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
 
회원가입 비번찾기 인증메일재발송
     
 
총 게시물 0건, 최근 0 건
자생병원, 박원순의 끈끈한 관계
글쓴이 : 밥풀                   날짜 : 2012-02-09 (목) 09:36 조회 : 7193 추천 : 45 비추천 : 0
밥풀 기자 (밥기자)
기자생활 : 2,769일째
뽕수치 : 361,478뽕 / 레벨 : 36렙
트위터 :
페이스북 :


지난 3일 ‘국회에서의 증언감정 등에 관한 법률 제12조(3년 이하 징역 또는 1천만 원 이하 벌금)위반 혐의로 자생한방병원 신준식 이사장 등 3인을 고발한 매우 매력적인 강용석 의원은, 8일 신 이사장과 박원순 관계에 대한 강한 의문을 제기했다. 강의원의 주장은, 적어도 08년 5월 이전부터 가장 최근인 2011년 9월까지 자생한방병원과 박원순의 아름다운 가게는 공동으로 여러종류의 사회사업(?)을 함께 꾸려왔다는 것이다. 

-자생한방병원과 함께하는 아름다운 가게 압구정점 5주년 행사2011/09/13
-
자생한방병원, 이웃과 함께 나누는 아름다운 토요일 행사 개최2008/11/21

※이외에도 자생한방병원과 아름다운 가게를 인터넷에서 함께 검색하믄 자료가 별처럼 쏟아진다.

 

박원순 아들 박주신의 병무 4급판정이 가능했던 괴이한 진단과정에 관계있는 자생한방병원 이사장과 박원순 서울시장의 08년부터 이어진 관계는 ‘친구야, 니 아들 군대 내가 빼주까?’ ‘친구야, 엽렵하기도 하재’..  눈빛만으로도 서로의 심뽀를 알아주는 참된 우정에서 이제는 빠삐용의 더욱 강화된 동료애로 거듭날 수 있으려나.. 이런 과제를? 오널 우리에게 던져주는 것이다. 

 


쌍가마도 모자라 민머리를 지향하는 강용석 의원은,

 

 “보통 박원순이 이런 관계를 맺는 것은 1) 박원순이 뭔가 자생병원의 꼬투리를 잡고 삥을 뜯다가 이사장과 친해진 경우, 2) 박원순이 노무현 참여정부 시절 워낙에 실세 행세를 하다보니 신준식 이사장이 저절로 굴러와서 친해진 경우... 中 하나겠죠” 라고 말했다. 이어서 ...

 

“자생한방병원은 대한민국에서 디스크 환자가 가장 많이 찾는 병원이다보니 MRI필름도 별의별 종류의 구색이 갖춰진 보물창고”라며, 

“그러나 한방병원이라 진단서를 직접 뗄 수는 없는 고로, 마지막 신의 한 수를 [혜민병원 김 모 의사]를 통해 완성했을 것”

 

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끝)

 

 


본 기사는 펌질을 금한다 (펌질은 아래 퍼나르기 소스만 허용되며 박스 클릭하면 전체선택된다)

글쓴이 : 밥풀                   날짜 : 2012-02-09 (목) 09:36 조회 : 7193 추천 : 45 비추천 : 0

 
 
[1/10]   통곡의벽 2012-02-09 (목) 10:39
엽렵 : (형용사) 슬기롭고 민첩하다.

밥풀이 덕분에 머리털나고 처음보는 단어도 다 보는군화.
그나저나 신준신 이사장은 좋겠네. 엽렵해서리...
 
 
[2/10]   밥풀 2012-02-09 (목) 10:44
통곡의벽/
집안 어르신들께 맨날 듣는 소리가 "넌 왜 글케 태탰지않냐" 소린데...스페링을 모르겠다. 그게 먼 뜻인가요? 물어봤더니 집안의 딴 애를 가리키며 "쟤 봐라, 얼마나 엽렵하냐" 구러시드라. 그런 자리에서 태태찮다 스페링을 굳이 따지고 묻기도 글코... 낭중에 찾게 되믄 알려주세용
 
 
[3/10]   다시라기 2012-02-09 (목) 10:47
마지막 신의 한 수!
밥풀 널 어케하니?
 
 
[4/10]   밥풀 2012-02-09 (목) 10:55
다시락?
꽃으로도 패지마
나 어려서부터 많이 맞으며 컸어
 
 
[5/10]   치매백신 2012-02-09 (목) 11:47
빠삐용의 동료애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그래서 내가 사통팔달 인맥 뻗친 애들을 미오해.
원순이 얼굴이 한국사람들이 좋아하는 어벙한 추남형인데 가만보믄 눈매가 뱀형이야.

참고로 나는 도롱뇽형을 좋아해. 누구라고 말은 못해. 사이트에서 맞아죽어.
 
 
[6/10]   통곡의벽 2012-02-09 (목) 12:34
- 태태(棣棣)하다  (형용사)
    위의(威儀)가 있거나 예의에 밝다.

- 위의[威儀]
  격식을 갖춘 태도나 차림새, 예법에 맞는 몸가짐

 
 
[7/10]   밥풀 2012-02-09 (목) 12:38
통곡/
퉤퉷이 아닌 거에 안도의 한숨이 나온다.
고마워!!
 
 
[8/10]   통곡의벽 2012-02-09 (목) 13:25
ㅋㅋㅋ 퉤퉷.
 
 
[9/10]   봉숙이 2012-02-09 (목) 14:22
끝까지 고고고!!!
 
