백(羅小白) [4]  꿀먹는부엉이 7 3255 2017
08-09
110 기우제 연대기 [3]  술기 5 3002 2017
06-23
109 [만화] 톰과 제리  꿀먹는부엉이 4 1651 2017
04-11
108 촛불간이역사 [2]  술기 5 2571 2016
12-02
107 환절기에 어울리는 음악(영화) [2]  지여 5 2641 2016
09-14
106  휴가의 종류 [12]  술기 5 2702 2016
08-18
105 홍상수 감독의 영화 그리고 남녀의 사랑은... [6]  바다반2 7 5261 2016
07-01
104 코난 오브라이언 방한예정  팔할이바람 8 1748 2016
02-12
103 이병헌 vs. 왜처자 가수 [6]  팔할이바람 6 4106 2015
12-02
102 가을 밤 수면 (睡眠) 음악 [2]  라임 5 4660 2015
09-20
101 배우 주원 [4]  라임 5 4243 2015
08-27
100 중국 여배우, 유역비 [14]  팔할이바람 8 5885 2015
08-06
99 신부의 둔부, 오지랖을 돌아보다 [3]  뜨르 5 4545 2015
07-31
98 그해 7월의 권주 모듬전 [2]  술기 5 4558 2015
07-28
97 김수미 v.s. 조영남 [8]  팔할이바람 11 4596 2015
07-16
96 연예잡담: 김수미 vs 조영남 [2]  팔할이바람 7 4646 2015
07-20
95  궁금한 이야기: 병원에 가지마라? [11]  팔할이바람 11 5280 2015
07-18
94 엠마 스톤, 난 K-Pop에 빠져있다 [2]  팔할이바람 9 4478 2015
07-16
93 우리가 외국어 공부를 해야 하는 이유 [4]  팔할이바람 8 4311 2015
06-11
92 짱깨, 왜 뽈흐노 여배우 독점계약 [6]  팔할이바람 11 5807 2015
05-18
91 연애의 기술: 헌팅 [3]  팔할이바람 9 4403 2015
04-06
90 [음악 이벤트] 2등 - 2만뽕- [1]  팔할이바람 6 4508 2015
03-15
89 마녀사냥: 키스할때 손의 위치 [6]  팔할이바람 9 4416 2015
03-07
88  나의 스승 칼박 강선생 [2]  팔할이바람 9 4064 2015
03-05
87 [음악 이벤트] 3등 -1만뽕- [6]  팔할이바람 6 4194 2015
02-24
86 [음악 이벤트] 수상자 중간 발표 [2]  팔할이바람 5 3975 2015
02-18
85  최민수 MBC 연기대상 황금연기상 수상 거부 [15]  라임 10 5005 2014
12-31
84  김혜자와 손석희의 만남...고수들의 절묘한 한판 [4]  만각 6 4366 2014
12-25
83 심심풀이 : 서양녀들이 생각하는 멋있는 한국 남… [5]  라임 8 4265 2014
12-18
82 미쓰에이 수지 악플러 검찰 송치 [5]  라임 10 3929 2014
12-04
81 이효리 '유기농 콩 판매 논란' 결과 [2]  라임 10 4101 2014
12-03
80 홍콩 시위에 대한 중화권 스타들의 각기 다른 시… [1]  라임 5 4118 2014
11-09
79 마왕 신해철 사망 [14]  라임 13 4927 2014
10-27
78 米 디자이너, 오스카 드 라 렌타 사망 [2]  팔할이바람 6 3977 2014
10-21
77 에스콰이어, 최고의 섹시여성 발표 [9]  팔할이바람 12 5287 2014
10-13
76 쥐 드래곤의 열애설이 났는데 [5]  팔할이바람 8 4520 2014
10-08
75 구글 알몸사진누출 1억달러소송 [3]  떠돌이 8 4923 2014
10-04
74 헐리우드 여스타, 누드사진 유출 [4]  팔할이바람 9 5919 2014
09-22
 1  2  3  맨끝
 
 이번엔 열무 김치
 김여정
 동네 개솔린값이 오르고 있다
 잔혹한 기독교 = 명박 지지세…
 Roof Korean...
 두자릿수 보복한다고?
 10대 수출대국 3월 수출액 모…
 자본없는 자본주의, 경쟁없는 …
 김종인의 필살기!
 항체 치료제 동물실험 성공
 이해찬의 꿈은 어디까지인가?
 중국이 불편해한다?
 서로 다른 두 뉴스
 내꺼, 니꺼, 우리꺼
 공과 공, 그리고 공
 국회의장과 부의장
 길벗에게, 봄이 다 가고 있다.
 펙터 엑스
 오지게 비가 내리던 날
 30년
<사진영상>
클래식 ▼
팝 ▼
가요 ▼
한국연예 ▼
외국연예 ▼
영화 ▼
연극뮤지컬등 ▼
 
 
 
ⓒ 2013 디어뉴스 dearnewsnet@gmail.com ㅣ 개인정보취급방침 ㅣ 회원약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