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
 
회원가입 비번찾기 인증메일재발송
     
 
총 게시물 24건, 최근 0 건
 
06년 10월 9일 조갑제와 유시민
글쓴이 : 밥풀                   날짜 : 2012-02-24 (금) 16:29 조회 : 7042 추천 : 8 비추천 : 29
밥풀 기자 (밥기자)
기자생활 : 3,446일째
뽕수치 : 361,403뽕 / 레벨 : 36렙
트위터 :
페이스북 :


06년 10월 9일 북한 핵실험의 미스터리를 졸래 추적했던 조갑제 오빠는 북한 사정에 정통한 제보자 P씨의 의견을 소개했다.

“지금쯤 핵개발 담당 북한 과학자들은 고민에 빠져있을 것이다. 그들은 매년 김정일에게 과장보고를 해왔었다. 그것은 조직의 생리상 매년 성과를 올리고 있다는 보고를 올려야 생존이 가능하기때문. 그들은 핵이 터질지 안터질지 잘 모를 것이다. 그러나 명령이 떨어지면 바퀴는 계속 구르고 있다는 태도를 견지할 수밖에 없는 것이 북한이다”

유시민의 같은 날 발언

“집단적 무책임의 발로다. 일제가 진주만 공격 감행 여부를 놓고 각료회의를 할 때 모든 각료가 속으로 '미국을 공격하면 안되는데' 하는 생각을 갖고 있었지만 회의 분위기 때문에 아무도 그런 말을 하지 못했다고 한다. 그런 상황을 '집단적 무책임'이라 하는데 이번에 핵실험을 결정한 북한 지도부도 그랬을 것으로 생각된다"

조갑제 오빠의 발언은 정치적 수사이고
유시민의 발언은 신념, 또는 정보를 바탕으로 한 것이다.

??????


조갑제는 취재원이라도 있었네.
유시민은 숟가락 앞에 마이크만 있었고.



본 기사는 펌질을 금한다 (펌질은 아래 퍼나르기 소스만 허용되며 박스 클릭하면 전체선택된다)

글쓴이 : 밥풀                   날짜 : 2012-02-24 (금) 16:29 조회 : 7042 추천 : 8 비추천 : 29

 
 
수정부 2012-02-24 (금) 17:55 추천 16 반대 1
왜 같은 말을 하는데 진보진영에서 조갑제는 미움받고 유시민은 사랑받는가
왜 같은 말을 하는데 보수진영에서 조갑제는 신뢰받고 유시민은 배척받는가


[출처] 박봉팔닷컴 - http://www.parkbongpal.com/bbs/board.php?bo_table=B01&wr_id=184326#c_184333

저건  한 사안에 대해서 비슷한 말을 한거네....그리고 조갑제는 취재원의 말을 빌린거고(물론 자신도 동의하니 빌린거겟지만)  유시민은  자신의 견해를 직접 말한거고.....

암튼 밥풀이 주장하고 싶은건  대척점에 있는 두 사람이  비슷한 의견을 냈는데  왜  호불호가  다르냐??.......라는거지?  내생각을 말하면.......

저 한가지 발언이 비슷하다면  다른 999가지 사안은  전혀 비슷하지 않을걸?  그렇게  생각안해?  안하면 할수 없구.

이념이 다른 두사람이(밥풀은 두사람이 같다고 생각하는거 같지만)  한가지 사안에서  비슷한 견해를 내놓는걸 보고 그 두사람 가치관 전체에 대해  판단을 한다는건 오류라고 봐.

그럼에도 불구하고  저 한가지 사안에 대해서만 논하자고 주장한다면...

개무뇌유빠로서  내 생각을 말해보면....

조갑제는  진정성이  안보이고  유시민은  진정성이 보인다는거야.

근거?  평소에 보인 모습을 보고  대략  짐작하는거지.

조갑제 발언===>  아...저인간이  또 북한언급하면서  누구를 잡으려고 저러나...라는  의심부터 들어.....

유시민발언===>  아..유시민님은  저렇게 생각하고 있구나....북한 지도부들  김정일 눈치보느라  아무도 나서지 않았구만....그걸"집단적 무책임"이라고 하는거구나. 헐 이명박정부랑 똑같넹?  하나 또 배웠다..  하면서  더 좋아하게 되지......

