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
 
회원가입 비번찾기 인증메일재발송
     
 
총 게시물 6,495건, 최근 0 건
   
[여행.국외] 덴마크/ 코펜하겐
글쓴이 :  피안                   날짜 : 2014-09-12 (금) 21:10 조회 : 12293 추천 : 9 비추천 : 0
피안 기자 (피기자)
기자생활 : 3,044일째
뽕수치 : 174,238뽕 / 레벨 : 17렙
트위터 :
페이스북 :


덴마크의 기본 정보

덴마크 왕국, 덴마크(덴마크어: Danmark 단마르크)

@ 윌란 반도와 여러 섬으로 이루어져 있다. 빙하 침식으로 산이 별로 없으며, 평야가 많다. 국토의 2/3 가량이 경작가능한 토지이다.

@ 천연자원이 빈약한 데도 국민들은 세계 최고수준의 생활을 즐긴다. 덴마크의 경제는 서비스업·제조업·금융업을 기초로 한 국영과 민영의 혼합 경제체제이다.

@ 주민은 타민족이 별로 없는 게르만계의 덴마크인이 대부분이며 인구는 약 550만 명으로 서울특별시 강남 인구보다 약간 많다.

 

수도 코펜하겐 

덴마크어로 쾨벤하운(KØBEN)이라 부르며 쾨베(KØBE)는 "사다"  "구입하다" 하운 (HAVN )은 "항구'라는 뜻으로  청어잡이로 부를 늘리면서 점차 그 규모가 커졌다. 

11C부터 상업중심도시로 조성되기 시작하였고 15C 덴마크 부흥의 주역이었던 크리스티안 4세 때 수도가 되면서 코펜하겐을 중심으로 스칸디나비아 여러 지역을 통치했다. 그러나  수많은 건축물을 포함 과도한 건설사업으로 국가 기능이 약화시켜 결국 잦은 외세의 침략으로 이어지게 했다. 

영국의 두차례의 폭격이 있었던 19c 초까지 국가의 위상이 위축되었지만  The Danish Golden Age라는 안데르센, 키에르케고르에 의한,문화 예술의 황금기를  누리면서 국가적 위기를 극복. 오늘날 부가가치세가 한국의 2.5인 25% 국민 조세 부담율이 한국의 2배인 71%나 되는데 행복지수가 1위인 민주주의를 구현하는 나라이다.


△ 코펜하겐 시청사 /1902년

 

 

수도 코펜하겐은 북구 어느 도시보다 활기차지만 서울에 갖다 대랴?  하루 꼬박만 다녀도 대충 감이 오는 동네다. 지하철역을 나오자 먼저 눈에 띄는 자전거 몰려다니는 자전거에 시선을 뺏긴다.

도로 전체에 100% 자전거 전용도로가 설치되어 있어 "자전거 왕국'

자동차 신호등보다 먼저 켜지는 자전거용 신호등~

자동차 신호등보다 먼저 파란등이 켜져서 자전거가 우선으로 건넌다. 자전거 도로에 보행자가 서 있거나 걸어가서는 안 되는데, 이를 어겼다가 달려오는 자전거에 방해되면 거센 항의를 받는다고 한다. 여행 중 가장 신경 쓰였던 부분이기도 했다. 이곳에 도착하기  며칠 전에 서울시장이 다녀갔다고 했다. 쓸데없이 오머시기처럼 우리랑 맞지 않는 거 들고 간 건 아니겠지.

 

△ 오른쪽에 자전거 신호등, 신호등마다 달려있어 얼마나 귀여븐지 ㅋㅋ

 

△신호가 끝나면 동시에 우르르~!! 출퇴근 시간엔 구경하는 것만으로 재미, 지금은 두 줄로 가는데 앞으로 세 줄로 늘린다고 함~




어린 시절 꿈나라로 몰고 갔던 안데르센의 동화는 아직 유효한 지 그의 삶의 흔적이며 그가 동경했던 것이 무엇인지 코펜하겐에서, 그의 고향 오덴세를 기웃거렸다.


# 인어공주 동상



동화를 통해 상류사회의 이방인이었던 자신을 자유롭게 하고 금지된 사랑조차 가능하게 소설같은 삶을 살다간 안데르센이 덴마크를 풍요롭게 하고 있다.

인어공주  동상은 안데르센 사후 1909년 왕립극장에서 발레로 감상한 뒤 1913년,그 감동을 조각가 에릭손이 얼굴은 당시 유명 발레리나, 몸은 그의 아내를 모델로 청동으로 만든 80cm 동상이다. 폭격을 당해 물에 처박히기도 했고, 팔,다리도 잘려나가는 등 여러 수난이 많았지만 복원하면서 국가적인 기념물이 되어있다. 

인어공주는 150여 개국으로 번역된 그 자신조차 글을 쓰는 동안 가장 감명받았다는 작품이다. 양성애자였던 안데르센이 평생을 가까이 지내고 싶었던 에드바르의 결혼을 앞두고 낙심해 쓴 동화다.