 
[10/10]   아자아자 2012-02-09 (목) 16:07

총 게시물 40건, 최근 0 건
번호 사진 제목 글쓴이 점수 조회 날짜
40 민좃-안철수 꼬실라고 박원순에 매달려 [7] 밥풀 14 8133 2012
06-17
39 [오!박원순]교회 마당에 지하철 출입구 [6] 밥풀 25 8161 2012
05-31
38 0
37 아직도 살아 있는 조갑제의 취재력 [14] incubus 21 7265 2012
02-23
36 회색지대에 사는 박원순을 짝사랑한 사람들 [9] 밀혼 46 10048 2012
02-22
35  감사원에 하루죙일 엿먹은 강용석 [4] 밥풀 44 8806 2012
02-21
34  전직경찰이 보는 박원순 부자의 꼼수 [8] 밥풀 61 8953 2012
02-21
33  문제는 병역법이 아니라 박원순 그 자체다 [15] 밥풀 59 9589 2012
02-21
32 박원순 아들 병역문제 병무청과 진실 게임으로 업… [4] 참사람 27 7899 2012
02-16
31  박원순, 일본 임대주택단지 "쇼" [10] 밀혼 42 11936 2012
02-12
30 박원순, 대심도 빗물터널 "쇼" [9] 밀혼 56 11359 2012
02-11
29 박원순의 호우대책 '그땐 몰랐어요' [13] 밥풀 38 7072 2012
02-11
28 자생병원, 박원순의 끈끈한 관계 [10] 밥풀 45 7194 2012
02-09
27 TV조선 박원순아들 동영상 공개하다, but [11] 밥풀 45 7126 2012
02-07
26 [종편중앙JTBC]박원순을 다루는 언론의 섬세함 [17] 밥풀 41 6521 2012
02-06
25 박원순아들 징병검사규정 3번째 위반 [10] 밥풀 33 8561 2012
02-06
24 박원순이 바로 구태정치인다. [1] 빼앗긴들의봄 33 5783 2012
02-05
23 뉴타운 덫에 걸린 박원순 [9] 밥솥 40 6392 2012
02-02
22 [동영상]박원순 아들 날아오르다 [10] 밥풀 46 7413 2012
02-01
21  (펌)박원순 아들 동영상 현상수배-2 [9] 밥풀 55 7129 2012
01-31
20 (펌)박원순 아들 동영상 현상수배-1 [6] 밥풀 54 7895 2012
01-31
19 박원순 아들 공개신검 요구 [5] 바리 42 5979 2012
01-29
18  박원순 아들, 징병검사 규정 위반 [15] 밥풀 46 7507 2012
01-28
17 박원순시장의 도서 일만 권 소장에 대한 단상 [12] winterreise 43 6757 2012
01-24
16 박원순 감싸는 언론, 좆도 철없는 강용석 [17] 밥풀 67 11284 2012
01-20
15 [강용석]박원순아들 MRI사진 타병원에서 발급 [30] 밥풀 65 10407 2012
01-19
14 [올레 강용석] 박원순 아들 땜에 고소당하다 [13] 밥풀 43 8858 2012
01-19
13 이준석 고발한 강용석, "왼손은 거들뿐" [17] 밥풀 65 8209 2012
01-11
12 [강용석] 박원순 아들 병역의혹 브로커 개입? [27] 밥풀 62 10146 2012
01-10
11 강용석, 박원순 아들 석연찮은 방위 판정 [19] 밥풀 53 10209 2012
01-09
10 박원순시장을 다시본다. [5] winterreise 44 6752 2011
12-24
9 [먹물의발견]박원순에 노통 끼워파는 '얍삽&… [10] 치매백신 63 9720 2011
12-22
8 참 잘했어요!박원순 시장님 !! [14] 이장 55 6886 2011
12-17
7 정명훈, 서울시향 재계약 논란 [16] 밥풀 53 9310 2011
12-16
6 박원순 등에 칼 맞았나? 아니면 박원순 너는 누구… [11] winterreise 34 7170 2011
12-16
5 "박원순, 건설사에 '4대강 사업'보다 … [2] 바람 24 7670 2011
12-14
4 재건축을 승인한 박원순 [6] 뭉크 37 8069 2011
12-12
3 박원순의 비정규직 정규직 전환 [7] 밥솥 23 7397 2011
11-11
2 박원순 당선의 의미 [37] 밥풀 37 8429 2011
10-27
1 생각이 짧았다. 박원순 지지한다 [9] 밥풀 29 7220 2011
10-02
 모르고 넘어간 놀라운 사실 90…
 저러고 싶을까?
 봉추 포레스트, 고니가 왔다
 양성의 뇌회로
 자주(自主)에 대한 노무현-김…
 성(sex)에 대하여
 방탄 소년단 티셔츠 논란
 아빠는 서양 야동만 봐
 이것이 나라냐? - 공인(公認)=…
 민주노총
 아무도 못먹는 맥도날드 이벤…
 요즘의 일본어 논란들을 보고
 미국정치: 텍사스 공화당 승리
 회비입금
 섬진강 재쳅
 코리안 시리즈
 아베에게 반기 든 변호사?
 TF카드란 무엇인가?
 부산시(3)
 복지가 아니라 부패가 문제다
<사진영상>
<디어뉴스 만평>
논설 ▼
언론 ▼
정치 ▼
정치인 ▼
통일국제군사 ▼
경제환경 ▼
교육종교 ▼
의료복지 ▼
인권여성노동 ▼
 
 
 
ⓒ 2013 디어뉴스 dearnewsnet@gmail.com ㅣ 개인정보취급방침 ㅣ 회원약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