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
 
회원가입 비번찾기 인증메일재발송
     
 
총 게시물 3,723건, 최근 0 건
   
[자연응용과학] 옥수수의 진실
글쓴이 :  팔할이바람                   날짜 : 2019-08-27 (화) 18:17 조회 : 243 추천 : 3 비추천 : 0
팔할이바람 기자 (팔기자)
기자생활 : 3,017일째
뽕수치 : 870,332뽕 / 레벨 : 87렙
트위터 :
페이스북 :


식물 유전학이 산업과 만나 압도적인 시너지를 일으킨 작물이 "옥수수"이다. 이 두 작물이 주목을 받게 된 이유는, 학문으로서는 다른 작물에 비해 개체수가 많고 (옥수수나 콩 알갱이 많잖아. 이게다 유전자 재조합 후 데이터 확인에 유리하거든), 산업적으로는 이 두 작물에서 뽑아낼 돈이 되는 부산물들이 많기 때문이다 (짤방참조).

하여, 미국내 최대생산 작물을 뽑으라면, 단연 옥수수와 콩이 압도적이다. 또 하나 우리가 알아야 할 것은 한국 옥수수와 미국 옥수수는 근본적으로 다르다는 것을 명심해야 한다. 한국 옥수수와 달리, 미국 옥수수는 이른바 "Sweet Corn"이라는 것으로, 세상에 존재하지 않던 것을 사람이 만들어낸, 저주스럽게 말하면 미국산 유전자 재조합(GMO) 옥수수는 "악마 식물"이다. 
.....


최근, 일본의 아베가 미국의 옥수수를 대량수입, 떠 안기로 했다든데 생각이 없는 놈인줄은 익히 알고 있었지만 갈수록 가관이다. 방사능도 모잘라, 이젠 유전자 재조합 대상 1등(알갱이가 많으니 유전자 재조합 실험에 최적합)인 미국 옥수수를 자국 국민은 생각하지 않고, 정치적 고려로 대량 수입을 하다니. 미국 GMO 옥수수는 아주 여러가지 오만 유전자를 짜깁기 하여 만든 것으로 그 인위적 유전자의 이동의 불확실성에 의한 인체와 환경에로의 영향은 짐작 조차 불가능하다.

GMO 옥수수의 대량 생산국은 2곳으로 "미국아르헨티나"다. 단순히 쥐를 이용한 동물실험말고, 인간에 대한 영향을 보면, 미국과 아르헨티나에 GMO 옥수수에 의한 질병의 발병으로 여겨지는 보고는 수없이 많다. 그 이유로 식품적 면만 보더라도, GMO 옥수수의 2차가공으로 만드는, 감미료, 전분, 기름등에 의한 인체로의 인공 유전자 유입이 그 원인으로 볼수 있는데, 프랑스는 일찍이 이러한 부작용을 감지하고 미국과 아르헨티나산 옥수수 수입을 금지한 바 있다.

방사능도 그렇고, GMO 옥수수도 그렇고, 지금 당장은 문제가 없으니 그냥 묻고 넘어 가자? 왜구놈들 일이라, 역시 내 알바 아니지만서도 방사능 문제 포함, 이번에 어마무시한 양의 미국산 GMO 옥수수 수입으로 일본 국민들이 나중에 유전적으로 어떤 몰골로 변하게 될지 상상이 가는데, 아마도 아베는 일본역사에 일본을 열등으로 망하게한 희대의 씌벨롬으로 기록될게 확실하다.


여담:
효율......................
데체 "효율이란 무엇인가"를 각 분야에 걸쳐 우리는 곰곰히 생각해 봐야 한다. 자동차도 언제부터인가 우리는 "안전보다는 효율"을 생각하게 되면서 모든게 쓰레기가 되어 가고 있는데, 한 예로 최고의 기술력을 자랑하던 독일의 BMW가 불타고 하는 것은 과거와 달리 안전을 무시하고 "연비"라는 효율을 생각하기 시작하면서 똥이 된 것이다.