양성 모두에게 끌리는 자신, 인간과 다른 종족인 인어공주, 왕자를 향한 공주의 절망적인 사랑을, 그의 풍부한 상상력으로 자신과 연결시킨 동화다.

현대시각에선 자기 희생과 침묵의 지고지순한 여성상으로 설정한, 극단적 비극의 여성 잔혹사의 주인공으로 비판적인 시각도 있지만  풍부한 상상은 수많은 의미와 배신당한 아웃사이더의 열정은 시대를 초월하는 이야기 주제이기도 하다.

동상은 별 볼 일 없는 볼거리로 소문나 있지만 중국은 조각상을 통째로 빌려 가기도 하고, 이번 서울시장도 두 나라 간의 상징물을 교환해서 짝퉁이 인어공주를 한강에 세운다는 이야기도 있다.





# 뉘하운 

1670년부터 3년에 걸쳐 크리스티안 5세에 의해 건설된 항구로 코펜하게 관문이며 과거 선원들이 먹고 마시던 식당, 선술집이 즐비했으나 요즘 운하 보트의 출발지이자 청어 요리하는 곳이 몇 곳 있다.

14살 때 고향 오덴세를 떠나 안데르센이 이곳에서 여러 차례 옮겨 다니면서 살았던 마을이기도 하다

 



 

# 티볼리 공원 

세계에서 두 번째로 문을 연 테마파크인 티볼리(첫번째도 코펜하겐 외곽에 있는 Besøg 바켄) 1843년, 왕가의 정원을 개조한 코펜하겐이 자랑하는 유서 깊은 놀이공원이다. 디즈니류의 놀이동산과는 분위기가 달라 정말 좋더라. 9월 중순부터 문을 닫아 두달 넘게 크리스마스 맞을 준비를 한단다. 즐거운 나라다.



▽ 카페나 바가 예스러움 그대로 간직해서 ~









본 기사는 펌질을 금한다 (펌질은 아래 퍼나르기 소스만 허용되며 박스 클릭하면 전체선택된다)

후원계좌
<우리은행 : 1002-884-004842>
글쓴이 :  피안                   날짜 : 2014-09-12 (금) 21:10 조회 : 12293 추천 : 9 비추천 : 0

 
 
[1/8]   명림답부 2014-09-12 (금) 22:04
여긴... 하늘을 본깨..비가 안왔나벼....다행이구만..
태마파크가 덴마크에서 처음 생긴거구나....잘봤쌈^^
 
 
[2/8]   라임 2014-09-12 (금) 23:22
하늘색도 이쁘고, 집들도 색색으로 동화나라 같으네요

그나 신호등 좋아하심요~ ㅋ
 
 
[3/8]   팔할이바람 2014-09-13 (토) 00:39


와....아트네...아트..
 
 
[4/8]   떠돌이 2014-09-13 (토) 00:49
티볼리공원,
이거 딱 보스 취향인데...
 
 
[5/8]   순수 2014-09-13 (토) 09:23
멋지네..
벌써 겨울옷 입고 댕기네..
ㅎㅎ

거기도 겨울밤이 길겠지..

오래된 동화속의 나라 같아~~


 
 
[6/8]   밀백 2014-09-13 (토) 12:28



 
 
[7/8]   피안 2014-09-13 (토) 18:38
명림답부/
금방 말짱했다가 흐렸다가 하루에도 계속 반복,
그게 이곳 날씨인데 갤때는 정말 깔끔하게 개더라~

라임/ 오덴세 신호등은 지팡이 짚은 안델센이 가라, 정지해라 하던데~

팔할이바람/ 계층에 따라 허와 실이 있겠지만
자연,사회 환경이 보는 것만으로는  아트...맞아~

떠돌이/ 보스가 이런거 좋아하구나~
정신없는 미국 놀이동산과는 달라 아마 누구든 좋아할거다.

순수/
북유럽의 남쪽이라 아직 춥지는 않고 9월까지는 낮이 길어서 여행하기 적합하지만 동화속으로 들어가려면 아무래도 겨울 여행이 제 맛이 아닌가 싶기도...

밀백/ 간만에 오셔서 뽕도 주시고 자주 봅시다~!
 
 
[8/8]   만각 2014-09-14 (일) 19:39
앉아서 유럽의 일부의 다양한 모습을 구경한 번 잘했다
유럽은 뒷골목 모습이 운치 있더만...피안 부럽다!!!
   

