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
 
회원가입 비번찾기 인증메일재발송
     
 
총 게시물 21,747건, 최근 0 건
   
[정치] 방사능 교육
글쓴이 :  팔할이바람                   날짜 : 2019-08-21 (수) 18:18 조회 : 541 추천 : 4 비추천 : 0
팔할이바람 기자 (팔기자)
기자생활 : 3,269일째
뽕수치 : 890,040뽕 / 레벨 : 89렙
트위터 :
페이스북 :


한국, 미국, 일본에서 공부와 일을 해본 내가 말하는데,
이 3국중 "방사능 교육"이 제일 빡센데가 어딘줄 아냐? 바로 "일본"이야.

왜냐고?
원자폭탄 맞아 봤잖아.
...

생명.의과학을 공부하다 보믄, 실험과 연구를 위해 여러종류의 트레이서(추척자)를 사용하게 되는데, 그 중에서 가장 감도가 뛰어난게 바로 "방사선 동위원소"야. 이 물질을 사용할라믄, 한국.미국은 방사선 동위원소 취급부서에 가서 비교적 간단한 교육을 받으면 되는 반면, 일본은 학과과목(6개월, 한학기)을 듣고, 전문가로부터 실전교육도 받은 다음, 허가증을 받아야 비로서 방사선 물질을 다룰 수 있는 자격이 주어진다. 하여, "나 일본에서 방사선 교육받았어"이카믄, 좀 먹어줌.....
슬픈 일이지...........ㅡ..ㅡ:.

방사선 뮬질이라는게, 1) 방사능 세기 2) 방사능이 날라가는 거리 3) 방사능이 줄어드는 반감기등등으로 또 여러종류로 나눠지는데, 실험할때 나만 잘 다룬다고 괜찮은게 아니라, 같은 방에 있는 얼빵한 어느 늠이 잘 못다루면 그 방사능이 나한테까지 날라 와, 피폭이 될 가능성이 높기에 방사능 실험실 규칙은 꽤 엄한 편에 속해.


그런데..............................
실험실에서 다루는 방사능 물질도 아니고, 연료생산을 위해 사용하는 강력한 방사능 물질을 다루던 시설이 폭발하여, 박살나고, 방사능 물질이 사방팔방 튀어 날라갔는데 아무 문제없다고? 이거 미친 놈덜 아니냐? 항상, 늘, 올웨이즈, 이율배반적인 왜구색희덜.

더군다나, 원자력 발전소 폐기물과 사용하고 있는 방사능 물질의 보존처리는 기본적으로 불가능하기에, 그냥 놔두거나 식혀가매 땅에 묻거나, 여러 곂의 공구리로 둘러싸인 시설에 또 걍 놔두는개 유일한 처리방법이야. 최소 1,000년. 천년이라고. 최소 천년.

진왜 일본놈들이야 방사능 오염된 땅에서 살든말든 내 알바아니지만, "세계는 넓고, 가볼 곳도 많은데" 굳이 방사능 오염된 밥먹으며, 오염 바람 맞으며 뒹굴러 일본 가는 사람들은 뭐냐? 뭐 티안나고 하니까 괜찮을 것 같지? 내가 위에서 말했잖아, 이 지구상에서 제일 감도가 쎄고, 오래가는 물질이 방사능 물질이라고. 천년.

p.s.
하느님이 만든 생물체 물질들중에 가장 강력하고 견고하다는 "DNA(유전자; 수만년이 지나도 유전자 검사가 가능한 이유가 바로 이 때문임)"도 한방에 박살내거나, 돌연변이를 만들어 버리는게 바로 "방사능 물질"이라고.


끝.


본 기사는 펌질을 금한다 (펌질은 아래 퍼나르기 소스만 허용되며 박스 클릭하면 전체선택된다)

후원계좌
<우리은행 : 1002-884-004842>
글쓴이 :  팔할이바람                   날짜 : 2019-08-21 (수) 18:18 조회 : 541 추천 : 4 비추천 : 0

 
 
[1/4]   박봉추 2019-08-21 (수) 18:30
질문

팔할 박사가 미국 일본에서 공부한 경험에서
작금의 여러 사태를 분석 해석할 힘이 생긴 것이니

미국 혹은 일본 유학에 대해 어찌 생각하시남?
 
 
[2/4]   팔할이바람 2019-08-21 (수) 18:41
그 질문에는 "전제조건"이 따라붙는데....

유학을 하고 싶다면,
1. 자유로운 영혼일 경우는 아무때나.
2. 국가.민족같은 아이덴디티를 생각하는 경우라면 최소한도 한국에서 대학졸업을 한 후에.
.....가 좋치 않나싶네.

참고로,
수십년전 일이지만서도
대학을 일본으로 유학 온 애들을
"한국에서 대학도 못들어 간 놈이 왔네"라며, 석.박사대학원 유학생들이 학부유학생들을 졸 갈구던 기억이 나네.

대학졸업하고, 외국가믄
그 나라에선 서울대가 뭔지....독도대학이 뭔지 뭘러.
다만, 대학시절 성적과 유학대학 입학시험이 중요할뿐.

p.s.
초딩 2학년때 미국온 오리.....
지금 미국대딩이 됐지만서도,
이순신 장군이 미국과 싸운줄 알어...다..내탓이지...ㅜ.ㅜ...
 
 
[3/4]   아더 2019-08-21 (수) 23:28
일본 샛퀴들은.....모아놓고 야동말고는 아무것도 못만들게 만들어야돼...
 