조갑제 지지자들은  나와  반대로 생각하겠지 아마?  그건  당연한거라고 봐....

이게 진영논리라고?  난 그렇게 생각안해.  종교스런 무조건적 찬양도 아냐.

내가 믿고 신뢰하는자가  말하는 의도를 순수하게 보는건 너무도  당연한거자나...
밥풀같이 좀 특이한  생각을 가진 사람들은 그걸 무조건적인 추앙이라고  비판할수도 잇으나  난 너무도 자연스런  현상이라 봐.

그러다  뒷통수 맞으면  에이 10R하면서  욕하더라도 말이지..

헌데....아무리 조갑제를 갖다 붙여도 이글역시  혐북을 입증하기에는  약해......

죽치우고 나서  다음글~~~
 
 
[1/8]   밥풀 2012-02-24 (금) 16:43
왜 같은 말을 하는데 진보진영에서 조갑제는 미움받고 유시민은 사랑받는가
왜 같은 말을 하는데 보수진영에서 조갑제는 신뢰받고 유시민은 배척받는가

좆들을 잡고 반성들을 하삼.
잡을 게 없는 이들은 마우스라도 부여들고.

 
 
[2/8]   밥풀 2012-02-24 (금) 16:44
이젠 진짜 흘러넘친 죽 치우러...
 
 
[3/8]   물위의버섯 2012-02-24 (금) 17:18
같은 말을 해도 진보진영에서 유시민이 그렇게 사랑받는 건 아닌 듯...
죽과 키보드 중에 하나만 선택하삼.
추천 11 반대 0
 
 
[4/8]   밥풀 2012-02-24 (금) 17:21
버섯/키보드를 선택했어.담달에 곗돈도 드러오고..걍 가스레인지를 교체하겠어.
 
 
[5/8]   카모마일 2012-02-24 (금) 17:22
물위의버섯/ "죽과 키보드 중에 하나만 선택하삼."
아..쓰러지겠따아~
 
 
[6/8]   수정부 2012-02-24 (금) 17:55
베플로 선택된 게시물입니다.
왜 같은 말을 하는데 진보진영에서 조갑제는 미움받고 유시민은 사랑받는가
왜 같은 말을 하는데 보수진영에서 조갑제는 신뢰받고 유시민은 배척받는가


[출처] 박봉팔닷컴 - http://www.parkbongpal.com/bbs/board.php?bo_table=B01&wr_id=184326#c_184333

저건  한 사안에 대해서 비슷한 말을 한거네....그리고 조갑제는 취재원의 말을 빌린거고(물론 자신도 동의하니 빌린거겟지만)  유시민은  자신의 견해를 직접 말한거고.....

암튼 밥풀이 주장하고 싶은건  대척점에 있는 두 사람이  비슷한 의견을 냈는데  왜  호불호가  다르냐??.......라는거지?  내생각을 말하면.......

저 한가지 발언이 비슷하다면  다른 999가지 사안은  전혀 비슷하지 않을걸?  그렇게  생각안해?  안하면 할수 없구.

이념이 다른 두사람이(밥풀은 두사람이 같다고 생각하는거 같지만)  한가지 사안에서  비슷한 견해를 내놓는걸 보고 그 두사람 가치관 전체에 대해  판단을 한다는건 오류라고 봐.

그럼에도 불구하고  저 한가지 사안에 대해서만 논하자고 주장한다면...

개무뇌유빠로서  내 생각을 말해보면....

조갑제는  진정성이  안보이고  유시민은  진정성이 보인다는거야.

근거?  평소에 보인 모습을 보고  대략  짐작하는거지.

조갑제 발언===>  아...저인간이  또 북한언급하면서  누구를 잡으려고 저러나...라는  의심부터 들어.....

유시민발언===>  아..유시민님은  저렇게 생각하고 있구나....북한 지도부들  김정일 눈치보느라  아무도 나서지 않았구만....그걸"집단적 무책임"이라고 하는거구나. 헐 이명박정부랑 똑같넹?  하나 또 배웠다..  하면서  더 좋아하게 되지......

조갑제 지지자들은  나와  반대로 생각하겠지 아마?  그건  당연한거라고 봐....

이게 진영논리라고?  난 그렇게 생각안해.  종교스런 무조건적 찬양도 아냐.