총 게시물 6,495건, 최근 0 건
번호 사진 제목 글쓴이 점수 조회 날짜
생활 게시판 안내  미래지향 2 34782 2013
09-17
6495 재난대비 긴급구조 대응훈련 [1]  항룡유회 1 12 10-23
6494 하버드 [1]  팔할이바람 2 48 10-23
6493 광교산 산책길에서 [5]  순수 4 96 10-20
6492 정태춘 박은옥 대뷔 40주년 기념 콘서트 [3]  순수 3 70 10-20
6491 전어구이가 먹고싶다 [4]  팔할이바람 3 114 10-20
6490  술 마셨다... [8]  땡크조종수 12 196 10-16
6489  마가사시데, 마가사싯다. [14]  길벗 3 191 10-10
6488 컵술 [30]  팔할이바람 6 404 10-02
6487 짜장면 먹은 얘길 해야하나? [3]  박봉추 6 276 09-27
6486 안네의일기, 히틀러도 검열 못했다. [1]  박봉추 5 173 09-26
6485 신문의 유용성 [5]  길벗 6 204 09-26
6484 없다. 다썼음 [8]  박봉추 4 370 09-20
6483  지소미아 회군 [8]  박봉추 7 385 09-18
6482  대통령님과 함께 송편 맛나게 드시라 [2]  박봉추 2 258 09-13
6481 맥주 [2]  팔할이바람 3 253 09-13
6480  조국 법무 장관의 취임을 축하합니다. [5]  빨강해바라기 7 309 09-09
6479 누구 목을 벨 것인가? [1]  박봉추 4 256 09-08
6478 철이 없어 그 땐 몰랐어요. [3]  박봉추 2 344 09-06
6477 기레기들, 인자는 늬들 다 주거쓰 [1]  박봉추 7 310 09-04
6476 옆집 흑형 [3]  팔할이바람 4 327 08-30
6475 캄캄한 밤, 까만 애벌레 [1]  박봉추 2 305 08-28
6474 강원도 만항재(함백산) 야생화들(2) [4]  순수 2 209 08-27
6473 강원도 만항재(함백산) 야생화들(1) [2]  순수 2 251 08-27
6472 뀐놈싼놈토한놈 [1]  박봉추 2 243 08-27
6471 방구냄새 전설 [6]  박봉추 4 431 08-21
6470 밤새 소쩍새가 울었나 보다. [7]  박봉추 6 457 08-11
6469 경조사 [2]  지여 4 441 07-31
6468 소심한 반일 [3]  빨강해바라기 5 389 07-30
6467  애플수확2019 [8]  항룡유회 7 448 07-24
6466  경기 성남 신구대식물원 여름꽃 [20]  순수 5 486 07-16
6465 휴가1 [4]  아더 5 434 07-12
6464 달라진 세상- 젊게 살려면 [6]  지여 7 480 07-10
6463 미숙 퇴비로 예측되는 사건 [4]  빨강해바라기 3 418 07-09
6462 조랑말 이야기 [9]  항룡유회 3 471 07-07
6461  참깨밭 갈아엎다 [6]  항룡유회 4 447 07-06
6460 나도 젖짜는 아짐을 만나고 싶었다. [6]  박봉추 3 497 06-29
6459 공유 경제 사회는 생활을 더 바쁘게 할것이다. [2]  빨강해바라기 5 432 06-26
6458 요나처럼, 고래 뱃속으로... [4]  박봉추 2 473 06-24
6457 먹방이라는 것 [3]  팔할이바람 4 545 06-18
6456 우리시대 악마. 베트남 참전 주도세력 [2]  박봉추 3 567 06-17
6455 완두 수확 [6]  항룡유회 4 470 06-15
6454 마늘 2019 [4]  항룡유회 3 420 06-15
6453 양파 2019 [6]  항룡유회 4 409 06-15
6452 나의 종교 선택 이야기 [5]  만각 5 473 06-14
6451 나의 종교개종 이야기 [13]  팔할이바람 5 680 06-11
6450 경기 남양주 마석 천마산 [7]  순수 4 465 06-11
6449 양파 2019 [3]  항룡유회 4 476 06-09
6448 새 친구 20190608 [4]  항룡유회 3 408 06-08
6447 미나리아재비 개양귀비 [7]  박봉추 3 547 06-08
6446 간식 [8]  항룡유회 3 440 06-08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재난대비 긴급구조 대응훈련
 전해철
 손석희 '다르다'는 …
 하버드
 조국 동생 지인 “검찰이 이미…
 공수처를 설치해야할까요?
 영화 박치기: 임진강
 fact - fair - tolerance (기…
 촛불혁명 시즌2를 기념하다
 장외투쟁에 한국당 곳간 '…
 "최성해, 교육학 석·박사 학…
 광교산 산책길에서
 정태춘 박은옥 대뷔 40주년 기…
 전어구이가 먹고싶다
 주말 시민군
 여의도집회 후일담
 자영업 다 망한다던 사람들, …
 유재머시기
 패스트 트랙 수사 관련
 정찬성 vs. 오르테가
<사진영상>
인생 ▼
연애결혼가족 ▼
조리건강미용 ▼
여행등산해외 ▼
패션공예 ▼
IT생활 ▼
생활법률경제 ▼
반려동물, 식물 ▼
생활유머 ▼
 
 
 
ⓒ 2013 디어뉴스 dearnewsnet@gmail.com ㅣ 개인정보취급방침 ㅣ 회원약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