 
[4/4]   순수 2019-08-22 (목) 13:28
유학하여 공부하는 것도 참 힘든것 같다.
우리아이들 모두 유학하고 지금도 미국에서 살고 있지만..
큰아이는 지 스스로 살아 가는데 전혀 지장이 없고,,
작은아이는 소프트웨어 회사에 취직하여 인턴으로 다니고 있고..
이번 겨울에 대학원 졸업하고 인턴하는 회사에 취직을 하기로 했다네..
다들 스스로 살아가는 법을 터득하여 살아 가고 있는것 같다..

손녀가 보구 싶구만..
ㅎㅎㅎ
   

총 게시물 21,747건, 최근 0 건
번호 사진 제목 글쓴이 점수 조회 날짜
정치 게시판 안내  미래지향 3 85437 2013
09-17
사이트 안내 [34]  미래지향 35 261631 2012
10-11
21747 판사탄핵과 재심 [9]  지여 6 127 05-28
21746  진국 감별법 [4]  지여 4 167 05-25
21745  세습 - back cross [15]  지여 5 327 05-19
21744  밑빠진 독(유동성 함정)=토착왜구 경제 [5]  지여 5 216 05-19
21743 5.18 광주 민주화 운동 [4]  팔할이바람 6 251 05-17
21742 열린민주당 비례 3번 당선인 [6]  팔할이바람 5 300 05-15
21741 운동권-NL과 PD-기본자세의 차이 [3]  지여 4 205 05-15
21740 뻔뻔한 정당들 [7]  팔할이바람 6 247 05-14
21739  여자도 병역의무? [10]  지여 6 335 05-11
21738 대구는 사랑입니다 [5]  아더 5 258 05-07
21737  세법(稅法)5- 명박의 진짜 죄 [4]  지여 4 183 05-05
21736  세법(稅法)4 - 두갈레 기로에 서서 [7]  지여 5 184 05-05
21735  세법(稅法)3-똘똘한 한 채 ? [10]  지여 5 235 05-04
21734  세법(稅法)2- 기레기 궤변 [14]  지여 7 254 05-03
21733  세법(稅法) [5]  지여 5 202 05-02
21732 태영호 지성호 [10]  아더 8 350 05-02
21731 김영춘 [10]  아더 6 277 05-02
21730 유머: 접촉 80% 줄이기 운동  팔할이바람 3 213 04-28
21729 팬데믹 이후 교육변화 [9]  지여 4 301 04-26
21728 [외교] 문재인정부의 외교 씨앗 5년, 10년, 20년 … [6]  길벗 4 308 04-25
21727 김종인 [6]  아더 6 313 04-23
21726 모피아=정치검찰=미통당=기더기(4위 일체) [9]  지여 7 299 04-22
21725 Remember your star in your mind. [3]  지여 6 247 04-20
21724  이제는 말해도 되겠지 [19]  순수 6 371 04-20
21723  투표결과 [4]  항룡유회 3 310 04-19
21722 드센 민족, 드센 노빠 [3]  길벗 6 249 04-19
21721 협치? [5]  아더 4 265 04-19
21720 민주 비례당에게 바라는 것 [7]  길벗 5 281 04-18
21719  예상되는 수꼴 프레임 뽀개는 방법 [7]  지여 6 271 04-18
21718  지금, 민주당 [3]  아더 5 245 04-17
21717 민주와 보수 [3]  항룡유회 4 289 04-17
21716 2002 ! 데자뷰 2020 ! ! [3]  지여 4 323 04-16
21715 민주당의 압승 [4]  길벗 4 346 04-16
21714 사람인 줄 알았더니 그냥 머리 검은 짐승이었어..… [11]  땡크조종수 2 379 04-16
21713 개표결과 2 [5]  항룡유회 3 294 04-16
21712 개표결과 [3]  항룡유회 3 243 04-16
21711 방송사별 출구조사 모음 [4]  아더 5 319 04-15
21710  코로나, 뉴노멀, 신세계 [20]  길벗 6 419 04-14
21709 2 4 [6]  항룡유회 3 281 04-13
21708 n번방 포주 - 2번방, 4번방 [5]  지여 6 285 04-13
21707 무소속 홍준표 [4]  항룡유회 6 274 04-13
21706 강남3구, 정신 빠가사리들 [5]  박봉추 8 337 04-13
21705  MB왈, 이거 다 거짓부렁인 줄 아시죠 [5]  박봉추 5 315 04-13
21704  빌게이츠가 민다는 회사중의 하나 [11]  팔할이바람 7 469 04-12
21703 대경의 높새바람 [3]  술기 6 267 04-12
21702 미래 통합장 자멸 2 [2]  아더 5 279 04-12
21701 부활절 리스크 [5]  아더 5 282 04-11
21700 사전투표 [1]  항룡유회 4 266 04-10
21699  열린 민주당의 존재 가치 [2]  아더 6 324 04-10
21698  4.15 선거 [10]  아더 8 335 04-09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문대통령, 여야 대표와 오찬
 백서향
 MS 서페이스 vs. Apple 아이…
 판사탄핵과 재심
 국회 상임위 배분
 윤찌질, 윤미향 구속할까?
 베사메 무쵸
 문희상
 메모리얼 데이
 진국 감별법
 김영춘 - 내부 총질 전문가
 타향살이, 기-승-전-결
 텍사스에서 켈리포니아
 이직과 이사
 미국 ABC방송: 강경화 장관 인…
 이낙연 대신 박주민
 게임으로 밤샘해보셨나요?
 송금
 새 공화국을 담궈야...
 경주시, 일본에 방역물품 지원…
<사진영상>
<디어뉴스 만평>
논설 ▼
언론 ▼
정치 ▼
정치인 ▼
통일국제군사 ▼
경제환경 ▼
교육종교 ▼
의료복지 ▼
인권여성노동 ▼
 
 
 
ⓒ 2013 디어뉴스 dearnewsnet@gmail.com ㅣ 개인정보취급방침 ㅣ 회원약관