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
 
회원가입 비번찾기 인증메일재발송
     
 
총 게시물 0건, 최근 0 건
날로먹는영문법 3강 - 기본4품사+문장의요소
글쓴이 : 박샘                   날짜 : 2011-05-24 (화) 03:19 조회 : 6897 추천 : 17 비추천 : 0
박샘 기자 (박기자)
기자생활 : 4,266일째
뽕수치 : 18,901뽕 / 레벨 : 1렙
트위터 :
페이스북 :


주말에는 열심히 놀았습니다. ^^

3강 올리겠습니다~~








[이 게시물은 관리자에 의해 2011-12-19 19:23:43 바보생활에서 복사 됨]


본 기사는 펌질을 금한다 (펌질은 아래 퍼나르기 소스만 허용되며 박스 클릭하면 전체선택된다)

글쓴이 : 박샘                   날짜 : 2011-05-24 (화) 03:19 조회 : 6897 추천 : 17 비추천 : 0

 
 
[1/9]   민들레 2011-05-24 (화) 07:43
강의 듣기 전 댓글 먼저 씁니다.
어제 종일 들락날락 기다렸어요.
제 결심 흐트러질까봐 여기저기 광고했는데
박샘이 강의 끝까지 안하시면 어쩌나 하고...
 
 
[2/9]   민들레 2011-05-24 (화) 08:04
집에서 8시 20분에 출발하여 출근하는데, 강의 듣고 행복한 맘으로 출근합니다.
열심히 해 보겠습니다.
아직까지는 아주아주 재미있고 기다려 집니다
 
 
[3/9]   이장 2011-05-24 (화) 10:59
좋은 하루 되세요!! 재미 있게 듣고 있습니다.
 
 
[4/9]   작은광장 2011-05-24 (화) 11:15
일단 출첵하고
열공~
박샘 고마워~~
 
 
[5/9]   샛별1호 2011-05-24 (화) 16:00
나도 주말에 들락거렸다
쉬겠지...생각하면서도..
여기 오는 또하나의 이유가 생겼다 ㅎㅎ
열심히 하자~ ^^
 
 
[6/9]   박샘 2011-05-24 (화) 16:39
민들레, 샛별 1호 /
주말에 쉰다고 미리 공지를 할 걸 그랬구나. 미안.
실은 주말에도 하려고 했는데, 술자리가 생겨서 잘 먹지도 않는 술을 새벽 4시까지 먹는 바람에...
평일은 특별한 일 없으면 꼭 올리도록 할게. 들어줘서 고마워~ ^^

이장, 작은광장 /
역시 들어줘서 너무 고마워.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하여간 더 열심히 해 볼게 ^^
 
 
[7/9]   미니앨범 2011-05-24 (화) 17:23
듣고있어.. 응원하는 거야 계속하라고..
 
 
[8/9]   꼬마딜러 2011-05-24 (화) 21:03
박샘 ^^
감사합니다.
늘 열심히 따라가고 있습니다.
계속 부탁드립니다 ^^
 
 
[9/9]   카이사르 2011-05-24 (화) 23:22
동종업계에 종사하는 사람으로 잘 듣고 있습니다. 근데 오늘건 넘 끊어지네요 ㅠㅠ

총 게시물 23건, 최근 0 건
번호 사진 제목 글쓴이 점수 조회 날짜
23 날로먹는영문법 14강 - 진행시제 [5] 박샘 12 7381 2011
06-29
22 날로먹는 영문법 13강 완료시제 - 수정 [10] 박샘 12 8324 2011
06-15
21 날로먹는영문법 12강 : 단순시제 [5] 박샘 12 8056 2011
06-14
20 날로먹는 영문법 - 11강 : 분사 [3] 박샘 16 7450 2011
06-10
19 날로먹는 영문법 10강 - 동사의 형태 [6] 박샘 17 6956 2011
06-08
18 날로먹는 영문법 9강 - 5형식문장 [5] 박샘 11 6768 2011
06-03
17 날로먹는 영문법 8강 - 4형식문장 [9] 박샘 10 6981 2011
06-01
16 날로먹는영문법 7강 - 3형식문장 [4] 박샘 12 6986 2011
05-31
15 날로먹는영문법 6강 - 2형식문장 [5] 박샘 11 8294 2011
05-28
14 날로먹는영문법 5강 : 1형식 문장 [5] 박샘 16 7359 2011
05-27
13 날로먹는 영문법 4강 - 문장의요소 [9] 박샘 15 6661 2011
05-25
12 날로먹는영문법 3강 - 기본4품사+문장의요소 [9] 박샘 17 6898 2011
05-24
11 날로먹는 영문법 2강 [7] 박샘 27 8138 2011
05-20
10 영문법 강의 1차! [25] 박샘 52 9406 2011
05-19
9 영어 듣기 해결하는 법? [11] 박샘 30 7400 2011
05-04
8 영어를 가장 빨리 잘하게 되는 방법. [16] 박샘 68 9608 2011
04-25
7 슬램덩크에서 배웠던 것... [15] 박샘 30 7386 2011
04-22
6 공부에서 가장 중요한 건 독서다. [31] 박샘 66 7166 2011
04-22
5 2014년 수능 보는 아이들 가진 부모님 있어? [10] 박샘 24 6720 2011
04-21
4 영어 교육 넋두리... [8] 박샘 27 6659 2011
04-21
3 영어 문법, 어디까지 해야 하나? [10] 박샘 16 6441 2011
04-20
2 영어교육의 문제 [13] 박샘 35 6807 2011
04-19
1 자식들 영어 공부 땜에 머리 아파? [26] 박샘 45 10445 2011
04-18
 
 가신(家臣) 과 노무현
 날뽕의 추억
 당신은 엘리트주의자인가요? -…
 운영자님께 고합니다
 지난해, 친구 2명의 자살과 병…
 시스템
 극문 X82 의 특징
 노무현을 좋아하는 ...
 지도자의 결단
 지난 20년의 교훈 - 실패를 즐…
 글쓰기
 악성 댓글러들과 조중동 휘하 …
 아더편집장님 그동안 수고하셨…
 아더 편집장의 마지막 인사
 사이트를 망치려는 악성 댓글…
 미래지향님, 회원 글들이 훼손…
 후원내역 (18년~22년)
 미래지향님 답변 고맙습니다.
 박봉추님 글에 대한 답변
 회원님들께 드리는 글
<사진영상>
도서관 ▼
세계사 ▼
한국사 ▼
미술 ▼
철학 ▼
문학 ▼
인문사회과학 ▼
자연응용과학 ▼
 
 
 
ⓒ 2013 디어뉴스 dearnewsnet@gmail.com ㅣ 개인정보취급방침 ㅣ 회원약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