본문에 언급한 "식품"도 마찬가지. 더 많이, 더 빨리, 더 맛있게, 만들기 위해 GMO 작물을 무차별적으로 도입하고 사용하는 것에 대해 곰곰히 생각해 봐야 한다. 표면적으로 건강 & 위생 문제만 봐도 동양보다는 서양에 동양에서 보기 드문 각종 질병들이 만연하는 것은 안전보다는 산업적 효율을 생각해온 주름살의 하나에 불과하다.

효율보다는 "안전과 사람이 먼저인 세상". 이게 우리가 추구하고 함께 만들어가야 할 세상이 아닐까?

끝, 


본 기사는 펌질을 금한다 (펌질은 아래 퍼나르기 소스만 허용되며 박스 클릭하면 전체선택된다)

후원계좌
<우리은행 : 1002-884-004842>
글쓴이 :  팔할이바람                   날짜 : 2019-08-27 (화) 18:17 조회 : 243 추천 : 3 비추천 : 0

 
 
[1/2]   빨강해바라기 2019-08-28 (수) 11:53
80년대 중반 미국 유전학자들은 토마토의 유통을 위해 소의 가죽 세포를 토마토와 유전자 재조합한 토마토를 만들었다.옥수수, 콩,이들은 제초제 저헝성 유전자를 가지고있다. 이로 인해 인디아 농부들은 예년에 없던 질병과 매년 옥수수 씨앗 값을 지출하고있다.
 
 
[2/2]   박봉추 2019-08-29 (목) 12:14
오래 전 읽은 바버라 킹솔버 작 <자연에서 함께한 1년> 독후감.

카길, 몬산토 같은 농업과두자본이 만든 식료품 생산과 유통

1.
콩과 옥수수, 유채 같은 씨앗으로 기름을 짠다.

2.
기름을 짠 콩대두박을 돼지에게, 옥수수를 닭에게, 콩과 옥수수를 소에게 먹인다.

3.
닭과 돼지, 소를 해체하여 살을 옥수수 기름에 튀겨 먹는다. 콩깍지를 태워 콩을 삶으니, 자두연기(煮豆燃萁) 혈육형제간 아귀다툼 같이, 치킨은 콩사료로 기른 닭을 콩기름으로 튀기는 거다. 해체해서 남은 부산물로 쏘시지, 햄을 만들어 스팸으로 팔거나 동물에게 다시 먹이는 거와 같다. 이 과정에서 생산성을 위해 유전자 조작을 한다. 식품재료간의 자두연기 유전자 조작으로 인간은 소에게서 광우병을 얻게 되고, 이명박은 명박산성 뒤에 숨어 뇌물을 받게 된다.

4.
곡물을 키우고 동물을 기르고 운반하고 판매하는 데 석유 가솔린과 전기, 전기로 만든 비료를 쓴다. 어업도 전기와 석유로 한다.

5.
결국 석유재벌과 농업자본이 금융자본과 교배하여 온 세상의 식탁을  지배한다.
   