내가 믿고 신뢰하는자가  말하는 의도를 순수하게 보는건 너무도  당연한거자나...
밥풀같이 좀 특이한  생각을 가진 사람들은 그걸 무조건적인 추앙이라고  비판할수도 잇으나  난 너무도 자연스런  현상이라 봐.

그러다  뒷통수 맞으면  에이 10R하면서  욕하더라도 말이지..

헌데....아무리 조갑제를 갖다 붙여도 이글역시  혐북을 입증하기에는  약해......

죽치우고 나서  다음글~~~
추천 16 반대 1
 
 
[7/8]   밥풀 2012-02-24 (금) 18:00
▲개무뇌유빠의 전형적인 반응 [진정성 여부]

속도는 내가 결정하니 죽치우고 다음글...은 내일.
이건 오늘 것의 보충설명일뿐이고 새 글이 아닌 거심.
 
 
[8/8]   밥풀 2012-02-24 (금) 18:02
당면시기의 대내외 상황을 모르면 유시민의 시기시기 개드립의 의미가 잘 캐치 안될 것이기에...그것들과 병행해서 하는 거임.

내일부턴 우선 노무현의 정상회담 전후 일정과 의미에 대해 장황하게 읊은 후, 유시민이 초친 것을 막판에 할테니...유시민이 등판할라믄 열흘은 기달려야..ㅋㅋㅋ
 