총 게시물 3,723건, 최근 0 건
번호 사진 제목 글쓴이 점수 조회 날짜
문예, 과학 게시판 안내  미래지향 2 27356 2013
09-17
 노무현 대통령님의 글쓰기 지침 [22]  팔할이바람 30 58475 2014
01-15
3723 항암제들의 오류 [4]  팔할이바람 5 159 09-15
3722 인공 뇌 배양 [4]  팔할이바람 2 253 09-01
3721  언어(소통)의 한계 [2]  지여 2 177 08-28
3720 옥수수의 진실 [2]  팔할이바람 3 244 08-27
3719  중국서 줄기세포 시술 중 사망 [3]  팔할이바람 6 263 08-12
3718  서해맹산 [5]  팔할이바람 8 360 08-09
3717 관(觀) - 관점/관객/가치관 [2]  지여 3 235 08-06
3716 Acetobacte 균(초산균) 이 이상타.! [3]  빨강해바라기 2 254 08-01
3715 구연산 [1]  팔할이바람 5 308 07-11
3714 중국의 얇팍한 문화 [5]  팔할이바람 4 451 06-27
3713 결혼이란? [3]  팔할이바람 3 402 06-22
3712  참여 그리고 2.0 [4]  지여 5 389 06-19
3711 Gigged 직장이 없는 시대가 온다 [3]  빨강해바라기 4 325 06-17
3710 연구: 일본인의 조상은 한국인 [9]  팔할이바람 2 552 05-19
3709 사랑 [1]  지여 2 372 05-10
3708 속편: 세포 치료제는 사기다 [3]  팔할이바람 5 454 05-03
3707 세포 치료제는 사기다 [6]  팔할이바람 3 657 05-01
3706  동전을 잃어 버린 분노 [2]  박봉추 2 620 04-13
3705 담배와 문명 -'이언 게이틀리' [8]  지여 5 652 03-30
3704 이과가 묻고 문과가 답하다. [5]  빨강해바라기 3 553 03-04
3703 팔할 교수님 알려 주세요. [4]  빨강해바라기 2 691 02-26
3702 애오라지 [2]  팔할이바람 3 664 02-25
3701 스타벅스에서 커피한잔 마시며 [4]  지여 4 645 02-24
3700 붓 가는대로- "수필도 시도 아닌," [1]  지여 2 567 02-11
3699 띵하오 [1]  팔할이바람 5 656 02-08
3698  또라이 만각의 인생극장(11)종결편 [2]  만각 3 757 01-28
3697 또라이 만각의 인생극장(10) [2]  만각 3 654 01-28
3696  또라이 만각의 인생극장(9) [3]  만각 5 654 01-18
3695  또라이 만각의 인생극장(8) [2]  만각 5 668 01-18
3694 또라이 만각의 인생극장(7) [2]  만각 5 695 01-18
3693 또라이 만각의 인생극장(6) [1]  만각 6 656 01-15
3692 또라이 만각의 인생극장(5) [3]  만각 6 715 01-15
3691  또라이 만각의 인생극장(4) [6]  만각 6 777 01-14
3690  또라이 만각의 인생극장(3) [4]  만각 7 734 01-14
3689  또라이 만각의 인생극장(2) [4]  만각 7 727 01-14
3688  또라이 만각의 인생극장(1) [7]  만각 7 942 01-11
3687  또라이 만각의 인생극장 연재에 즈음하여... [5]  만각 5 785 01-10
3686 신 방화소재 [5]  팔할이바람 3 762 2018
12-28
3685 엘론 머스크의 도전 [2]  팔할이바람 2 663 2018
12-22
3684 머큐리 - 관점 [2]  지여 4 738 2018
12-20
3683 수학- 부르바키와 방탄소년단 [3]  지여 6 766 2018
12-16
3682 오래전에 일본에 간 한반도인 [4]  팔할이바람 6 848 2018
11-30
3681  유전자도 양보다 질 [17]  팔할이바람 3 915 2018
11-30
3680  양성의 뇌회로 [4]  팔할이바람 3 831 2018
11-11
3679 성(sex)에 대하여 [6]  팔할이바람 4 886 2018
11-10
3678 마광수/ 한국의 현실과 위선적 권위주의 [2]  팔할이바람 4 816 2018
10-30
3677 식생활에 의한 장내세균의 변화 [2]  팔할이바람 6 925 2018
10-29
3676  GNU: 마음있는 컴뮤니케이션 [2]  팔할이바람 5 854 2018
10-29
3675 진화와 진보 [4]  지여 4 840 2018
10-19
3674 가을이 왔다 서(序) [1]  술기 4 879 2018
09-18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연쇄살인범 사이코기레기 "또 …
 없다. 다썼음
 정황
 쫄보 김무성
 지소미아 회군
 라치몬트 산후조리원
 조작: 교수 시국 선언
 여자배구 월드컵 한일전
 회비 지각 납부합니다
 아사히 신문: 황교안
 또 다른 재원이의 항변
 전도사 황교안 삭발
 김정은 트럼프 오키나와 정상…
 일본 돼지 콜레라 확산
 항암제들의 오류
 조국 대선후보 지지율 3위
 가짜 뉴스를 뿌리 뽑아야 한다
 내로남불
 인공눈이라 해서
 페이스북에 퍼가려고하면
<사진영상>
도서관 ▼
세계사 ▼
한국사 ▼
미술 ▼
철학 ▼
문학 ▼
인문사회과학 ▼
자연응용과학 ▼
 
 
 
ⓒ 2013 디어뉴스 dearnewsnet@gmail.com ㅣ 개인정보취급방침 ㅣ 회원약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