총 게시물 210건, 최근 0 건
번호 사진 제목 글쓴이 점수 조회 날짜
210  백지연 토크쇼 - 유시민의 주접 [30] 밥풀 -19 6817 2012
06-08
209 유시민의 언론관과 슬픈 인간성 [9] 밥풀 0 6204 2012
05-11
208 혐북주의자 유시민의 과거 발언 [28] 밥풀 -13 10389 2012
05-11
207  유시민 대통령 못된다 [13] 밥풀 -5 6925 2012
04-29
206 유시민의 데자뷔 vs 노빠의 데자뷔 [19] 밥풀 -2 7846 2012
03-23
205 06년 10월 9일 조갑제와 유시민 [8] 밥풀 -21 7043 2012
02-24
204  5년 앞도 못내다보는 유시민 [60] 밥풀 -17 7044 2012
02-24
203 유시민, 정치공약 발표- MB정부, 국회청문회로! [1] 블레이드 13 7492 2012
02-23
202 유시민 "말 바꾼 게 아니라 견해 바꾼 거다" [2] 블레이드 22 9211 2012
02-23
201 통진당의 해군기지 반대? 삽질엔 포경 [9] 밥풀 22 6734 2012
02-18
200 유시민 "정봉주, 더 커져서 돌아오리라 믿어" 노근 48 5621 2011
12-26
199 유시민 "박근혜, 부산일보 환원해야" [5] 노근 59 8157 2011
12-19
198 유시민 “‘더 젊은 이정희’ 청년대표로 영입할 … [12] 체리토끼 69 8420 2011
12-14
197 [통합진보당]창당선포식-유시민 공동 대표 개회사 [4] 체리토끼 27 7271 2011
12-14
196 유시민 "정치인생 최종목표, 진보당 뿌리내리는 … [1] 노근 36 7808 2011
12-11
195 [창간기념 인터뷰] 유시민 통합진보당 대표 (4) [30] 노근 82 7725 2011
12-09
194 [창간기념 인터뷰] 유시민 통합진보당 대표 (3) [14] 노근 77 8851 2011
12-09
193 유시민대표님 인터뷰 사진 [35] 체리토끼 88 7391 2011
12-09
192 유시민 "디도스, 여권 핵심 관련된 조직적 범죄" [1] 노근 38 8027 2011
12-09
191 유시민대표님 본 인터뷰편 [25] 체리토끼 83 9335 2011
12-09
190 유시민, 노회찬과 나꼼수 스타일 팟캐스트 만든다 [15] 노근 81 10061 2011
12-09
189 [창간기념 인터뷰] 유시민 통합진보당 대표 (2) [26] 노근 102 9687 2011
12-09
188 유시민 "교사·공무원 정치기본권 보장안 낼 것" [10] 노근 68 6767 2011
12-09
187 [창간기념 인터뷰] 유시민 통합진보당 대표 (1) [42] 노근 103 9071 2011
12-09
186 [창간기념 인터뷰] 유시민 통합진보당 대표의 축… [37] 노근 84 8747 2011
12-08
185 유시민 "선관위, 개인정보보호법 타령 말라" [5] 노근 56 8003 2011
12-06
184 유시민 "양당제 깨려는 것이 진보" [8] 노근 64 7324 2011
12-02
183 유시민 "안철수, 짐승의 비천함 감수할 수 있을지… [13] 노근 76 8889 2011
12-02
182 유시민 "FTA, 싸움이 끝난 것 아니다" [1] 노근 44 7108 2011
11-29
181 유시민 "민주노동당 소외되면 대통합 아냐" [6] 노근 58 7158 2011
11-29
180 유시민 "진보통합이 노무현 계승하는 길" [5] 노근 59 6669 2011
11-28
179 유시민 "진보통합은 옳은 길" [3] 노근 47 6796 2011
11-28
178 유시민, "혁통이 진보통합 함께 하길 원했다" [6] 노근 66 8556 2011
11-26
177 유시민 "통합진보정당의 대표는 이정희" [12] 노근 66 7794 2011
11-26
176 유시민 "안철수 아직 판단할 근거 없다" [1] 노근 46 6906 2011
11-26
175 유시민 "김선동 욕하지 말았으면" [11] 노근 47 9074 2011
11-23
174 유시민 대표 트윗 "...김선동 의원 오죽 절박하면… [5] 체리토끼 34 8590 2011
11-23
173 [참여당/영상]유시민의 따뜻한 라디오 특집공개방… [1] 체리토끼 11 9083 2011
11-23
172 [참여당]유시민의 따뜻한 라디오 특별공개방송, … 체리토끼 11 5507 2011
11-23
171 [참여당/브리핑]유시민·이정희·심상정의 ‘통합… [2] 체리토끼 16 7884 2011
11-23
170 11/21 유따라 현장사진-같이 춤을..ㅋㅋ [6] 체리토끼 42 8571 2011
11-22
169 11/21 유따라 현장사진- 유시민대표님 사진중심 [6] 체리토끼 45 8444 2011
11-22
168 유시민-이정희-심상정, 춤으로 하나 되다 [6] 노근 50 8831 2011
11-22
167 (분석) 유시민은 왜 노무현과 다른 길을 가는가 [10] 노근 79 9674 2011
11-21
166 유시민 "종편채널권 회수 가능" [7] 노근 66 8655 2011
11-21
165 [펌]유시민 “좌빨당 하지말라”…원희룡 “깡패… [1] 체리토끼 22 6321 2011
11-18
164 [펌]이정희 ‘뚝심’ 노·심·조 ‘재기’ 유시민… [3] 체리토끼 33 6760 2011
11-18
163 [펌] 유시민 "참여하지 않는 자의 권리는 보호받… [2] 체리토끼 21 6329 2011
11-18
162 [유시민] 김어준 딴지총수 인터뷰(2009/03/30) [4] 바람 40 10846 2011
11-08
161 FTA에 대한 노짱님과 유시민의 입장정리, 끝!!^^* [1] 백두산호랑이 22 7651 2011
11-07
 1  2  3  4  5  맨끝
 가을 초입 남한강 풍경
 개벽의 첫차를 타려면
 슈바이처, 아인슈타인, 뉴튼
 OECD "韓, 올해 성장률 –…
 조선일보 쌩큐~
 까라마꼬추의 형제들
 다음글에 맞는 속담 혹은 사자…
 추미애를 혼자 두지 말지어다.
 친노와 노무현
 마이너스금리 그리고 정은경
 백남기 형님 전상서
 도박, 스포츠, 그리고 섹스
 과잉 복지 보다 무서운 욕심이…
 김현철
 공짜 없다. 댓가 치러야 이긴…
 불법 진료거부, 고시거부, 의…
 코로나가 보여주는 종교
 원내대표와 상임위원장을 압박…
 소신과 더 나은 선택들
 제대 앞둔 단기하사의 위용
<사진영상>
<디어뉴스 만평>
논설 ▼
언론 ▼
정치 ▼
정치인 ▼
통일국제군사 ▼
경제환경 ▼
교육종교 ▼
의료복지 ▼
인권여성노동 ▼
 
 
 
ⓒ 2013 디어뉴스 dearnewsnet@gmail.com ㅣ 개인정보취급방침 ㅣ 회원약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